타르트를 처음 먹어봤어요!

2011.02.13 10:15

우잘라 조회 수:3202

아침에 문득 초코 케잌이 너무 먹고 싶어져서 파리바게트로 갔었어요.

 

마침 아침이어서 새 빵들이 한가득 나와있길래 두리번거리면서 구경을 하는데,

 

한눈에 들어오던, 바로 그 딸기 타르트!

 

하얀 크림 위에 딸기 두 조각이 너무 앙증맞게 앉아 있어서... 충동 구매.

 

먹어보니까 살짝 버터링 맛이 나는 것 같기도 한 아래... 빵 부분? 이랑 (빵보단 쿠키 식감에 더 가깝지만)

 

위에 사라락 놓인 크림은 뭔지 잘 모르겠네요.

 

여하튼,

 

 

 

아아, 이건 신세계에요...

 

 

 

타르트를 소시지빵 하나랑 흰우유랑 꿀떡꿀떡 해치우고 나니

 

막상 첫 목표였던 초코 쇼트는 그대로 남아 있네요.

 

배부른데...

 

 

 

밤에 간식으로 먹어야겠음. ㅎㅎ.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3747
65 자각몽을 많이 꾸는 편입니다. [8] 스위트블랙 2010.07.05 3318
64 [포탈 바낭] 바닐라 크레이지 케이크 먹었어요. [6] 타보 2010.07.14 4622
63 본격 인셉션 감상기.. 방금 겪었어요. ㅎㄷㄷㄷㄷㄷㄷㄷ [9] 지루박 2010.08.08 3312
62 듀9 ] 더위 타는 증세일까요 [1] run 2010.08.11 1701
61 토이 스토리 3 결말... (스포) [18] magnolia 2010.08.11 3502
60 인셉션 영화가 개봉하기 훨씬 전에도 독창적인 꿈을 깨는 킥이 한국의 모 웹툰에 나온 적 있습니다. [5] nishi 2010.08.20 4386
59 야밤의 화장품 바낭.. [7] 클로버 2010.09.06 3187
58 병원 [3] 01410 2010.09.06 1945
57 [유튜브] 박정현 "꿈에" [5] 필수요소 2010.09.07 2739
56 꿈속에서 [1] moa 2010.09.20 1812
55 [과천 SF영화제]스즈미야 하루히의 소실 잡담 [6] 룽게 2010.10.29 1915
54 오오 저도 드디어 리브로 왔어요 를 비롯한 바낭 [6] 사람 2010.10.29 1394
53 벼룩]사이즈에 상관 없는 니트 소품입니다. [9] 비엘 2010.11.02 1837
52 (바낭&뻘글) 이틀 째 악몽 -_- [3] 러브귤 2010.11.03 1398
51 미국의 지역 대표영화. [25] 쵱휴여 2010.11.03 3693
50 끝내주게 우울한 것들을 좀 추천받습니다. [37] 마나 2010.11.06 3992
49 엘렌 페이지가 <인셉션> 전에 찍은 꿈 영화 [4] magnolia 2010.12.15 1912
» 타르트를 처음 먹어봤어요! [6] 우잘라 2011.02.13 3202
47 행운이란 [1] 가끔영화 2011.06.04 1047
46 [J-pop] DEEN을 아시나요? (모르면 말고...가 아니고) [12] 이인 2011.07.05 1326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