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노수동은 뭘 해도 웃기고 오늘의 '되찾기' 이야기도 참 여러모로 디테일하게 웃겨줬습니다만 사실 이야기 자체는 싱거웠습니다. 노주현이 살린 게지요.



 - 보영의 교복 에피소드도 뭐... 막판에 등장한 담배 고딩 연기 참 리얼하다는 느낌 정도. 보영이 주인공인 에피소드는 어지간하면 재밌었는데 오늘은;



 - 마지막으로 진아-준혁의 교복 데이트 에피소드... 도 싱겁긴 마찬가지. 한 마디로 오늘은 좀 망했어요. orz  그냥 '여러분! 교복 입은 여진구를 봐 주세요!! 자매품 교복 입은 하연수도 있습니다!!!' 라는 정도? -_-;;  암튼 이 커플은 그냥 확 사귀어 버렸으면 좋겠는데 말입니다. 나중에 찢어지든 재결합하던 그건 알아서 해 주시고 감질나는 전개 좀 그만...;

 이 둘이 그토록 붙어 다니고 연인처럼 행동하면서 정작 사귀지는 않는 게 이상하다고 생각하진 않아요. 옛날 옛적 학생 시절에 정말 이렇게 주변에서 다 사귀는 거라고 생각하고 사귀는 거라고 믿고 있었지만 끝까지 애인처럼 붙어 다니며 결국 연애는 안 하고 끝나버린 사람들을 몇 번 본 적이 있어서 그건 그냥 그러려니 합니다. 문제는 이야기가 늘어지는 느낌을 준다는 거. 뭐 이제 딱 6주 남았으니 앞으로는 어쩔 수 없어서라도 달려 주겠죠.


 + 진아가 혜성에게 날렸던 "혜성처럼 나타나서 혜성처럼 사라져야할 것 같은 이름이잖아." 라는 대사가 의미심장했죠. 설마 죽는 건 아니겠죠. 하하. 하하하하하.



 - 공서영 아나운서는 목소리만 잠깐 출연했네요. 근데 굳이 이렇게 민혁과 둘이 잘 되어간다는 걸 보여주는 게 더 수상합니다. ㅋㅋ 나중에 이것저것 다 팽개치고 진아에게 달려왔다가 더더욱 장렬하게 차인다거나 하면 작가님들 가만두지 않겠;;



 - 암튼 전체적으로 뭔가 '쉬어가는 페이지' 같은 느낌의 에피소드들이었습니다. 다음 회 예고를 보니 이제 다시 종반 이야기가 좀 흐르기 시작할 것 같은데. 월요일을 스타트로 달리기 위해 오늘은 그냥 잠깐 숨 고르고 분위기 잡은 거다... 라고 생각하겠어요. 나는야 긍정의 신. <-



 - 오랜만에 그냥 예전 엔딩곡이나. 



 특별한 의미는 없는 선곡이겠지만 이 노래 가사는 좀 민혁 이야기에 맞는 것 같기도 하고. 요즘 나오는 권순관 노래는 준혁이랑 진아 이야기에 맞는 것 같기도 하고 그렇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4928
154 이번주 청춘시대 [7] 달빛처럼 2016.08.07 1543
153 [트레일러] 수어사이드 스쿼드 / 유년기의 끝 [7] walktall 2015.07.14 1046
152 곽재식 작가님 출판 기념회 공지 칼리토 2015.07.06 478
151 곽재식님 출판 기념회(?)를 준비하고 있습니다. [2] 칼리토 2015.07.01 837
150 곽재식 작가님 신작이 나왔습니다. [4] 칼리토 2015.06.24 1000
149 (기사) 대전서 80대 메르스 3차 감염 의심자 사망 [1] chobo 2015.06.04 1103
148 [바낭] 10구단 kt로 환승하며 . . . [2] 異人 2015.03.09 767
147 베가 아이언2 출고가 인하 [5] 로이배티 2014.11.16 1897
146 김성주 적십자 총재 과거 발언, "중국 부흥 끔찍... 인도는 개, 돼지, 소랑 똑같이 살아" [11] chobo 2014.10.22 3309
145 우리집 주소는 라니아케아 초은하단 국부은하군 은하수은하 태양계 지구 한국... [5] 데메킨 2014.09.11 4661
144 [바낭] 방학 직전의 아이돌 잡담 [21] 로이배티 2014.07.20 4920
143 내년 1월 KBS1 새 사극은 '징비록' (가제) [2] 달빛처럼 2014.06.21 1549
142 (기사링크) 세월호 희생자 성적모욕 '일베' 회원 구속기소 [1] chobo 2014.06.12 1891
141 리부트 전 엑스맨시리즈에서 아쉬웠던 점 [4] 롤리롤리오롤리팝 2014.05.23 1997
140 [바낭] 감자별 120화. 최종회 잡담 [12] 로이배티 2014.05.16 3425
139 마녀사냥과 그외 아류 프로그램 잡담. [7] 자본주의의돼지 2014.04.01 3167
» [바낭] 좀 짧은 오늘 감자별 잡담 [5] 로이배티 2014.03.27 1381
137 [바낭] 오늘 감자별 잡담 [5] 로이배티 2014.03.24 1040
136 [바낭] 오늘 감자별 잡담 [9] 로이배티 2014.03.13 1543
135 [바낭] 오늘 감자별 잡담 [12] 로이배티 2014.02.27 2128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