얼마전 날아온 5월 카드값 고지서를 보고 쓰러질 뻔 했습니다. 


뭐 어버이날 선물 + 조카 선물 + 새 구관 구입 + RC카 수리 + 뷰민라 티켓까지 질렀으니 어느 정도 예상은 했지만, 멀쩡히 월급 받고도 통장 잔고는 전월대비 마이너스를 기록하는 걸 목도하니 역시 슬프군요...ㅠ_ㅠ 


...슬픈 마음을 달래기 위해 인형 사이트를 눈팅했는데, 


...마이너스난 큰 원인 중 하나가 니들인데 위로는 못해줄망정 또 지름신을 부르면 어쩌자는 거야!!-ㅁ-!! 이번달은 나도 좀 아껴야 한다고!!-ㅁ-!! 


이번에 출시된 오뛰 꾸뛰르 에디션 드레스들입니다. 원래 오뛰 꾸뛰르란 상류층을 위한 고가의 맞춤복을 뜻하며, 요즘은 각 패션 브랜드의 비전과 방향을 담은 실험적 성향의 패션쇼를 일컫기도 한다고 합니다.   


23170F50575D62E5193BB2


231BFF50575D62E5149A16


2호냥 등급의 의상입니다. 시원한 청록색과 그리스 여신을 연상시키는 디자인. 


277A2050575D62E637D858


2호냥 등급의 의상입니다. 화사한 핑크라 좀 더 러블리한 느낌입니다.


2723C650575D62E5079362


22131E50575D62E61BC6A6


이번엔 3호냥 등급의 의상. 갈색 피부의 이집트 공주 아이시스 아가씨였는데, 미백스킨을 입으니 귀족집 영애같군요. 몸을 휘감는 디자인이 인상적. 


25014E50575D62E7348C68


21053450575D62E7304A3C


역시 3호냥 등급의 의상입니다. 러블리한 핑크 의상이지만 의외로 아찔한 면도... 의상에 포함된 건 아니지만 저 구두 디자인...+_+


...그리고 아래는 봄에 출시되었던 프린세스 에디션입니다. 디즈니 공주님 컨셉. 


212A0150575D62E801B52F


2166A34C575D62E80D756B


'알라딘'의 자스민 공주. 의상보다 악세사리에 더 눈길이 가는 의상... 

2161504C575D62E913AB22


254B634C575D62EA2EE655


공주는 아니지만 '노트르담의 꼽추'의 에스메랄다. 화려합니다...+_+


2240134C575D62EA3C311E


244BC24C575D62EB2E59BB


역시 공주는 아니지만 '뮬란'의 뮬란. ...마지막의 속옷은 입히기 어려운 의상이라고 온몸으로 외치고 있군요...=_=;; 


254CE44C575D62EB2A23EB


2361E44C575D62EC1339B5


역시 공주는 아니지만(프린세스 에디션이라며!-ㅁ-!) '포카혼타스'의 포카혼타스. 오른쪽 허리가 시원하게 노출된 디자인이군요. 


23311649575D62ED1C2889


22348549575D62EE1861C5



마지막은 나중에 공주...가 아니라 왕자비가 되는 '신데렐라'. 고풍스러운 디자인인줄 알았는데 겉치마를 제거하니 느낌이 확 바뀌는군요. 헤드가 왠지 낯익어보이는 건 기분 탓이겠죠...? 


아아 사고 싶어라... 로또 1등까진 안 바라고 소소하게 100만원만 당첨되어도 행복할텐데 말이죠. 


하지만 그런 요행이 저에게 생길리는 없으니 이번달도 인형들을 위해 열심히 허리띠 졸라매고 제 식비와 의상비를 아껴야겠어요...Q_Q 


글 읽어주셔서 감사 & 모두들 좋은 밤 되세요 >3</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9657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19266
188 패스트트랙 시간표, 유사언론인 유시민, 결국 얼굴이 중요하다 [13] 타락씨 2019.10.09 1538
187 정신과 전문의의 게임 중독에 대한 해법 [8] 데메킨 2016.07.28 1972
» 이번달은 나도 힘들단 말이야... 좀 봐줘라...ㅠ_ㅠ [8] 샌드맨 2016.06.12 2335
185 ... 질러버렸어요...ㅠ_ㅠ [6] 샌드맨 2016.05.01 3211
184 1.출장명령서 2.우리 고양이는 나를 뭘로 보는가? 3. 아몰라 [10] Koudelka 2015.12.12 2415
183 [우울경고]트라우마 [4] 여름숲 2015.11.10 1128
182 오늘도 3호냥(구체관절인형바낭, 13금) [6] 샌드맨 2015.10.07 665
181 백만년만에 음악 CD를 구매할 것 같아요. [1] chobo 2015.04.02 825
180 메피스토님 같은 분을 보면 [8] 해삼너구리 2015.02.11 3440
179 아침 산에서 만난 마루 [16] mockingbird 2015.01.02 2101
178 베가 아이언2 출고가 인하 [5] 로이배티 2014.11.16 1959
177 (혈압상승 주의) 이 망할 인간아! [3] chobo 2014.07.31 1658
176 오늘의 충격 사건 [6] 칼리토 2014.07.01 3931
175 [바낭] 이 주의 아이돌 잡담 [11] 로이배티 2014.06.01 3248
174 미디어펜? [2] 닥터슬럼프 2014.05.30 1340
173 기껏 데려다 놨더니 ㅂㄱㅎ 엿먹이는 안대희 [15] 데메킨 2014.05.28 3945
172 본격 암벽타는 고양이 [2] 밀감 2014.05.23 1697
171 [바낭] 오늘 감자별 잡담 [5] 로이배티 2014.04.14 1127
170 [바낭] 좀 짧은 오늘 감자별 잡담 [5] 로이배티 2014.03.27 1431
169 (고양이) 중성화 수술만이 답일까요? [31] Koudelka 2014.03.14 5616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