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아블로2 출시 2000년

디아블로3 출시 2012년

 

 

단순 계산하면 디아블로4가 발매될 무렵에는 제 나이 40대 후반 혹은 50대 ㅋ

 

모험을 떠나기에는 눈도 침침하고 관절도 약해질 터.

이번이 아니면 기회가 없어요.

 

디아블로2 출시될 때는 마침 PC방 아르바이트 하던 시절이라 그야말로 몸과 마음을 불살랐더랬어요.

하드코어 순위에도 오르내리고.

수능 다시 준비 하느라 1년만에 딱 끊기는 했지만...

이번에는 과연.

 

 

 

그럼 이만.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3791
32 월페이퍼 같은 테라 스샷 한장 [10] catgotmy 2011.01.15 2953
31 애플의 힘은 이런 거다 (블로그 링크 첨부합니다) [32] 남자간호사 2011.03.17 3129
30 [바낭] 듀게에는 콘솔게임덕후가 몇명이나 있을까요. [23] YiLee 2011.09.08 1428
29 화곡고는 지옥이었나? [3] 걍태공 2011.10.22 3351
28 KOEI 사골팀에서 삼국지 12를 2012년에 발매하기로 결정했습니다. [7] chobo 2011.10.27 2355
27 Diablo III 한국어 더빙 동영상 공개 그리고 리니지 이터널 플레이 동영상! chobo 2011.11.10 725
26 어디 지옥맛 좀 먼저 보실렵니까? [6] chobo 2012.04.13 2229
25 악마의 트럭 [4] chobo 2012.05.14 2494
» 개인적으로 이번에 꼭 디아블로를 무찔러야 하는 이유 [4] 닥터슬럼프 2012.05.14 2035
23 제주도의 어느 게스트하우스에서 [10] HardCore 2012.05.15 6040
22 (기사) 전여오크 '일본은 없다' 표절 소송서 패소 확정 [11] chobo 2012.05.18 3270
21 디아블로3, 6시간만에 디아블로를 학살(?)한 것에 대한 외국 유저들의 반응 [14] chobo 2012.05.18 7918
20 팬들에게 삥뜯는 아이돌들 [17] 사과식초 2012.05.18 5918
19 (디아블로3) 아이템 어떻게 구하십니까? [5] chobo 2012.05.20 1412
18 디아블로 3 노멀 클리어 후 간단 감상 (스포 다수) [8] 남자간호사 2012.05.23 2092
17 박정희를 다시 지지하겠다는 사람이 50%인건 내 일이 아니라서. [37] chobo 2012.05.23 2812
16 흥, 악마사냥꾼 언니는 사키 캐릭터였음 [1] chobo 2012.05.24 1952
15 위키드 프리뷰 공연 감상평 (약스포) [10] camper 2012.05.31 2512
14 술보다 디아블로3. 패치 후 수도사는 너프? 버프? [10] chobo 2012.05.31 1714
13 이제 잡니다. chobo 2012.06.07 964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