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월에 집에서 쓰는 PC를 업그레이드 하고 난뒤 남은 부품들을 이제서야 중고장터에 내놨습니다.

Main Board를 구매하겠다고 연락이 왔은데 우연하게도 저와 같은 동네에 살더라구요.

 

물론 부품은 아무 문제가 없어요.

제품구매시 담겨져있던 것들 모두 다 있는 상태.

무상 A/S도 1년이상 남았고.

 

더도 말고 덜도 말고 딱 시세에 맞게 내놨는데 1시간만에 팔렸어요.

헌데 뭔가 불안 불안한게 딱히 이유를 잘 모르겠어요.

문제없는 상품 -있다고 해도 무상 A/S 기간이 남았고- 을 문제없이 파는데 단지 구매자가 같은 동네에 사다는 사실이 왠지 좀.

 

혹여나 팔고 난뒤 몇일 후에 우연찮게 동네에서 만날때 그 어색함이 두려워서 그런 걸까요?

아무튼 빨리 팔린건 좋은데 음, 뭐랄까 저기 구매자가 인천이나 분당이나 좀 그런곳이였으면 좋았을걸.

 

아, 너무 배부른 소리군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4182
20 [게임잡담] 똥폼 액션 게임 둘 잡담 (DMC: 데빌 메이 크라이 & 메탈기어 라이징: 리벤전스) [4] 로이배티 2013.10.25 1492
19 [카라] 숙녀가 못 돼 티저1 [3] @이선 2013.08.26 1358
18 도대체 에바Q는 무엇일까요?(많이 스포) [5] 바보마녀 2013.04.27 1941
17 역시 4월은 나에겐 잔인한 달. [1] chobo 2013.04.25 1023
16 [바낭] 그 와중에 인피니트 공식 홈페이지에는... [10] 로이배티 2013.01.01 3352
15 울산이 아시아 챔피언에 올랐는데 듀게엔 언급이... [17] skyworker 2012.11.11 1685
14 [디아3] 트리플 '지옥불 반지' 제작 성공 ㅠ.ㅜ + 디피 20만 완성 [3] soboo 2012.10.28 2681
13 (디아블로3) 대격변 하나 장만 하셨습니까? 고양이와 대격변이 만나 대학살? [4] chobo 2012.06.19 2807
12 [바낭] 아무 거나 잡히는 대로 아이돌 잡담 [10] 로이배티 2012.06.05 2861
11 있는 영화 파일 안보면서 끝까지 안지우고 있는건 [6] 가끔영화 2011.12.10 1950
10 Diablo III 한국어 더빙 동영상 공개 그리고 리니지 이터널 플레이 동영상! chobo 2011.11.10 726
9 임시 저장한 글 지우려면 [3] 가끔영화 2011.09.13 797
8 엄태웅이 정말 개를 좋아하나봐요. [4] 스웨터 2011.08.28 2608
7 이 비행기 왜 이럴까요 [4] 가끔영화 2011.06.09 1799
6 [스포/그림] 무산일기를 보고, 어느 무산無産자의 소고. [3] Paul. 2011.04.26 2351
5 (웃기) 추측건데 미국판 티라노와 굼푸의 얼굴 모습 [2] 가끔영화 2010.12.30 2282
» 직거래시 구매자가 같은 동네에 산다니 왠지 모를 불안감이 엄습. [4] chobo 2010.12.07 2108
3 존박은 애국가 부를때 주머니에 손 넣고 있었다고 까이고 [14] 달빛처럼 2010.10.04 3805
2 출근전.. 그래도 토요일 [2] 바이바이 2010.09.18 1479
1 가위바위보 게임 아주 쉽군요 [3] 가끔영화 2010.09.01 3905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