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테나 어땠나요?

2011.02.22 12:38

chobo 조회 수:1030

아이리스는 저에게 있어서 TOP였습니다.

그게 걸작으로서의 TOP가 아니라서 좀 그렇지만.

특히 열린(응?!) 결말은 충격 그 자체였죠.

 

아테나는 거의 보질 못했어요.

단 한편도 끝까지 시청한적이 없습니다.

문득 문득 본 기억의 단편으로는 이 드라마가 어떤 드라마였다고 말하기엔 부족하네요.

 

첫회 방영때는 이곳 게시판에서도 많은 관심을 가졌던걸로 기억하는데 그 이후론 아테나 관련글이 거의 없다시피.

아테나는 아이리스를 뛰어넘었나요?

같은 '아'씨라면 아테나가 동생인가? 형보다 나은 동생이 없다, 뭐 이런 썰렁한 이야기를 하는 내가 밉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4176
» 아테나 어땠나요? [2] chobo 2011.02.22 1030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