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콜드 플레이' 팬인게 자랑

2017.04.19 01:34

soboo 조회 수:1142


 여즉것 어디가서 콜드플레이 팬이라는걸 드러냈을때 좋은 소리 들어본 기억이 없어서 주눅이 들었었는데

 이번에 내한공연을 멋지게 하고 갔더군요.


 주변에 워낙 정통?락빠들이 넘처나다보니 뭘 그런 애들을 다 좋아하고 그러냐는 핀잔을 듣기 일수였죠.

 특히 중국에서 알게되고 친해진 영국놈 하나가 자기 BAR에서 테크노만 줄창 틀어대는데 콜드플레이 신청했다 "뭐 임마?" 하는 표정을

 본 이후 더더더 소침

 제 또래는 말할 것도 없고 어린 친구들은 또 언제적 콜드플레이냐고 이제 식상하다 뭐 그런 저런 궁시렁;


 그런데 좋은걸 어쩝니까?


 제가 한참 꽂혔던건 2003~4년으로 기억을 해요.  

 어딜 가나 귀에 달고 살았고 왠만한 앨범은 다 모았고 몇몇 가사는 저절로 외울 지경이 되었고

 그전에는 별 관심이 없던 모 배우를 괜히 좋아하게 됐고

 DVD샵에 가서 콜드플레이 공연실황DVD를 보이는데로

 싹 쓸이를 했을 정도였어요. 

 그 뒤로 십수년동안 제 '재생목록'에서 콜드플레이가 빠져 본적은 단 한번도 없었죠.

 

 하여간 그랬는데, 관련 기사를 찾아보다가 뭉클.....허 이 친구들 새삼 참 멋지군요.

 이젠 자랑질 하고 다닐 핑게가 생겼네요.



 http://www.hani.co.kr/arti/culture/music/791012.html?_fr=st4

 [영상]‘노란 리본’ 달고 묵념한 콜드플레이…


원문보기: 
http://www.hani.co.kr/arti/culture/music/791012.html?_fr=st4#csidx8c0f6a3c7234bdca92e62fca4a72513 onebyone.gif?action_id=8c0f6a3c7234bdca9

 

영국 록밴드 콜드플레이가 세월호 참사 3주기인 16일 서울 송파구 잠실운동장 주경기장에서 열린 내한공연에서 대형 스크린에 ‘세월호 리본’을 띄운 모습. 온라인 커뮤니티 갈무리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18928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29907
5970 이런게 사상 처음이었다는게 놀라운 예능 '뜨거운 사이다' [11] soboo 2017.09.01 2665
5969 기특한 내 새끼 [20] ..... 2017.06.14 2791
5968 핵사이다 하나 더 - 김진태 선거법 위반 재판 벌금 200만원으로 의원직 상실 위기 [4] 데메킨 2017.05.19 2016
5967 에일리언 커버넌트 촌평 - 노스포 soboo 2017.05.16 903
5966 4차 산업혁명의 본질 [5] 데메킨 2017.05.10 1721
» '콜드 플레이' 팬인게 자랑 [3] soboo 2017.04.19 1142
5964 박근혜가 감방에 간 날 항구에 들어온 세월호, 그리고 현장을 찾아간 안과 문... [6] 데메킨 2017.04.10 1698
5963 더스틴 랜스 블랙, 구스 반 산트 게이 인권 미니시리즈 [When We Rise] 트레일러 - 가이 피어스, 메리 루이스 파커, 레이첼 그리피스 프레데맄 2017.02.11 685
5962 아버지를 떠나보내며... 안녕, 나의 집 (부제: 어느 이사에 관한 미친 기록) [4] crumley 2017.02.09 1915
5961 (뜬금없는) 자크 타티의 <플레이타임> 예찬! (오늘 서울아트시네마 오후 4시 상영) [1] crumley 2017.02.03 732
5960 대선이 다가오면 듣게 되는 개소리 [4] 데메킨 2017.01.19 1628
5959 겨울을 준비하는 아가씨 [2] 샌드맨 2016.11.27 730
5958 [시사저널기사] 정운호로 시작해 최순실로 정점 찍은 ‘게이트 드라마’ [3] 닥터슬럼프 2016.10.28 2189
5957 참, 생각해보니 오늘이 그날이군요. [7] 샌드맨 2016.10.26 1816
5956 긍정적으로 삽시다 [7] 데메킨 2016.10.25 1873
5955 EBS 고전 극장 <자이언트> [2] 김전일 2016.10.21 894
5954 EBS 고전 극장 <7년 만의 외출> 한 번도 못 본 영화 [2] 김전일 2016.10.14 678
5953 설리 - 허드슨강의 기적, 스포가 있을 영화가 아닌데 왠 스포인가 했었죠. [3] soboo 2016.10.04 1548
5952 (바낭) 그들도 배가 부르길 [2] 푸른나무 2016.10.01 898
5951 정치인 이정현의 3단 코미디 [5] 칼리토 2016.09.28 1834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