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이런 쪽으로 보험 드신거 있어요?"

"없는데요."

"하나 들어놓으세요. 이럴 때 좋잖아요."

님아... 그게 엑스레이를 본 의사가 맨 처음 환자한테 던질 말인가요?

그 다음 어느 부분이 실금이 갔고, 조금 더 갔으면 위험할 뻔했고(다 그렇지 뭐.),

빨리 와서 잘했다는 말을 한다음, 부은 부분을 만지며

"여기가 아픈가요?"

"네, 좀..."

"여기는 어때요?"

"아야, 많이 아파요."

"금이 가서 그런거예요."

(저기요, 멀쩡한 발도 그렇게 누르면 아플 것 같거든요.)

댓글 달아주신 여러분 거듭 감사해요.  

 

2

저는 빅사이즈 쇼핑몰을 이용하는데, 왜 빅사이즈 쇼핑몰의 피팅모델들은 대게가 55사이즈인거죠?

마르고 예쁘면 뭘 입어도 다 이쁘거든요? 정말 통통한 분을 모델로 쓴 곳은 다섯손가락 안에 들어요.

그러니까 상담란에 모델처럼 핏이 안난다던가, 입어보니 사진만큼 이뻐보이지 않는다던가 하는

불평이 있는 것 아니겠어요.

빅사이즈 쇼핑몰이면 빅사이즈 답게 최소한 66, 77의 모델을 기용하는 것이 좋지 않겠어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22295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30650
6050 [바낭] 카라 [15] 로이배티 2010.06.03 6696
6049 Glee- Bad Romance [1] 룽게 2010.06.05 4522
6048 링크) 디자인 서울의 문제점 [4] 스위트블랙 2010.06.06 4977
6047 빕스에서 사라진 연어.. [16] Spitz 2010.06.07 9878
6046 내일 mithrandir님 영화 보러 가려는데... [1] 아.도.나이 2010.06.08 3389
6045 진보는 뭘 먹고 사느냐고?(진중권씨 글) [17] nofear 2010.06.09 5446
6044 왜 사람들은 '이중간첩'과 '음란서생'을 그렇게 폄하했을까...? [23] 스위트블랙 2010.06.09 5103
6043 츠마부키 사토시 신작 [악인] 예고편 [8] 보쿠리코 2010.06.09 4934
6042 나이 먹고 더 멋있어진 배우 [27] magnolia 2010.06.09 6362
6041 마이클 윈터바텀 신작 [킬러 인사이드 미] 국내 포스터 [8] 보쿠리코 2010.06.10 4423
6040 루이와 오귀스트님의 "채널 예스-땡땡의 요주의 인물" <윤하> 편이 새로 업데이트 되었습니다. [15] 몰락하는 우유 2010.06.10 3675
6039 성적표 나왔대요 [41] snpo 2010.06.11 10105
6038 윤아의 소개팅 (플짤 재중) [1] 2010.06.11 4722
6037 유튜브) 두더지 잡기 NONO 고양이 잡기 [2] 스위트블랙 2010.06.14 2995
6036 유물이 된 디카 [7] 트랄랄라 2010.06.16 3339
6035 캐리 멀리건 신작 [NEVER LET ME GO] 예고편 [10] 보쿠리코 2010.06.16 3997
6034 이클립스가 개봉하길래 이클립스를 읽었습니다. [2] 스위트블랙 2010.06.16 2499
6033 들으면 울컥하게 되는 말은... [10] 걍태공 2010.06.22 3289
6032 토이 스토리 3를 봤습니다! 다시 한 번 말하지만...픽사는 미쳤어요! [18] 남자간호사 2010.06.23 5454
» 제 발의 엑스레이를 보고 의사선생님이 맨 처음 한 말. [8] 스위트블랙 2010.06.23 4332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