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이 부부의 날입니다. 매년 5월 21일인데요. 5월은 가정의 달이고.. 21일은 둘이 만나 하나를 이뤘다는 의미라네요.

 

글쎄요. 둘이 만나서 가족을 이루긴 했는데 우리 부부는 여전히 둘입니다만. 어쨌거나 부부의 날 특집.. 이 부부가 사는 법.

 

아래 글을 보니 이제 막 100일을 맞이하신 분의 글이 있더군요. 솔직히 끝까지 정독하지는 못했어요. 새겨서 읽기에는 너무 달달한 글이라..ㅎㅎㅎ 그래도 행복해 보이셔서 참 보기 좋던데요. 연애기간이 얼마나 되실지 알수는 없지만 좋은 결말을 맞으시길 바랍니다.

 

많은 동화에서 왕자와 공주가 만나 운명적 사랑에 빠지고 언제까지나 행복하게 살았답니다로 끝을 맺지만 결혼 년차가 길어지면 왜 동화에 후일담이 없는지 깨닫게 되죠. 얘기가 아름다워지지가 않거든요.

 

예를 들면 신혼초의 파워 게임이 있고 출산을 전후한 갈등과 육체적 심리적 스트레스의 융단 폭격이 있고 교육 문제로 대립하는 매일 매일이 있으며 가사 분담과 경제적 상황에 따른 롤러코스터가 이어집니다. 연애할때 아른 아른 멋지게만 보이던 남과 여는 어느새 상대방의 숨소리까지 끔찍하게 여기는 중년들이 된다고도 하던데요.

 

희망적인 것은 그것 또한 케바케라는 겁니다. 잘 사는 집은 또 알콩 달콩 잘 살지요.

 

저희 집이요?? 음.. 나름대로 중용의 길을 걷고 있지 않나 싶습니다. 일단 주변 친구들이 말하는 가족끼리 하지 말아야 될 세가지가 있다는데..

 

가족끼리 잠자리 하는 거 아니다.

가족끼리 돈거래 하는 거 아니다.

가족끼리  술마시는 거 아니다...

 

결혼 6년차로 접어드는 중고 부부지만.. 아직까지 서로를 바라보며 애틋한 기분도 들고 성적인 매력도 느끼고 아이들 애지중지 키우며 시간만 나면 물고 빨고 핥아주는 모습속에서 흐뭇함도 공유합니다. (아, 실제로 애들이 참 이뻐서요.. 참을수가 없다는....-_-;;)

 

요즘 배도 나오고 몸매가 망가지고 있어서 아내가 언젠가 외면하지 않을까 고민도 하고.. 시간이 지날수록 더 이뻐지는 아내를 보며 내가 전생에 은하계까지는 아니라도 태양계 정도는 구하지 않았나 착각도 해요. 이정도면 평균 이상으로 살고 있는 건 아닌가 합니다.

 

결혼전에는 몰랐어요. 연애의 뒷이야기가 어떻게 이어지는지. 미리 알았다면 결혼이 빨랐을까요?? 그렇지는 않았겠지요. 지금 사는 이 사람을 만나려고 그렇게 오래 방황하고 시행 착오를 거쳤을테니까요. 아직 연애중이거나 결혼을 앞두신 모든 분들께 드리는 결혼 잘하는 팁 하나.

 

그 사람에게서 사랑할 수 있는 딱 한가지만 보세요. 얼굴이던 성격이던 지혜던 마음씀씀이던.. 되도록이면 변하지 않는 걸로 말이죠. 그 한가지만 변하지 않는다면 영원히 함께 할 수 있겠다 싶은 것이 있으면 같이 살아도 무방하지 않을까 싶습니다. 저는 와이프 얼굴만 봤는데요. 희한하게도 나이가 들어가면서 더욱 우아하고 고상하게 이뻐지니.. 보는 눈이 있었다고 생각합니다.

 

주저리 주저리 적다보니 이것 또한 신고글이 아닌가 싶지만.. 본격 결혼 권장하는 부부의 날 특집 글이라 생각해 주시고 너그러이 봐주세요. 모두들 행복하게 사랑하며 사랑받으며 하루 하루 살아가시기 바랍니다. ^^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2723
51 풋볼 보다가 깜짝 놀랐네요 [1] 푸네스 2014.10.20 711
50 영어작문을 도와주시면 고맙겠습니다. [2] chobo 2014.02.19 1353
49 아이유 분홍신 표절 논란. [23] 유상유념 2013.10.27 5260
48 파라다이스의 가격 경쟁 [1] 칼리토 2013.10.06 1094
47 (바낭) 여러 유명 맛집들의 무례함 [24] 펭공 2013.07.17 4557
46 [추억팔이] 갑자기 듀게 떠나간 분들중 한분이 떠오르네요. 그 영화는 쇼트... [5] 쵱휴여 2013.06.27 1416
» 부부의 날을 맞아 돌아본 우리 가족 [10] 칼리토 2013.05.21 1997
44 여의도는 꽃구경하러 가는 곳이 아니었어요. [2] 나나당당 2013.04.16 2825
43 [듀나인] 화이트데이에 부하직원들에게 뭘 해줘야할까요? [10] bwv864 2013.03.07 2195
42 중국, UN 대북식량지원 100달러 기부. [4] chobo 2012.10.17 2022
41 아이폰 메모장에 다른 사람의 메모가.. 있을 수 있을까요? [8] 유음료 2012.09.03 3171
40 여자는 앞머리가 진리라고 생각합니다. [18] 루아™ 2012.08.08 6860
39 [질문] (15금) [16] catgotmy 2012.05.15 3504
38 곧 컴백할 걸스데이를 기다리며 한번만 안아줘 유라 직캠 [5] 루아™ 2012.04.16 1036
37 <위험한 관계> 소설-영화 좋아하시나요? [21] kiwiphobic 2012.03.26 2023
36 [듀게인] 극세사 패드 추천 부탁합니다. [4] 쏘맥 2012.03.26 985
35 요즘 나를 궁금하게 하는 것들 [10] 루아™ 2012.03.14 1874
34 화이트데이 선물이야기 참 들을게 많네요 [4] 가끔영화 2012.03.14 1216
33 [짜증폭발] BC카드 개객끼ㅠㅠ [8] 오늘은 익명 2012.03.02 2550
32 위키드 - Defying Gravity (Tony Awards) / 디즈니 애니메이터가 그린 스토리보드 [3] 라곱순 2012.02.28 1526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