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라다이스의 가격 경쟁

2013.10.06 15:08

칼리토 조회 수:1105

다니던 회사를 9월말로 정리 당하고 정리하고 10월부터 백수 신세가 되었습니다. 어디 비빌데라도 알아보고 그만뒀어야 하는데 아무 생각없이 그냥 놀고 있자니 하루하루가 정말 빨리 지나가네요.

 

2001년에 회사 옮기면서 한달 쉰 거 빼고는 이렇게 대책 없이 쉬는 건 처음입니다. 그때는 몸이라도 자유로워서 매일 매일이 음주와 가무의 나날이었는데 지금은 하루종일 애 기저귀 갈고 집안 일로 시간을 보내네요. 정말.. 빨리 일자리를 구해야 겠다는 생각이 듭니다. 아, 물론 식구들과 보내는 시간이 소중합니다. 그래도 가장의 존재의의는 식구들에게 돈을 벌어다 주는 거 아닌가 싶은 강박관념에 시달린다고 할까요? (솔직히.. 애보는 거 너무 힘듭니다..ㅜ.ㅜ)

 

http://djuna.cine21.com/xe/6414135 이미 실직을 예상하고 한달쯤 하와이나 다녀올까.. 하고 글을 쓴적이 있고 어쩌다 보니 비행기표도 다 끊어놓고 이제 가기만 하면 됩니다. 한달은 아니고.. 26일 정도를 하와이에서 보내게 되었어요. 가면 어떨까..?? 한달이면 충분하겠지?? 생각만 할때는 그냥 좋았는데 막상 간다고 하니 젖먹이 이유식은 어떻게 해먹이며.. 잠자면서 온 방안을 휘젓는 첫째는 어떻게 감당을 할지 생각할 게 한두개가 아닙니다. 그래도 기대되네요 하와이.

 

지금 제일 큰 고민은 어디서 묵을지.. 숙소에 대한 것입니다. 저렴한 순으로 한인 민박>에어비앤비 현지인 민박>호텔... 이 세가지 중에 골라야 하는데 한인 민박은 완전 주택가라 위치가 아쉽고 현지인 민박은 제 짧은 영어실력이 아쉽고 호텔은 가격이 아쉽네요. 아무튼.. 파라다이스라 불리우는 하와이에서도 돈 걱정을 해야 하는 것이 현실입니다. 역시 제일 싼데를 골라야겠지?? 하다가도.. 하와이에 언제 또 간다고?? 하는 마음이 슬며시 고개를 들기도 합니다. 흠..

 

날짜가 기니까.. 여기저기 다 묵어보면 좋겠다 싶은데.. 첫 타자를 어디로 갈지가 여전히 고민이네요. 흠.. 일요일이지만 날씨가 꾸물꾸물합니다. 집 청소나 하고.. 애들 데리고 놀러갔다 오면 오늘 하루도 다 가겠네요. 어른들 최고의 놀이터는 역시 직장이 아닌가 싶어요. 실직한지 일주일만에 다시 직장이 그립습니다. 이것도 한국인의 병이라면 병이겠지요. ㅎㅎ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4700
51 풋볼 보다가 깜짝 놀랐네요 [1] 푸네스 2014.10.20 721
50 영어작문을 도와주시면 고맙겠습니다. [2] chobo 2014.02.19 1368
49 아이유 분홍신 표절 논란. [23] 유상유념 2013.10.27 5277
» 파라다이스의 가격 경쟁 [1] 칼리토 2013.10.06 1105
47 (바낭) 여러 유명 맛집들의 무례함 [24] 펭공 2013.07.17 4574
46 [추억팔이] 갑자기 듀게 떠나간 분들중 한분이 떠오르네요. 그 영화는 쇼트... [5] 쵱휴여 2013.06.27 1424
45 부부의 날을 맞아 돌아본 우리 가족 [10] 칼리토 2013.05.21 2012
44 여의도는 꽃구경하러 가는 곳이 아니었어요. [2] 나나당당 2013.04.16 2840
43 [듀나인] 화이트데이에 부하직원들에게 뭘 해줘야할까요? [10] bwv864 2013.03.07 2204
42 중국, UN 대북식량지원 100달러 기부. [4] chobo 2012.10.17 2038
41 아이폰 메모장에 다른 사람의 메모가.. 있을 수 있을까요? [8] 유음료 2012.09.03 3202
40 여자는 앞머리가 진리라고 생각합니다. [18] 루아™ 2012.08.08 6888
39 [질문] (15금) [16] catgotmy 2012.05.15 3526
38 곧 컴백할 걸스데이를 기다리며 한번만 안아줘 유라 직캠 [5] 루아™ 2012.04.16 1060
37 <위험한 관계> 소설-영화 좋아하시나요? [21] kiwiphobic 2012.03.26 2062
36 [듀게인] 극세사 패드 추천 부탁합니다. [4] 쏘맥 2012.03.26 1011
35 요즘 나를 궁금하게 하는 것들 [10] 루아™ 2012.03.14 1898
34 화이트데이 선물이야기 참 들을게 많네요 [4] 가끔영화 2012.03.14 1233
33 [짜증폭발] BC카드 개객끼ㅠㅠ [8] 오늘은 익명 2012.03.02 2576
32 위키드 - Defying Gravity (Tony Awards) / 디즈니 애니메이터가 그린 스토리보드 [3] 라곱순 2012.02.28 1562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