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낭] 방금 낮잠자다 일어났는데...

2012.09.30 00:05

닥호 조회 수:1811

요즘 유명한 P모씨가 아들을


친하게 지내는 헐리우드의 새내기 여배우에게 잠깐 맡겼더니


이 여배우가 소말리아로 놀러가서(.....)


아들이 소말리아 해적에게 납치됬다가


추석 전에 극적으로 기적같이 풀려나서


뉴스에서 대대적으로 보도하고


여배우는 울면서 P모씨에게 사죄하고


P모씨는 절교를 선언하는...


그런 꿈을 꾸었습니다.....


...


다행히 P모씨는 실제로는 아들이 없으니까 해피엔딩인듯....


...


요즘 제가 듀게에 강아지 사진이랑 글을 막 올렸었는데


근데요. 강아지라는 것이 사실 애기우는 것의 튜토리얼이나 다름없나봐요. (애키워본 적은 없지만....)


쉬마렵다고 낑낑낑낑 하고 3시간마다 3마리가 동시에 울어대는데


어찌나 방자 어머니께서 튼튼하게 낳으셨는지 소리가 우렁차서


요새 계속 수면부족이었는데다가 (지금도 낮잠자다가 낑낑낑낑 소리에 일어난 거라는....)


이제는 슬슬 눈도 보이고 걸어다니기 시작해서 


심지어 어제부터는 심심하다고 낑낑낑낑 울어대기 시작하고 있네요....


아, 딱 강아지만 아니면 때려주고 싶다.... ㅜㅜ


이것들이 태막도 찢어주고 탯줄도 잘라주고 오줌도 잘싸게 도와주고 그랬는데


이제는 나한테 아르릉 아르릉 하네요. 못된 패륜아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9571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19159
72 추석 전야, 개천절 [1] 칼리토 2017.10.03 691
71 듀게가 좋긴 좋아요. 연어님만 짐을 지지 않았으면 해요. BreakingGood 2015.06.18 563
70 그러고보니 언제부터 '쥬라기'가 된 거죠? [7] 푸른새벽 2015.06.12 2398
69 가끔 이런 미래를 생각해 봅니다. [8] JKewell 2014.03.21 1016
68 [스포일러] 마법소녀 마도카 마기카의 매력은 무엇일까요 -_-; [19] 로이배티 2013.07.23 3027
67 이런 건 그냥 평범한 작은 불행일 뿐이야. [5] 엘시아 2013.07.08 2696
66 [벼룩죄송ㅠㅠ] 보테가베네타 명함지갑, 스와들디자인 등등 [3] 프리템포 2013.06.21 1947
65 [바낭] 배가 고파요 [20] 로이배티 2013.06.06 3036
64 흔한 일베 회원 인증 [6] 닥터슬럼프 2013.05.23 3547
63 6월에 개봉한다는 '무서운 이야기2' 캐스팅이 재밌네요 [15] 로이배티 2013.04.23 3343
62 십구일 저녁 다섯시 오십구분입니다.국민의 선택,오 사 삼 이 일 ML 2012.12.18 665
61 첫 직장이 중요하다는데... [11] 그리워영 2012.12.18 3484
60 [MV] 이박사 - 아수라발발타 [6] walktall 2012.12.13 1367
59 [듀9] 박찬욱, 봉준호, 정성일이 지지하는 후보가 누군가요? [7] 그리워영 2012.12.03 3910
58 [이 정도면 단편] 해피 화이트 크리스마스 [4] clancy 2012.12.03 1172
57 문재인,박근혜,안철수 [5] 칼리토 2012.11.19 1331
» [바낭] 방금 낮잠자다 일어났는데... [3] 닥호 2012.09.30 1811
55 만약 안철수가... [7] 룽게 2012.09.19 3578
54 [케빈에 대하여]의 에바가 과연 무고할까요? [13] 쥬디 2012.09.17 3275
53 생강쿠키님 저격글 [4] amenic 2012.08.05 1859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