캄보디아 프놈펜입니다....

2012.03.30 21:32

soboo 조회 수:1821


 어제 한밤중에 왔어요.

 오늘부터 몇일간 비가 줄창 온다더니 하루종일 땡볕에서 개고생을 ㅠ.ㅜ

 네이버 세계날씨 너무 구려요!!!


 아쉽게도 놀러 온게 아니라 출장왔습니다. 하필이면 가장 더울때죠....

 그래도 일정에 여유가 있는편이라 앙코르와트는 다녀올 수 있을거 같네요.


 숙소에서 나와 밥 먹고 맥주 한 잔 할 곳을 찾아 다니다가 구글맵에 나와 있던 매콩강변에 있는 cafe La Croisett 에 있습니다.

 찾다가 지나처서 돌아오는데 가던중에 아주 잠시 서로 스처지났던 아가씨가 앉아 있더군요;;;

 혹시 스토커질 한것으로 의심받을까 잠시 주춤하다가 카페가 하도 참하고 이쁘게 생겨서 주문하면서 못보던 사이에 잽싸게;;; 안보이는 곳으로

 숨어들어와 앉았습니다. 그래도 뒷자리라....잘못하면 더 심한 의심을 -_-;;;


 여하간 카페는 훌륭합니다. 음식도 제대로 나오고 맛있네요. 가격대는 서울보다는 싼 편이고요 ^^;;

 상해와 비슷하지만 상해보다 훨씬 가격대비 매우 착합니다!!

 와이파이도 보시다시피 잘되고요!!!


 클라이언트와 동행하여 온 캄보디아지만 저녁은 쿨한 클라이언트님 덕분에 자유시간을 즐기고 있습니다.

 혼자만?의 여행이 이게 얼마만인지;; 


 짬나면 사진도 올릴게요.

 앙코르와트는 물론 제 업무특성상 프놈펜 구석구석까지 꼼꼼하게 찍은 사진을 올려보려고 해요.


 첫인상은 일단 어수선하고 정신없지만 사람들은 참 좋아보이네요.  어딜가나 사람들이 호의를 갖고 대하는게 느껴저요.

 중국에서 손님을 거지거렁뱅이나 호구로 아는 인간들만 겪다가 여길 오니 무슨 천국에 온듯한 착각 -_-;;

 트러블이 날만도 한 상황에서 미소를 잃지 않고 사네요....


 앞으로 일주일 더 머물게 되고 이렇게 첫 날이 저물어 갑니다.

 프놈펜에 도착한지 20시간 경과....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