왓챠 정리가 끝나니 이제는 북플;

2014.12.04 23:11

죙벵 조회 수:1444

상반기엔 왓챠로 영화 정리 재미에 빠져 있다가 한풀 재미가 꺾이고 나니

알라딘 북플이 등장; 요며칠 읽었던 책정리에 한 해 가는 것도 모르겠어요. 하하;

 

초/중 때 읽었던 책들은 기억이 가물가물해서 제껴두고

20대부터 읽은 것들을 정리해가고 있어요.

생각해보니 고등학교 때는 왜 이리 책을 읽지 않은 것인지....교과서도 그리 열심히 본 거 같지 않은데;

2~3번 읽은 책들, 기억나지 않는 책들 치면 천 권은 넘게 읽은 거 같아요.

 

보통 다른 사람의 서재를 드러내놓고 볼 기회가 잘 없잖아요? 북플 덕에 정리와 재미를 한번에!

처음엔 서재공개 같아 저도 좀 꺼려졌는데, 읽은 책 500권 이상 넘어가니까 이걸 일일이 누가 구경하겠어 싶어 그냥 다 오픈했어요.

더불어 이 사람, 저 사람 서재 구경이 재밌어요.

일부러 체크를 많이 안 하는 비밀주의 애서가도 보이고ㅎ

별점 ★★★★★ 준 책들 중 나와 많이 겹치는 사람보면 반갑기도 해요.

저는 영화에는 별점이 짠 편인데, 책은 별점 ★★★★★ 이 엄청나게 많아서 깜놀-ㅁ-)...

책은 좋아하는 걸 찾아 읽는 편이라 더 그럴수도 있지만, 아직 저보다 별점 ★★★★★ 많이 준 사람 못 봤어요;

다른 서재의 [읽고 싶어하는 책] 중 호감가는 책들이 보이면 저도 찜해 놓으며,

(저와 취향이 비슷한 사람 [읽고 싶은 책장]에는 잊고 있던 책이나 읽고 싶어지는 책들이 꽂혀 있더군요.)

문득, 도서정가제로 얼어붙은 독서시장에 알라딘은 이렇게 히든 카드가 있었던가 싶기도 합니다.

아직은 앱으로만 돌아가서 규모가 크지 않지만 온라인까지 연동되면 어떻게 될 지 기대도 됩니다.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