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충 영화를 안 보셨더라도 예고편만 봐도 블랙홀 근처에 들어갔다 나온다는 시놉시스 정도는 아실거라고 보기 때문에 크게 스포가 될거라고 보진 않지만 말입니다...

킵 쏜같은 저명한 과학자까지 고증에 동원했다고 해도 그런 양반도 영화가 성립하게 하기 위해서 한가지 커다란 과학적 사실을 무시하네요.


인터스텔라를 과학적 시각으로 분석해서 결론을 먼저 말하자면, 강착원반이 있는 블랙홀은 방사선때문에 행성 궤도 정도의 거리까지 절대 근접할 수가 없습니다.


영화에 나오는 블랙홀은 왜인지 주변에 큰 항성도 없는데 가스가 빙빙 돌면서 블랙홀로 빨려 들어가는 강착원반을 가지고 있죠. 문제는 이 강착원반이 블랙홀의 중력으로 빨려들어가면서 가열되기 때문에 블랙홀 표면에서는 수만도에서 수십만도로 가열되고 가열된 가스는 감마선(X선으로 표현하기도 하지만 X선도 감마선의 파장 내에 들어감) 을 발산합니다.


가스가 적어서인지 회전축으로 제트를 내뿜는 모습은 없지만 (그리고 제트의 에너지의 대부분이 방사능이기 때문에 없는걸로 묘사했는지도 모르지만) 이 제트도 분출방향으로는 수백 수천광년(AU단위도 아니고 광년단위입니다!) 이내의 항성과 행성의 대기를 날려버리고 지면을 바짝 태워버릴 정도의 알파선(즉 헬륨의 핵) 과 베타선과 감마선을 발산합니다.


물론 블랙홀의 축 방향이 아니고 적도주위를 공전한다면 방사선량은 제트가 있는 쪽보다는 많이 덜 하겠지만, 그래도 블랙홀 몇천만 km 주변내에는 바퀴벌레라도 즉사시킬 정도의 방사선이 강착원반으로부터 방사되고 있습니다. 거기다 그쪽 방향으로 나가는 방사선은 축방향으로 나가는 알파선도 아니고 투과력이 강해서 차폐도 어려운 감마선...


한마디로 영화처럼 강착원반 위를 비행하다가는 DNA 사슬 해체정도가 아니고 방사선에 구워지다가 우주선째로 재가 된다는겁니다... 하물며 시간이 느려질 정도로 강한 블랙홀 중력권 안에 들어가는 행성에 대기와 물이 있다니요.


그래서 저는 인터스텔라는 하드SF를 표방하는 영화 치고는 너무 뻥이 심하다고 생각해요. 하다못해 지구 궤도 주변을 도는 우주왕복선에서도 태양 코로나 활동이 활발해지면 치명적인 방사선이 발생하기 때문에 (1억 5천만 킬로미터 거리인데도!) 선외활동을 못 하고 우주선 안으로 피신해야 되는데, 블랙홀 주변을 별 방사선 대책도 없이 창문 너머로 중력렌즈를 바라보면서 날아가고, 가장 방사선량이 강할 지점인 사상의 지평선을 통과해서 들어갔다 살아나오고...


뭐 먼 미래에 중력을 자유자재로 조작하는 인류의 후손의 가호로 피부에 방사선을 튕겨내는 코팅을 해줬다면 모르지만 그런 언급이나 힌트는 전혀 나오지도 않죠. 방사선이 후쿠시마 원전 폭발 사고때문에 전세계적으로 언급하면 안 되는 금기라도 된 걸까요... 블랙홀에 조금이라도 관심이 있으면 그 주변의 방사능이 어느정도로 어마무시한지 훤히 알 수 있을텐데.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16979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28474
466 [천기누설] 4화 - 누가 윤미향 뒤에서 웃고 있는가? [2] 왜냐하면 2020.05.23 789
465 김실밥, 투표 거부와 무임승차 [3] 타락씨 2020.01.17 784
464 [바낭] 오늘의 어처구니 - 일루미나티의 재림 [4] 로이배티 2019.11.04 857
463 추석 전야, 개천절 [1] 칼리토 2017.10.03 710
462 '콜드 플레이' 팬인게 자랑 [3] soboo 2017.04.19 1139
461 조선일보가 미는 안철수가 개혁을 한다고요? 소가 웃을 일~ [26] soboo 2017.04.05 1990
460 이번달은 나도 힘들단 말이야... 좀 봐줘라...ㅠ_ㅠ [8] 샌드맨 2016.06.12 2357
459 하루키 신간 에세이 출판 전쟁 [3] 만약에 2015.11.25 1531
458 6년간 한국 드라마를 본 프린스턴대 교수 [7] 만약에 2015.11.09 3268
457 해피 할로윈! 할로윈 호박들 모음집 [8] Q 2015.11.01 1383
456 자기개발 서적의 한계;;;; [5] 마크 2015.08.03 2525
455 에일리언 vs 한국 해병대 [4] 로이배티 2015.07.20 1905
454 저 오늘 엄청 인정머리없는 사람 된 썰 [8] 계란과자 2015.07.13 2219
453 저축은행이 망했을때 예금 -5천만원 미만- 을 찾는데 시간이 오래 걸릴까요? [5] chobo 2015.06.08 2253
452 홍준표는 아내가 은행원 출신이라는 걸 [3] chobo 2015.05.11 2902
451 정부의 태극기 사랑 [10] chobo 2015.02.23 1999
450 완벽한 아침 [6] Acloudinpants 2015.02.16 1538
449 나를 찾아줘 흥행 비결이 뭘까요?(스포 다수) [5] 쥬디 2014.11.12 1998
» 인터스텔라의 커다란 과학적 오류 [반스포] [5] 데메킨 2014.11.08 3376
447 정!!말로 사소한 나만의 취미 있으신가요?? [37] 칼리토 2014.10.19 3461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