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쩌다보니 잠실역에서 계속 모임을 하게 될 것 같아 범강남권 독서모임이 된 동적평형 독서모임의 후기입니다. ㅎㅎ 오늘은 야근 괴물에 잡히신분들과 컨디션 난조를 보이신 분을 제외하고 열네분이 모여서 가열차게 씹고 뜯고 맛보고 즐기다가 돌아가 주셨습니다. 


일단 송년회니만큼 가벼운 스파클링 와인과 치킨을 베이스로 깔고 주전부리와 귤을 사이드에 놓은 다음. 각자가 가져온 음식을 나누는 훈훈한 시간을 가질 계획이었으나.. 못오신 분도 계시고 제가 돈계산을 잘못했는지 음식도 술도 음료수도 너무 많더군요. 다 먹기전에는 못간다는 협박으로 거의 해치우긴 했지만 오병이어의 기적을 간접 체험하는 시간이었습니다. 


오늘의 주제도서는 아트 슈피겔만의 쥐였습니다. 유대인 학살을 다룬 만화기도 하지만 수전노라 불러도 마땅할 아버지와 갈등하는 만화가 아들의 자전적 독백이기도 합니다. 유대인들은 피해자인 동시에 가해자이기도 하고 작가는 중간에 서서 특유의 시선으로 촘촘하게 몰입감있는 만화를 그려냈죠. 상당수가 읽기에 저처럼 불편하다는 감상을 주셨고 유대인 학살보다는 현재에 아버지와 갈등하는 아들의 모습에 집중하는 느낌이기도 했습니다. 파시즘이 지배하는 시대의 우울을 현시점에 비춰보는 시각도 있었고 어릴때 읽었던 것과는 또다른 느낌으로 다가온다는 분도 많으셨어요. 은은한 캐롤이 울려퍼지는 가운데 유대인 이야기를 하고 있자니 묘한 아이러니라는 생각이 들기도 하더군요. 


주제도서 정리를 마치고 다음 도서 선정에 들어갔습니다. 아래는 각자가 추천해주신 책과 간단한 사유, 득표수와 다음달 선정 도서입니다. 


1. 소설가의 일_김연수 : 김연수 작가를 원래 좋아하신답니다. 에세이집이라고. 5표

2. 화성의 타임슬립_필립 K 딕 : 사놓고 뜯지도 않은 전집의 1권이라고.. 8표

3. 닥터 지바고_보리스 파스테르나크 : 겨울이라서..5표

4. 삶의 격_페터 비에리 : 인간으로써의 존엄을 지키며 살아가는 방법에 대한 책이랍니다..5표

5. 개는 말할 것도 없고_코니 윌리스 : 재미있는 타임슬립물이라고.. 5표

6. 에덴의 용_칼 세이건 : 저자의 이름이 주는 무게가 있습니다.. 5표

7. 워킹푸어_데이비드 K 슈플러 : 추천 사유가 생각이 나지 않는 유일한 책이군요..1표

8. 미생_윤태호 : 국민드라마의 원작..3표

9. 내 술상위의 자산어보_한창훈 : 전작인 내 밥상위의 자산어보 후편격인데.. 술에 대한 진지하고 술꾼다운 접근이 좋습니다..6표

10. 대한민국 원주민_최규석 : 최규석 작가의 자전적인 만화_4표

11. 광기와 우연의 역사_슈테판 츄바이크 : 역사의 중요한 장면을 옴니버스 식으로 다룹니다..9표

12. 경마장의 오리나무_하일지 : 첫문장이 인상적이라고..3표

13. 대성당_레이먼드 카버 : 작가의 이름이 모든걸 설명해줍니다..4표

14. 인간 실격_다자이 오사무 : 나이들어 읽으면 어떤 느낌일지..4표


보시는바와 같이 광기와 우연의 역사가 1월의 주제도서로 선정되었고.. 발제자는 찻잔속의 태풍님이십니다. 


오늘 모이신 분들 모두 모두 반갑고 즐거웠구요. 돌아가실때 뭐라도 하나씩 들고 가시는 걸 보니 괜히 마음이 뿌듯했습니다. 편히들 주무시고..조만간 번개에서도 뵈요. 감사했습니다. ^^


PS : 오늘 회비 입금하고 못오신 분들은 송년회 준비에 돈이 좀 많이 들어간 관계로.. 환불은 어려울 것 같고.. 다음 회비 걷을때 조금씩 할인혜택을 드릴까 생각중입니다.-_-;; 다음에는 꼭..^^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11400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21049
250 아래 현역 카투사 행정병 덕택에 알게된 것 [10] 타락씨 2020.09.14 1146
249 6411번 버스 [5] ssoboo 2020.07.18 748
248 [바낭] 영상편집 어떻게 해야할까요? [9] skelington 2020.01.03 459
247 정신과 전문의의 게임 중독에 대한 해법 [8] 데메킨 2016.07.28 1977
246 한국에서 여성으로 산다는 것의 의미 [7] 칼리토 2016.07.27 1883
245 (일부) 한국 예능프로그램은 언제부터 이렇게 됐을까요. [6] 프레데릭 2016.02.06 3339
244 강남 독립 이야기가 나오는데.. [6] 칼리토 2015.10.19 2893
243 특이한 일드, 고잉 마이 홈 [8] 칼리토 2015.10.16 2824
242 곽재식 작가님 출판 기념회 공지 칼리토 2015.07.06 585
241 곽재식님 출판 기념회(?)를 준비하고 있습니다. [2] 칼리토 2015.07.01 951
240 조경태 의원은 새정치민주연합이란 정당이 부끄러운 모양입니다 [7] amenic 2015.05.20 1625
239 네이버에서 무료보기 하고있는 [안티 레이디] 재미있네요 [2] 쥬디 2015.04.02 1255
» 동적평형 독서모임 12월 송년회 후기 [15] 칼리토 2014.12.18 1456
237 베가 아이언2 출고가 인하 [5] 로이배티 2014.11.16 1968
236 비정상회담 어제 방송 2가지 논란. [9] 자본주의의돼지 2014.10.28 5370
235 [바낭] 오랜만의 아이돌 잡담... 입니다 [13] 로이배티 2014.10.12 3378
234 강용석 벌금형 [5] 로이배티 2014.08.29 2762
233 공지의 설문조사에 많은 참여 부탁드립니다. [9] 룽게 2014.08.08 1012
232 미야자키 하야오 감독이 말년에 사고(응?!)를 쳤다? [32] chobo 2014.06.20 5077
231 아침부터 경악스러운 뉴스가 펑펑 터지는 이상한 날에 안 어울리는 사진 [9] soboo 2014.05.28 3529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