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이한 일드, 고잉 마이 홈

2015.10.16 08:49

칼리토 조회 수:2851

음.. 이런 걸 힐링계라고 해야 하나요? 아베 히로시가 나온다길래 아무 생각없이 봤는데.. 정말로 지루한 떡밥이 깔리는 1화만 지나고 나면 은근히 볼만해서 완결까지 꽤나 흥미진진하게 볼수 있습니다. 


일단 위키 백과에서 찾아본 고잉 마이 홈 https://ko.wikipedia.org/wiki/%EA%B3%A0%EC%9E%89_%EB%A7%88%EC%9D%B4_%ED%99%88 (스포가 있으니 드라마를 사전 정보 없이 보실 분들은 피하시고..) 


선정적인 소재나 자극적인 주제도 없고 뭔가 꼬인 사정이 있을거라고 보다 보면.. 의외로 담백하네.. 하는 감상이 듭니다. 아베 히로시는 알고 있었지만 같이 나오는 배우들이 낯설어 검색해 보니 아내역의 야마구치 토모코도 유명한 배우고.. 미야자키 아오이도 나오네요. 어디서 봤다 했더니. 


뭣보다도 각본 감독이 고레에다 히로카즈입니다. 시청률은 1화가 제일 높고 갈수록 쳐져서.. 역시나 막장 드라마가 인기인가..하는 생각이 들지만 그래도 개인적으로는 재미있게 봐서 추천드리고자 포스팅합니다. 아베 히로시의 딸로 등장하는 소녀의 연기가 참.. 대단하다는 생각이 들었고.. 전반적으로 배우들의 연기가 자연스럽고 좋습니다. 야마구치 토모코는 실제 푸드 스타일리스트라고 해도 믿겠어요. 


어쩐지 엄청난 미남 미녀들만 나오는 최근의 한국 드라마를(식당같은 데서 스쳐지나가듯 몇장면씩) 보다가 2012년의 일드를 보니.. 다들 얼굴이 자연스러워서 다시 한번 놀랐습니다. 개성이라는게 있는 얼굴이 점점 멸종되어가는 우리나라인가 싶기도. 


고잉 마이 홈에 등장하는 명대사 한줄 남기고 이만. "후회가 있다는 것은 일찌기 거기에 사랑이 있었다는 것이다" 핀란드의 옛속담이라고 소개되고 있네요. 그러니 후회하는 것도 나쁘지 않은 것 같습니다. 아무 후회가 없는 밋밋한 인생보다는 말이죠.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14679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26845
250 아래 현역 카투사 행정병 덕택에 알게된 것 [10] 타락씨 2020.09.14 1223
249 6411번 버스 [5] ssoboo 2020.07.18 756
248 [바낭] 영상편집 어떻게 해야할까요? [9] skelington 2020.01.03 468
247 정신과 전문의의 게임 중독에 대한 해법 [8] 데메킨 2016.07.28 1982
246 한국에서 여성으로 산다는 것의 의미 [7] 칼리토 2016.07.27 1891
245 (일부) 한국 예능프로그램은 언제부터 이렇게 됐을까요. [6] 프레데릭 2016.02.06 3349
244 강남 독립 이야기가 나오는데.. [6] 칼리토 2015.10.19 2901
» 특이한 일드, 고잉 마이 홈 [8] 칼리토 2015.10.16 2851
242 곽재식 작가님 출판 기념회 공지 칼리토 2015.07.06 599
241 곽재식님 출판 기념회(?)를 준비하고 있습니다. [2] 칼리토 2015.07.01 962
240 조경태 의원은 새정치민주연합이란 정당이 부끄러운 모양입니다 [7] amenic 2015.05.20 1632
239 네이버에서 무료보기 하고있는 [안티 레이디] 재미있네요 [2] 쥬디 2015.04.02 1268
238 동적평형 독서모임 12월 송년회 후기 [15] 칼리토 2014.12.18 1463
237 베가 아이언2 출고가 인하 [5] 로이배티 2014.11.16 1977
236 비정상회담 어제 방송 2가지 논란. [9] 자본주의의돼지 2014.10.28 5376
235 [바낭] 오랜만의 아이돌 잡담... 입니다 [13] 로이배티 2014.10.12 3385
234 강용석 벌금형 [5] 로이배티 2014.08.29 2771
233 공지의 설문조사에 많은 참여 부탁드립니다. [9] 룽게 2014.08.08 1018
232 미야자키 하야오 감독이 말년에 사고(응?!)를 쳤다? [32] chobo 2014.06.20 5091
231 아침부터 경악스러운 뉴스가 펑펑 터지는 이상한 날에 안 어울리는 사진 [9] soboo 2014.05.28 3537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