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의원이 국제시장을 관람하였고,
당연히(?) 소감도 언급이 되었습니다.

저는 아직 영화를 보지 못했습니다.
뭐라 언급하기가 참 곤란합니다.


아래는 기사제목과 링크입니다.

문재인 의원, '국제시장' 언급…"영화는 영화일 뿐이다"
http://www.tvreport.co.kr/?c=news&m=newsview&idx=631178


저는 "영화는 영화일 뿐이다"라는 아주 기본적인 멘트에 대해 좋게생각합니다.

이영화가 진보 보수의 영역으로 논란이 되는것에 대해 저는 좋지않게 생각하기 때문에 그렇습니다.
결코, 투표에 도움이 되지않아요(항상 정권 교체에 대해 생각합니다.)
어차피 저쪽 찍을사람들 아니냐,,이렇게 생각할수도 있겠지만,
"나쁘게 생각하는 사람들은 진보고 좋게 생각하는 사람은 보수다"라는 식으로 편이 갈라지면 득될게 없기 때문입니다.
나이드신 분들이 그당시를 회상하고 눈물흘리는 것은 너무 당연합니다.

저도 며칠전 토토즐을 보면서 눈물을 흘렸었으니까요.

요즘 10대가 흘러간 옛가요에 눈물짖는 모습을 이해못하는 것이 더 현실적입니다.
그런데, 그 10대들이, 한물간 가수들의 옛 영광 못잊어 눈물흘린다고 한다면 기분이 나쁘겠죠.


예전, 이명박 시절부터 선거에 이용해 먹었던 동영상들,,,
독일 파견(간호사, 광부), 베트남전, 새마을 운동들을 회상하게끔하고
힘들었던 시절을 함께 경험했던 기성세대들의 감성을 자극하는 것들요..

이것들이 왜, 한나라당과 새누리당을 지지해야 한다로 연결되는지가 참 답답했었는데,
국제시장에 대한 호불호도 이런식으로 되면 곤란할것 같아요.

 

그리고, 문재인은 벌써 많이 까이고 있는것 같네요.
당연히도, 이쪽 저쪽에서 모두요..
저쪽이란, 새누리 것들을 중심으로 한 언론들이고,
이쪽이란, 같은 편인지 아닌지 모를 사람들에 의한 것이고요(당연히 왜 눈물흘리냐고,, 물들었냐고,,)

 

 

제 생각엔, 이미 어떤 논평을 해야겠다고 생각하고 나서 영화를 본듯합니다.
왜냐하면,
이미 29일에 영화를 봤는데, 님아 그강을 건너지마오,,란 영화를 봤거든요.
이때도 국제시장을 보지않고 님아~ 를 봤다고 수구언론들이 트집을....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26211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33186
28 아가씨들과 잠시 이별...ㅡ_ㅠ [15] 샌드맨 2015.09.06 2410
» 영화 '국제시장' 관람한 문재인 의원 [10] 왜냐하면 2014.12.31 3372
26 다음달 10일(9/10) 쉽니다! [2] chobo 2014.08.25 871
25 [바낭] 5일 연휴의 둘쨋날 기념(?) 아가 사진입니다 [19] 로이배티 2014.06.05 1808
24 (구체관절인형 바낭) 장발 vs 단발, 스타킹 vs 논스타킹 [2] Kovacs 2013.08.25 1994
23 태국 끄라비 4박 6일 잡담. 가라 2013.05.22 2520
22 [바낭] 오늘 집중력 다 쓴듯 [2] 가라 2013.05.14 913
21 [듀나인] 직장인에게 찾아온 2-3주의 휴가. 당신이라면 어딜가시겠습니까 [3] 익명여행 2013.04.24 1812
20 [듀나인] 5~6월에 4박5일 정도로 놀러가기 좋은 곳 추천 좀.... [6] 가라 2013.02.13 1810
19 이렇게 휴가를 보내도 될까요? [21] chobo 2012.08.31 3402
18 간증(?)-나는 어떻게 지각하는 습관을 고쳤나 & 심플라이프의 정점 [12] Koudelka 2012.05.28 4571
17 [듀나인] 햇볕알러지.... 꼭 병원에 가야할까요? [5] 가라 2012.05.14 2507
16 휴가를 가더라도 맡은 건 즉각 처리하라고 권하는 광고 [16] Virchow 2012.04.09 2214
15 크리스마스라 그런가 어딜가나 미어터지더군요 [9] 나나당당 2011.12.24 2884
14 제이레빗을 아시나요? [5] 에이왁스 2011.08.03 1544
13 근황,휴가계획,그리고 신고를 즐기는 커플들을 보는 마음 [8] 러브귤 2011.07.06 2016
12 하루를 빈둥댔어요. <코파카바나> 는 즐겁습니다. [2] 불가사랑 2011.06.19 1459
11 양심적 병역거부와 비양심적 병역기피를 가려내는 방법 [19] hubris 2011.06.03 3013
10 [가벼운스포일러] 화이트 크리스마스, 환상의 그대 [5] 로이배티 2011.02.07 1785
9 李대통령 "세계 정상중 나만 일해... 참 불공정한 사회" [14] Wolverine 2010.12.30 3331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