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단 무지 주관적인 코멘트임을 먼저 말씀드립니다; 누굴 설득하려고 하는 것도 아니고 설득받고 싶지도 않습니다.

그냥 쓰고 싶어서 쓰는 글입니다.


영화 자체로는 잘 나온 것 같아요.

이게 아이언맨이 아닌 다른 영화였다면 참 재미있게 봤을 텐데, 문제는 아이언맨이란 거지요.

저는 시리즈 영화들이 회를 거듭하며 뭔가 색다른 시도를 한답시고 시리즈가 가진 고유의 개성이나 일관성을 해치는 걸 아주 싫어하는데,

아이언맨3는 그중에서도 갑중갑이에요.

듀나님 리뷰를 봐서 각오는 했지만 생각보다 짜증이 심하게 나네요.

영화가 뭔 말을 하고 싶은지는 알겠는데 어벤저스를 비롯한 이전 시리즈들과 분위기 차이가 너무 심하고, 주제를 풀어가는 방식도 맘에 안 듭니다.

아무리 자기가 하고 싶은 게 있어도 시리즈 영화를 맡았으면 최소한의 일관성은 남겨 놔야죠.

킥애스처럼 처음부터 뒤집어 엎으면서 시작한다면 또 몰라도...(전 힛걸을 싫어하는 소수파라 안 봤긴 하네요)


마지막 부분도 맘에 안 들어요. 이 영화의 주인공은...예, 토니 스타크입니다. 근데 왜 마지막에 페퍼가 날뛰어야 하죠?

전 이런 식으로 주인공이 응당 차지해야 할 위치를 빼앗아가는 게 옳은 방법이라고 생각하지 않습니다. 더구나 히어로 영화에서는.

아크 리액터는 또 왜 버린대요? 2편에서 한 고생들은 다 뭐가 되나요. 개량된 아크 리액터에는 하워드 스타크가 남겨 준 유산의 의미도 담겨 있습니다.

그걸 자아를 찾았답시고 '껍질은 가라'외치며 바다에 던져 버려요?


제일 용서가 안 되는 건 만다린입니다.

아무리 평행우주가 어쩌고저쩌고 해도 만다린은 이런 취급을 받아도 되는 빌런이 아닙니다.

슈퍼맨의 렉스 루터요, 배트맨의 조커란 말이에요. 마블 사에서 현재 가장 인기 있는 캐릭터의 아치 에너미를 이런 식으로 거짓말로 만들어 버리면 어떡합니까?

진짜 솔직한 마음으로 말하는 건데, 전 원작이 있는 작품은 뭐가 됐건 원작에 대한, 원작 팬에 대한 최소한의 배려를 해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물론 다르게 생각하는 분들도 많으시겠죠. 존중합니다. 말은 이렇게 했지만 저도 각색과 수정에 그리 빡빡한 편은 아니에요.

하지만 캐릭터의 존재 자체를 홀라당 가짜로 만들어 버리는 건 좀 아니지 않습니까.

이건 죄악입니다. 용서할 수 없는 폭력이자 횡포입니다!

화나는 걸 넘어 우울해졌습니다. 블록버스터 영화 보고 우울해보기는 난생 처음인 것 같아요;


앞으로 셰인 블랙 감독이 만드는 영화는 뭐가 됐든 안 봐요.

저에게 이 작자는 자신의 에고로 시리즈의 개성을 박살내버린 용역깡패나 마찬가지입니다. 적어도 저에게는 그렇습니다. 지옥에나 떨어지라고 해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2723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9310
39 감사함에 드리는 선물 (아이 사진) [11] 연금술사 2013.10.25 1742
38 잡담(아기 사진 있음) [13] 엘시아 2013.09.22 2578
37 (듀9) 벤야민에 대한 책 추천부탁드립니다. [7] 낭랑 2013.07.06 1498
36 황우여의 뜬금 NLL선언회견에 대한 박지원의 트윗 반응 外-식사 다했으니 식당문 닫으라고? [1] poem II 2013.06.28 1490
35 문재인 긴급성명 "NLL 대화록 공개하자" [15] walktall 2013.06.21 3879
» 아이언맨3를 봤는데...우울해졌습니다-_-;(스포 있습니다) [5] 국사무쌍13면팅 2013.05.08 2557
33 박종우 선수 동메달 받네요. [1] 닥호 2013.02.13 1302
32 손흥민 대박이네요. [12] 자본주의의돼지 2013.01.28 3615
31 손흥민 2골, 박주영 1골. [1] 자본주의의돼지 2012.09.23 1437
30 올림픽 중계 어느 방송으로 보십니까 [11] 쏘맥 2012.07.28 1698
29 신인류가 나타났다, 디아블로3 최고 난이도, 야만용사 솔로잉에 점령당하다 [14] chobo 2012.05.24 2606
28 [듀나인] 시도때도 없이 마구마구 좋아져요 [1] 익명을 2012.05.23 1642
27 [오자바낭] 예컨'데'/'~~데로'가 아닙니다 [15] 에아렌딜 2012.04.14 2010
26 애인이 있지만 빼빼로데이랑 아무 상관 없는 사람도 있지요','... [9] Paul. 2011.11.11 2038
25 리브로 50% 쿠폰 받으려고 아이디를 새로 만들었습죠, 허세없는 듀문 완ㅋ료ㅋ [8] Paul. 2011.10.28 2361
24 영화 통증, 의외로 괜찮았어요. [3] 감자쥬스 2011.09.30 1560
23 굶은버섯스프님은 디아블로 3 발매 연기 사태에 대해서 조속히 해명하셔야 합니다! [11] chobo 2011.09.26 2581
22 조금 전에 기분 나빴던 일 [7] 해삼너구리 2011.08.23 2551
21 (기사) 심형래, 영구아트 폐업결정 관련 기사 두토막 [4] chobo 2011.07.28 2777
20 영화(한국영화)제작비에서 감독 연출료는 보통 어느정도 인가요? [3] chobo 2011.05.20 2904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