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죄송해요. 게이가 아니어서."

2010.10.31 23:45

프레데릭 조회 수:4738

얼마 전에 게이 지인을 만났는데, 그 지인의 지인들과 그 지인들의 지인들이 있었어요.

 

그 중엔 게이도 있었고, 스트레잇도 있었고, 대부분 의류 디자인 계에서 일하는 사람들이었어요.

 

한 남자분은 스타일이라든가, 깔끔한 외모, 뭔가 섬세한 느낌과 약간 여성스러운 말투 이런 게 게이 느낌이 났었어요.

 

유명한 사람은 아니지만, 모델 일을 하는 분이라더군요. 뉴욕에서 일한다는 것 같았고 뭐 톰 포드와도 만난 적이 있다라는 등등.

 

전 그 분이 당연히 게이일 거라는 전제 하에, 몇몇 대화를 나눴어요.

 

그리고 그 만난 장소가 또한, 주말에 게이들이 모이는 장소기도 했었고요.

 

외모는 흔히들 말하는 온라인 상의 얼짱으로 나올 외모였어요. 또한, 제 스타일은 '아니었어요'. 옷 입은 스타일도 정말 제 스타일 아니었고.

 

많은 사람들이 좋아할 만한 외모이긴 하지만, 일단 제가 끌리는 스타일은 전혀 아니었고, 다만, 친구로서는 OK 정도.

 

이래저래 이야기를 하다가 그 사람이 게이가 아닌 거라는.. 어떤 한 내용이 나오게 됐고,

 

저는 게이인 줄로 알았다. 라고 말을 했죠. 물론 형식적인 죄송하단 말과 함께. (정말 게이인줄 알았으니까)

 

그랬더니, 그 분은 자기가 그런 얘기를 꽤 듣는다면서, 자신이 어떤 점이 '문제일까' 라는 듯이 말하더군요.

 

전 여기서 사실 기분이 살짝 상했거든요. 근데 뭐 게이에 대한 비호에 의해서였다기보다는,

 

게이로 오해받음에 따라 여러 난감한 일들을 많이 겪어서 그랬나보다라고 결론지었죠.

 

그리고 자리에서 나오는데, 저더러 '죄송해요. 게이가 아니어서.' 라고 웃으면서 정말 죄송한 표정으로, 아주 당당히 말을 하는데,

 

어이가 없더라고요. 그래서 그랬죠.

 

'아니, 미안한 그런 문제가 아니라, 그냥 게인줄 알아서 그랬죠^^'

 

 

자신이 그래도 꽤 외모가 된다라고 스스로 아는 것에 대해서는 정말 아무 불만 없어요.

 

일단, 외모가 되는 편이라는 게 모든 사람에게 어필하는 외모는 아니라는 거고, 일단 제 스타일 밖이었어요.

 

다만, 게이들이 남자라고 다 좋아하는 거 아니듯, 외모된다고 다 좋아하는 것도 아니라는 걸.

 

 

그러더니 제일 유명한 게이클럽에 가보고싶다며 그 무리들을 이끌고 가다가 저랑 눈 마주치고 민망해 하던 그 사람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26356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33319
11874 비행기 사고 [1] 가끔영화 2010.11.06 1389
11873 중국어선. 일 순시선 충돌영상 공개가 왜 문제가 되나요? [2] 고인돌 2010.11.06 1404
11872 반전돌 걸스데이 + 괴그룹 F1rst 잡담 [4] hybris 2010.11.06 2707
11871 우리나라는 시작부터 음원사이트에 대형 통신사가 끼어들면서 이상하게 틀어졌죠. [22] 자본주의의돼지 2010.11.06 3080
11870 [질문]논문에서 뉴스 구절 인용하는 법 [2] Tristan 2010.11.06 1752
11869 [기사] 김황식 총리 “부모 부양 국가 부담이 국격에 맞냐?” 논란 _ 옳은 말씀이기는 하지만. [5] 고인돌 2010.11.06 1869
11868 도망자 후속작 프레지던트 짧은 이야기, 영부인 하희라 [5] 달빛처럼 2010.11.06 2850
11867 미개봉작들에 대한 제 짧은 생각들.... [3] 조성용 2010.11.06 2230
11866 [공연초대] 바이올리니스트 양성식의 <고백> Bizet 2010.11.06 1192
11865 아기 사진 3장. 부쩍부쩍 크네요. [17] 비네트 2010.11.06 2855
11864 돈이 많다면 남에게 맡기고 싶은 일 [11] 빠삐용 2010.11.06 2747
11863 반말과 게시판 규칙 [8] catgotmy 2010.11.06 2215
11862 최근 본 영화들에 대한 제 짧은 잡담들 [2] 조성용 2010.11.06 2370
11861 아이폰하고 갤럭시 S하고 어느 쪽을 구매하는 것이 나을까요? (질문내용 바꿨습니다) [36] amenic 2010.11.06 3465
11860 화성 정착민 모집 [19] 모메 2010.11.06 3516
11859 stx 마음이 따뜻한 사람. 취업시험 불합격자 위로. [3] 고인돌 2010.11.06 3310
11858 레사님 맘에 드실지 모르겠네요. 리플이 안돼서 새 글로 올립니다. [5] amenic 2010.11.06 1707
11857 영화 제목 따라 짓던 시절 [9] 가끔영화 2010.11.06 2481
11856 [치키치키차카차카초코초코초바낭]제시카는 미로인 것 같아요.. [12] 2010.11.06 3809
11855 [링크] 택시기사 뚱뚱한데 미니스커트 입고 다닌다고 가정주부 구타 [11] Apfel 2010.11.06 3869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