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MF 최고의 공연 Best 3 꼽아봅시다~

그냥 순서 관계없이 좋았던 공연 적을게요!

1. 이소라

뜨거운 감자랑 이소라랑 진짜 폭풍 고민하다가 결정한건데
무려 100분에 걸친 공연이었지요..

소라 언니 이쁜 얼굴 보는 것도 너무 행복했고,
최고의 노래, 최고의 목소리..

소라언니 단독공연만 두 번 갔었지만..
야외 공연이 이렇게 행복한 것인 줄 몰랐어요.

마지막에 '바람이 분다'
듣는데..찡하기도 하고 행복하기도 하고.
뭔가 결심하게 하기도 하고..

말이 필요없었어요.

2. 심성락

예전부터 너무너무 기대하던 무대였고,
기대 그 이상이었어요 ㅠㅠ

봄날은 간다 OST
달콤한 인생 OST
Love affair OST
등등 OST도 많았고요.

Liber tango 와 전통가요 메들리도 있었어요.

봄날은 간다 들을 때도 코끝이 찡,
Love affair 들을 때도 울컥.

결국 인어공주 OST 들을 때는
친구랑 셋이 앉아서 아무 말 없이 눈물을 줄줄 흘렸네요..

선생님. 감사합니다. 아름다운 곡, 바람과 함께 들을 수 있어서 정말 행복했습니다.
다시 또 무대 보러 가고 싶습니다..

3. 클래지콰이

처음으로 본 거였어요.
뭐랄까, 알렉스와 호란의 살랑살랑(?) 하는
무대매너,

꿀 바른 목소리..

그리고 열광적인 관객들까지..
정말로 좋았습니다.

음반 1집, 2집 가지고 있지만.
클래지콰이는 공연이 진리!!!!


++그 외

4. 재주소년

예전에 공연 본 적 있기 때문에 Best 3에 안 넣은 것 뿐이지..
정말 좋았어요.
20대의 풋풋한 감성을 가지고 있지만,
완벽한 하모니를 자랑하는..20대의 다른 뮤지션과 솔직히 특출하게 뛰어났어요
(다른 뮤지션은 누군지 말 안 하겠다는..ㅎㅎ)

언제 들어도 좋고, 몇 번을 들어도 좋은.
내가 가장 사랑하는 뮤지션.

5. 가을방학

음원으로 듣고 하던 일을 멈출 만큼 너무 좋았었고,
결국 음반까지 주문해 둔 상태.

정말 CD와 똑같이 투명하고 고왔어요.
재치있는 가사에..

'취미는 사랑' '속아도 꿈결' '가끔씩 미치도록 네가 안고 싶어질 때가..'
등등은 라이브로 듣는 게 꿈만 같았네요.

6. 이한철과 여행 기술단

도대체 몇 번을 봤는데..
볼 때마다 똑같이 신나고, 온 몸의 아드레날린이 터져 나갈 듯한 기분..

최고!

**One more chance의 자유인 듣고 울컥 했었어요.

**10cm, 국카스텐, Daybreak는 각각 두 번씩 봤기 때문에
패스했는데..사실 너무 아까웠어요 ㅠㅠ

이번에 느낀 건 또, 구관이 명관이다..
새로 접한 것보단 익히 아는 공연이 좋았던 것이 사실이예요 ㅠㅠ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22570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30798
11390 먹는 콜라겐이 무의미한가요? [9] 모메 2010.11.01 3292
11389 지난 주말에 있었던 존 스튜어트의 연설: Rally to Restore Sanity. [3] 머핀탑 2010.11.01 1943
11388 내셔널지오그래픽사진전에 다녀왔어요. [3] Kaffe 2010.11.01 1520
11387 학교다니던 시절의 얘기들 [1] 메피스토 2010.11.01 1015
11386 한 교사와 제자의 적절치 못한 대담. [1] 블랙피에로 2010.11.01 1668
11385 이거 무슨 감인지 아시나요 [4] 가끔영화 2010.11.01 1501
11384 교사가 문제아를 혼낸다? [4] 보이즈런 2010.11.01 1705
11383 (종료)음악방송합니다.(Folk + Folk Rock) jikyu 2010.11.01 1164
11382 교내 강제노역(...) 과 사회봉사로 체벌을 대신 하면 어떨까요. [14] 불별 2010.11.01 1768
11381 '문국현'씨는 요즘 뭐하시나요? [3] 고인돌 2010.11.01 3085
11380 이 물건 갖고싶네요. [5] Wolverine 2010.11.01 2800
11379 저축만으로 100억 부자 되다? [5] 그리스인죠스바 2010.11.01 2305
11378 [벼룩] (신품)에스띠로더 어드밴스트 나이트닝 리페어 화이트닝 리페어 컴플렉스 [5] 왜가리no2 2010.11.01 1807
11377 근데 책 먹는 버릇 하니까 생각난건데 [2] 샤유 2010.11.01 1252
11376 청룔영화상에는 초대가수가 올까요 [15] 샤유 2010.11.01 2093
11375 혹시 기절해 보신적 있나요? [19] Zelazny 2010.11.01 2901
11374 리브로 온라인 인증 & 냥냥냥 [9] 에르르 2010.11.01 2897
11373 그러게 왜 애들을 한 방에 수십명씩 한 건물에 수천명씩 모아둬야 하는 건지.... [16] 양산 2010.11.01 2405
11372 학생들의 계정을 학교에서 관리하면 됩니다. [5] nobody 2010.11.01 1562
11371 '청룡 연인' 김혜수-이범수 청룡 품에서 두 번째 입맞춤! [7] 제주감귤 2010.11.01 2181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