찾아가는 시네마테크부산, 2010 유랑 극장”

828() 저녁 해운대구 반송동 영산대 운동장

93() 저녁 북구 덕천동 KT구포지점 주차장 

가족 영화 무료 상영 및 다양한 문화 행사



 

가족과 함께 야외에서 영화를 보면서 막바지 무더위를 날려보는 건 어떨까요?
구로사와 아키라 영화 무료 상영회를 개최하는 등 시민에게 가까이 다가선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통해 부산 영상문화에 이바지하고 있는 시네마테크부산은 해운대구와 북구에서 찾아가는 시네마테크, 유랑극장을 개최합니다.

 

찾아가는 시네마테크, 유랑극장은 일부 도심에 편중되어있는 극장에서 소외된 지역을 찾아 지역 주민들에게 영화를 선사하고, 지역 단체들과 더불어 문화 나눔을 통해 시민과 소통하고자 마련된 행사입니다. 지난 해 처음 시작되었고, 올해도 지난 7월 사상구에서 첫 막을 올린 바 있습니다.

 

올해 두 번째 유랑극장은 828() 저녁 6시부터 해운대구 반송동에 위치한 영상대학교 놀이터에서 열립니다. 반송의 지역공동체 희망세상과 함께 먹거리 나누기문화공연을 열고, 저녁 730분부터 부산국제영화제 상영작이기도 한 가족영화 <마을에 부는 산들바람>을 상영합니다. <마을에 부는 산들바람>은 초등학생과 중학생을 통틀어 전교생이 여섯 명밖에 되지 않는 시골학교를 배경으로 아이들의 풋풋한 사랑을 담고 있습니다.

 

올해 마지막 유랑극장은 93() 저녁 6시부터 북구 덕천동의 KT구포지점 주차장(국민건강보험공단 부산북부지사)에서 막을 올립니다.부산여성문화인권센터와 함께하는 이번 행사 역시 지역주민과 어우러지는 잔치마당후에 가족 애니메이션 <키리쿠 키리쿠>가 상영됩니다. <키리쿠 키리쿠>는 아프리카를 배경으로 꼬마 해결사 키리쿠의 신나는 모험을 보여줍니다.

 

아울러, 시네마테크부산에서는 빔프로젝터 등의 상영시설은 갖췄으나 영상물이 부족한 기관이나 단체에게 DVD를 임대하는 사업도 진행 중입니다. 비영리 공익을 위한 상영에 한해서 신청할 수 있으며, 전화 051-742-5377(자료실 담당)로 임대절차와 상영 작품 리스트를 문의하면 됩니다.

 

 

찾아가는 시네마테크부산 유랑 극장


두 번째 유랑극장: 반송

일시: 2010828() 저녁 6

장소: 해운대구 반송동 영산대학교 운동장

일정 : 6~720먹거리 나누기 등 잔치 마당, 공연

      730~9영화 상영

상영작: <마을에 부는 산들바람>(2007, 야마시타 노부히로)

주최: 시네마테크부산, 희망세상

 

세 번째 유랑극장: 덕천

일시: 201093(금) 저녁 6

장소: 북구 덕천동 KT구포지점 주차장(국민건강보험공단 부산북부지사)

일정 : 6~720먹거리 나누기 등 잔치 마당, 공연

      730~9영화 상영

상영작: <키리쿠 키리쿠>(2006, 프랑스)

주최: 시네마테크부산, 부산여성문화인권센터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9657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19266
6542 여러 가지... [12] DJUNA 2010.08.31 3399
6541 최근 뮤지컬 지름 / 샤롯데 자리 질문 [6] inmymusic 2010.08.31 2861
6540 [바낭] 개강 첫날 강의부터 실망했습니다. [9] 에이왁스 2010.08.31 3276
6539 [뉴스 링크] 조현오 경찰청장의 첫 지시랍니다. [13] 필수요소 2010.08.31 3271
6538 듀솔클의 네번째 가을을 준비하며 - 듀솔클 회원 정리 및 신규 회원 모집 안내 [5] 질문맨 2010.08.31 3189
6537 [bap] 한국콘서바토리 School Concert 초대 [1] bap 2010.08.31 1502
6536 안경테... 어디서 구입하시는지? [14] intrad2 2010.08.31 4047
6535 벼룩) Crumpler 5 million dollar 가방 팔아요!! 인만 2010.08.31 2203
6534 심명필 4대강본부장 “습지 없애야” 발언 논란 [5] 보이즈런 2010.08.31 2340
6533 톰 크루즈, 톰 크루즈씨/ 마돈나, 마돈나씨 [8] 프루비던스 2010.08.31 2561
6532 [사진소개] camera people #2 - no.34 [7] 서리* 2010.08.31 2098
6531 [듀나인] 새벽 1시경에 명동에서 천안까지 올수있는 방법이 있을까요? [8] 소용덜이 2010.08.31 2888
6530 케이블에서 <연분홍 치마>를 하네요 다크초코 2010.08.31 1754
6529 소라닌 보고서도 정선희씨를 보고서도..(바낭성이에요) [3] 라인하르트백작 2010.08.31 3799
6528 French Director Corneau Dies [2] DJUNA 2010.08.31 1782
6527 때리는 남편이나 욕하는 남편이나 똑같죠뭐 [5] 잠시만 2010.08.31 4281
6526 아 물가 비싸다는게 이런건가봐요 [15] 사람 2010.08.31 4309
6525 놀러와를 보는데 [6] 라인하르트백작 2010.08.31 3918
6524 퍼퓸 - 자연스럽게 사랑해줘<MV> [13] catgotmy 2010.08.30 3017
6523 중국에서 못해서 불편한 것들(인터넷). [2] nishi 2010.08.30 2357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