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오늘 양복 바지를 세탁소에 수선 맡겼습니다. 전에 샀는데 치수가 작고 제가 심히 뚱뚱하야 입지 못했던 건데 이제 필요할꺼 같고 체중도 줄고 해서 입어봤더니 얼추 맞아서


호크 부분을 손 보려고 맡겼습니다. 원래 그 산 매장에 맡기려고 했는데, 시간이 얼마나 걸릴지 알수가 없어서 그냥 세탁소에 맡겨버렸습니다. 


양복은 닥스에요... 전에 눈 딱 감고 샀던 양복인데 체중이 줄어 입게 되니 기쁘긴 합니다만...  좀 불안해집니다.



꼭 애지중지하는 최신형 BMW, 도요타 렉서스 2010 모델을 집안에서 막내동이 동생한테 빌려준 기분... 스트라디바리우스 바이올린을 음대 1학년 한테 빌려준 기분... 


좋은 옷인데 괜히 엉망 만들어오는거 아닌가 싶어서 불안하지만 뭐 입게만 되도 좋겠습니다. 



2. 몇 해 전에 어머니가 마트 가셨다가 제 파자마를 사오셨습니다. (몇 년 간 애인이 없으니 애인이 해줄껄 어머니가 해주시는 변이..) 잊어버리고 쳐박아놨다가 어제 장롱


정리하면서 그걸 찾았는데 웬지 입고 싶단 마음이 용솟음 치는 겁니다. 어제 입고 잤습니다. 남들은 어릴때 부터 입고 살아서 편하고 안입으면 이상하다는데 저는 어릴때 입


고 이후 안입고 사니 갑갑해서 파자마 안입어 버릇했습니다. 근데 어제는 입을만 하더군요. 어머니는 그걸 입엇다니까.. '너도 늙었구나'라고 하십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16645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27895
8896 국군의 날에 우국의 용사를 돌아본다 [3] Bigcat 2010.10.02 1929
8895 2NE1 빠 활동-유희열의 스케치북 [5] 라인하르트백작 2010.10.02 3479
8894 오늘 엠비씨 스페셜 [5] 메피스토 2010.10.02 2934
8893 아이폰 자동완성 기능 짜증나요. [7] 발없는말 2010.10.02 3106
8892 슈퍼스타k2 탈락자 ㅠㅠ (스포), 탈락된 분한테 반했던 영상. [11] utopiaphobia 2010.10.02 4272
8891 오늘 슈퍼스타K 2... [1] 마으문 2010.10.02 2317
8890 혹시 듀나님의 '대리전' 읽으신 분들 계신가요? [9] ahin 2010.10.02 2186
8889 [슈스케투] 오히려 마음이 차분해 지네요 (스포) [7] kiwiphobic 2010.10.02 2931
8888 타블로편과 슈퍼스타k2 를 보고 난 후의 소감.. [6] 지루박 2010.10.02 3499
8887 식단공개, FAQ, 모카 케이크 [16] 벚꽃동산 2010.10.02 3986
8886 아아.....인지부조화의 극한을 보여주고 있네요...... [5] 샤유 2010.10.02 3597
8885 타블로 편이 끝났네요.. [3] Fmer 2010.10.02 2866
8884 타블로 온라인 엔딩은 타블로의 승리네요 [4] 샤유 2010.10.02 4341
8883 두가지 다 안먹어봤네요 [4] 가끔영화 2010.10.01 2135
8882 아이폰사진] 아이폰4 리퍼받기도 힘드네요.. [8] 비엘 2010.10.01 3640
8881 How I met your mother 새 시즌 진행 상황(스포라고 할 게 없어서 여기에) [5] 라인하르트백작 2010.10.01 2022
8880 오늘 청춘불패... [40] DJUNA 2010.10.01 1884
8879 배두나는 어쩜...이렇게 점점 더 이쁘고 멋지고 훌륭해지는건가요. [5] soboo 2010.10.01 4286
8878 방금 서울 나들이에서 돌아왔어요... 이런저런 두서없는 이야기들. [4] 낭랑 2010.10.01 1891
8877 MBC 스페셜 - 타블로편 시작했군요. [3] Carb 2010.10.01 2094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