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 Pacific

2010.10.06 18:39

troispoint 조회 수:1622

퍼시픽이 해병 이야기로 낙점 된 걸로 확인하고 미해공군에는 글쓰는 사람이 없나 싶었습니다. 태평양 전쟁물은 지겹도록 해병대 이야긴대 보통 소설이나 체험담을 기초로 각색을 하니까요. 태평양전쟁의 대부분이 해공군전이고 육전의 비중은 얼마 안되는데 말입니다.  더도말고 태평양 전역의 바다면적과 육지 면적의 차이라고 하면 말이 될 것 같아요.

 

 이미 보신분은 이해할 거예요. 뭔가 중간 중간 끊긴 느낌, 점 몇번 찍으니까 전쟁이 끝나더라.

 

 맨 처음 소개된 과다카날전이 태평양 전쟁의 요약판이라고도 할 수 있겠네요.

미국과 호주 사이의 연락선을 끊어 놓을 위치에 건설중인 비행장. 그것을 기습상륙으로 점령한 미군. 재탈환하려는 지상군을 지원하기 위해서 일본이 보충과 보급을 해야하는데 호위를 하기 위해 군함 출동하고 핸더슨 비행장에서 출동하는 폭격기로부터 출동한 군함을 호위하기 위해서 항공모함 뜨고. 육전으론 핸더슨 비행장을 점령하기 여의치 않으니까 포격으로 싹슬이 하기 위해서 전함 출동, 상대방도 전함 출동- 이렇게  본래 비행장 점령을 위한 지상전보다 해공군전이 기하급수적으로 커져버리는 양상이 태평양 전쟁인겁니다.

 

 해병의 상륙이란 것은 해공군전에서 결정된 어음을 현찰로 바꾸는데 지나지 않죠.

 

 많이 발전한 특수효과의 지평을 넓힐 수 있는것도 해공군전, 스케일에 있어서도 비교불가일텐데 많이 아쉬웠어요. 육상전으로 가면 밴드오브브라더스 보다 못한 어정쩡한 작품이 될게 뻔하거든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18952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29924
9655 가을길 걷는 사람 누구일까요 [3] 가끔영화 2010.10.12 2297
9654 왓비컴즈의 본심 [8] chobo 2010.10.12 5630
9653 제가 좋아하는 "작가들의 방" [11] Ostermeier 2010.10.11 6060
9652 [듀나in] 한국에서 오케스트라 단원으로 살아간다는 건 어떤가요? [10] 낭랑 2010.10.11 4750
9651 오늘 동이... [17] DJUNA 2010.10.11 2216
9650 티스토리 초대장 필요하신 분 계신가요? [7] 인만 2010.10.11 1675
9649 ‘아브라카다브라’ 프로듀서 오재원, 심장마비로 사망 [20] DJUNA 2010.10.11 5222
9648 영어 한문장 해석해 주실분 [3] 변태충 2010.10.11 1831
9647 정말 몰라서 그러는데요.. [4] 1706 2010.10.11 2809
9646 이제는 말할 수 있다 - 타블로. 타진요.김정은.불편한 듀게 등등 [16] soboo 2010.10.11 4566
9645 으악 도와주세요ㅠ_ㅠ!! [4] 봄날의 달님 2010.10.11 1752
9644 공포 게임 더하우스 [2] 폴라포 2010.10.11 2035
9643 Social Network 짧은 리뷰 (스포 없음) [2] @이선 2010.10.11 1898
9642 각색이 많은 책 vs 번역이 엉망인 책 [3] 주근깨 2010.10.11 1929
9641 [로스트 : 마지막 에피소드들] 사운드트랙 발매 [2] Jekyll 2010.10.11 1504
9640 일본판 룬의 아이들 윈터러 표지보고 든 생각 [8] 나나당당 2010.10.11 3563
9639 야구 재밌어요 [33] 설교쟁이 2010.10.11 2742
9638 연애는 결혼을 전제로 한 관계인가. [28] catgotmy 2010.10.11 5214
9637 듣고 설렜던 말들 [11] pingpong 2010.10.11 3221
9636 요새 바바 예투가 화제던데... [17] 염맨 2010.10.11 3216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