취향이 된장취향이라 그런지 팝을 별로 안좋아합니다. 빌보드 1등을 먹고 있다는 노래도 듣다보면 뭐가 좋다는 건지 모를 때가 많아요. 그래서 1년에 새로 듣는 팝음악 자체가 몇 곡이 안될 정도이다보니, 솔직히 브리트니 스피어스가 인기가 장난 아닐 때도 누군지 잘 몰랐고 무슨 노래를 부르는지도 잘 몰랐습니다. 언젠가 한 번 챙겨 들어본 적이 있었는데, 제가 의식적으로 듣지 않았다 뿐이지 이런 저런 짝짓기 프로그램에서 댄스 신고식 하면서 배경으로 깔았던 노래들이더군요.

 

여하튼, 그 입장을 끝까지 고수했는지 잘 모르겠습니다만, 한 때 브리트니 스피어스가 처녀성 마케팅을 했었다는 게 문득 생각났네요. 본인이 적극적으로 마케팅을 했다고 봐야할지, 주변에서 괜히 설레발을 쳤다고 봐야할지 모르겠습니다만, 여하튼 팝에 관심이 없는 저마저도 "섹시 여가수 브리트니 스피어스가 이미지와는 달리 본인은 처녀로 결혼하기까지 순결을 지킬거라고 이야기하고 있으며, 덕분에 팬들도 더 늘었다. 하지만 누군가는 '걔 옛날 옛적에 나랑 잤는데 뭔 헛소리냐'고 했다고 한다."는 사실을 알고있습니다.

 

당시엔 재미있다고 생각했어요. 그게 왜 중요한걸까 하면서요. 이게 마케팅이라고 봤을 때, 이게 왜 매출에 도움이 되는걸까. 당최 이해가 안됐습니다. 브리트니가 처녀라고 해서 CD를 사고 뮤직비디오를 보는 일반인에게 뭐 달라질 게 있었을까요? CD 구입자 중에 한 명 추첨해서 같이 자주겠다고 한 것도 아니고. 다른 곳도 아닌 미국 문화에서 "처녀라니! 정신이 똑바로 박힌 아가씨로군. 팬이 되어주지."라고 하기도 하는 걸까요? 그와 동시에, 만약 브리트니의 저 말이 사실이 아닌 것으로 드러난다면 그녀가 처녀라는 이유로 좋아했던 사람들은 보상이라도 받을 수 있어야 하는걸까 하는 쓸데없는 생각도 했었습니다. 브리트니는 타블로보다 훨씬 많은 돈을 벌었겠지만, 그래도 처녀라는 걸 증명하라(!)는 공세를 받지는 않았던 걸로 기억합니다.

 

타블로 이야기가 어떻게 결론날지는 모르겠습니다. 적어도 타블로가 방송에서 했던 각종 재미있는 인생사 중에 상당수는 뻥이거나 과장이라는 것은 분명해 보입니다. 그런데 정치인도 교수도 아닌 연예인이라면, 스탠포드 학위가 진짜이건 아니건 간에, 결국 세계적인 명문대 스탠포드의 졸업장을 위조 했냐 안했냐라는 범죄행위 수준보다는 "정치인이 아니라 연예인이라면, 토크쇼에서 웃기거나 감동을 줄 수만 있다면 거짓말로 에피소드를 만들어도 되는가"라는 비교적 초라한 논쟁이 오히려 더 중요하지 않나 하는 생각이 듭니다. 어차피 수많은 연예인들이 기획사와 의논해 이야기를 만들어서 강심장 등의 토크쇼에 나갈 거라는 걸 생각하면, 타블로의 뻥이 심했다고 한들 지금은 너무 멀리 온게 아닐까 생각이 듭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22639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30823
1022 종로2가, 고깃집 '퍼쥬망'의 돼지갈비, 소갈비. [7] 01410 2010.06.17 4524
1021 셋 중에 윤종신이 제일 멋있군요 [11] 가끔영화 2010.06.17 4899
1020 하녀(1960) 보고와서 뜬금없이 식모 이야기 [15] 빠삐용 2010.06.17 4207
1019 이런 사나이가 한 명쯤 있어도 좋지 않습니까 [13] Death By Chocolate 2010.06.17 4675
1018 혀...현금ㅠㅠ [4] 새우눈 2010.06.17 2850
1017 정대세도 트위터 하고 있어요 [7] amenic 2010.06.17 4164
1016 이넘아 참 매력있네요 [6] march 2010.06.17 4256
1015 독일 안티바이러스 프로그램인 AntiVir 한글판이 9월부터 무료 배포 된다는군요 [3] wadi 2010.06.17 3873
1014 [듀9] 디자인 서적 팔려고 하는데 좀 도와주세요 [1] 빛나는 2010.06.17 2451
1013 한국전쟁에 대한 가장 깊이있는 책은 무엇인가요? [11] 리이스 2010.06.17 3761
1012 [듀나in] 청각장애우용 한글자막이 있는 한국영화를 구하려면 [3] khm220 2010.06.17 3032
1011 제대로 일하기, 쉽게 일하기 [9] DH 2010.06.17 3836
1010 구 게시판은 언제쯤 다시 열릴까요? [6] 조이스 2010.06.17 3227
1009 [여자혼자회사생활] 도우미 이야기가 나오는데 뭐라고 반응해줄까요. [17] 레옴 2010.06.17 5507
1008 부부젤라와 2MB 닮은 점 찾기 [8] chobo 2010.06.17 3424
1007 이거 간단하게 풀어보실 분 [15] 가끔영화 2010.06.17 2918
1006 G마켓 특가도서 [3] 아모스 2010.06.17 3263
1005 청춘불패 새맴버 [7] 감동 2010.06.17 4101
1004 미러리스 카메라! 무얼 선호하시나요? [12] 주근깨 2010.06.17 4362
1003 [아침엔바낭] 아이폰게임 Addicus, 영화 싸인 내용 질문 (댓글에 스포일러 있을수 있음) [2] 가라 2010.06.17 2794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