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무대는 지난 주 보다는 좀 나았어요.

뭐랄까 섹시 컨셉 보다는 차라리 청순 컨셉이 좀 더 어울리는 느낌.

 

그렇지만 역시나 장재인은 그런 개인만의 서정적인 느낌에 갇힌 노래보다는 좀더 보편적인 서사를 노래하는 쪽이 더 어울려요.

다른 댓글에도 달았지만.

장재인은 장기하하고는 또 다른 느낌으로 대중과 파장이 맞을 수 있는 포크 혹은 한국식락 쪽이라고 생각하거든요.

8~90년대의 느낌.

개인주의적이면서도 또 다른 방식으로 사회에 대해 노래할 수 있는 재목이라고 생각해요.

자작곡을 들어봐도 그렇고.

 

물론 이런 재목이 많겠죠.

그렇지만 어떤 이유로 슈스케에 나왔든지 그녀가 얻은 인기와 관심은 다른 비슷한 가수들 보다 훨씬 많을 거에요.

앞으로 그녀의 행보에 많은 사람들이 관심을 가질테고요.

 

사실 오늘 방송을 보면서 허각이 분명 떨어지겠지 하면서도 한편으로는 장재인이 떨어지지는 않을까라는 마음도 있었어요.

그건 앞에서 삼각관계, 허각이 떨어지는게 낫다 등등의 발언을 통해 미운털이 박히겠구나 싶기도 했고,

오늘 무대가 장재인의 매력을 발휘하지 못해서이기도 했어요.

 

그렇지만 투표는 안했어요.

이런 1위를 달려가기 위해 다양한 모습을 보여주며 매번 자기만의 장점을 발휘할 수 있는 것보다는 자신이 선택할 수 없는 곡들로 노래를 불러야하는 무대가

재인에게는 별로 어울리지 않는 것 같아서였어요.

 

슬슬 그녀의 독특한 창법에 사람들이 질려가고, 장재인도 매번 섹시, 청순 컨셉 등 본인과 맞지 않는 옷을 입으며 즐거워하지 않는 모습이 보였거든요.

 

처음 오디션 곡이 제일 좋았지만 대중들 앞에선 무대로 보면 님과 함께가 제일 피크였던 것 같아요.

가로수 그늘아래 서면도 좋았고요.

그게 장재인이 대중적으로 잘할 수 있는 영역에 있는 곡이겠죠.

앞으로는 장재인의 느낌을 듬뿍 담은 자작곡으로 만나면 좋을 것 같아요.

 

장재인, 수고했어요. 잘 쉬고 잘 충전하세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제 트위터 부계입니다. [3] DJUNA 2023.04.01 31483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50489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60767
116819 영국식 발음이 자꾸 끌려요 [23] Apfel 2010.10.15 3801
116818 OCN 신의 퀴즈 2화 : 잃어버린 아이돌의 도시 [1] clancy 2010.10.15 2610
116817 PIFF 다녀왔어요.(1) 타니 2010.10.15 1563
116816 오늘 슈퍼스타K [235] 살구 2010.10.15 5455
116815 이안과 웨인왕 [3] jim 2010.10.15 1952
116814 [연애상담] 헤어질거 같아요 [4] 익명일까 2010.10.15 3078
116813 오늘 청춘불패... [41] DJUNA 2010.10.15 1883
116812 74년생 77년생 jpg [8] purpledrugs 2010.10.15 4755
116811 [바낭] 일상의 '믿거나 말거나' [10] 빠삐용 2010.10.15 2246
116810 바낭성 질문>누구 딸내미가 제일인가요?유명한 미드 시리즈 중에서요.. [17] 라인하르트백작 2010.10.16 2498
116809 PIFF 다녀왔어요(2) 타니 2010.10.16 1497
116808 지금 유희열의 스케치북 [10] 사람 2010.10.16 3340
116807 편의점 총각이 좋았던 이유.. [13] disorder 2010.10.16 3494
» 장재인 팬으로서(슈스케 스포일러) [13] 오토리버스 2010.10.16 3664
116805 저에게 슈퍼스타K 2는 [2] weitofa 2010.10.16 2048
116804 중국의 여신. 장나라 [2] Jade 2010.10.16 3514
116803 칸노 미호 주연 <퍼머넌트 노바라> 11월 4일 정식 개봉! [6] khm220 2010.10.16 2329
116802 인상적인 영화의 사운드 효과. [4] nishi 2010.10.16 1567
116801 주말이네요. 과일타르트를 구워 먹어 봅시다~ [4] 부엌자객 2010.10.16 3294
116800 최근 한 두달 안에 재미있었던, 웃겼던 예능 에피소드 좀 추천해 주세요. [7] nishi 2010.10.16 260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