엊그제부터 넷플릭스 켤 때마다 제게 추천으로 막 뜨길래 왜 그러나... 했는데, 이제사 시즌 8이 업데이트 된 거더라구요.


미국에서는 지금 티비 채널에서 시즌 9가 진행 중인데 이런 페이스라면 시즌 9는 내년 이맘때쯤 되어야 넷플릭스에 올라오겠네요.



저는 이 시리즈를 넷플릭에 있는 시즌 7까지 봤는데 (시즌 5는 넘나 격하게 안 땡겨서 스킵;) 사실 이게 뭐 다른 사람들에게 막 추천할만한 시리즈는 아니구요.


사실상 호러의 탈을 쓴 온가족의 막장극에 가까워서. ㅋㅋㅋ


매 시즌 아예 새롭게 만드는 시리즈였으면 진작에 때려 치웠을 텐데, 전작의 주요 캐스팅들을 계속 우려 먹는 컨셉 때문에 정든 배우들 보려고 자꾸만 보게 됩니다.



더군다나 시즌 8은 시즌 1과 시즌 3의 이야기가 합체된 거라고 하고,


또 시즌 3은 이야기 자체는 격하게 별로였지만 등장했던 마녀 캐릭터들의 매력은 나름 훌륭했던지라 결국 다시 봐야만 하는(...)


이러나 저러나 결국 볼 운명의 드라마이니 재밌기만을 빌어 봅니다.


큰 기대는 없이요.




부제가 '아포칼립스'이니 어지간하면 재밌을만도 합니다만,


언제나 시작만 그럴싸한 시리즈였기에!!! 라면서 도대체 왜 다 보고 있는 건지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16934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28422
10126 인도네시아 영화 레이드 말고 본 살인자 말리나의 4막극(스포일러 있음) 가끔영화 2019.11.02 508
10125 잡담 아래 옛게시판 포함 게시글 사진이 보이는데 [1] 가끔영화 2019.11.02 472
10124 이런저런 일기...(여혐, 제보자) [3] 안유미 2019.11.03 634
10123 [넷플릭스] 데렌 브라운의 종말과 공포를 보고 있습니다 [6] 노리 2019.11.03 980
10122 그녀를 보기만 해도 알 수 있는 것 [10] 어디로갈까 2019.11.03 1091
10121 26살 틸다 스윈튼 [1] 가끔영화 2019.11.03 820
10120 [KBS1다큐] 더 플래닛스(The Planets, 2019) [2] underground 2019.11.03 2983
10119 터미네이터 다크페이트(스포일러) [4] 메피스토 2019.11.03 581
10118 [바낭] 다들 로망의 지름품 하나 쯤은 있지 않으십니꽈 [34] 로이배티 2019.11.03 1052
10117 스포] 방탕일기, 잭 라이언, 우리는 모두 봉준호의 세계에 살고 있다 [22] 겨자 2019.11.03 1393
10116 [바낭] 사우어크라우트 후기, 무김치들 담기 [4] 칼리토 2019.11.03 720
10115 탑텐 의류 후기, 순항 중인 기생충과 아시아 영화판 잡설 [16] 보들이 2019.11.03 1233
10114 터미네이터 다크페이트 잡담.. [11] 폴라포 2019.11.03 836
10113 진중권 전라인민공화국에 대한 궁금증 [21] 도청이본질 2019.11.04 1326
10112 날씨의 아이 큰 스크린으로 못본게 아쉽네요 [2] 파에 2019.11.04 462
10111 이자즈민 정의당 입당 [38] 사팍 2019.11.04 1345
10110 [회사바낭] 감사 [2] 가라 2019.11.04 383
10109 오늘의 영화 전단지(스압) [4] 파워오브스누피커피 2019.11.04 297
» [넷플릭스바낭] 아메리칸 호러 스토리 보시는 분은 안 계시죠? [10] 로이배티 2019.11.04 545
10107 로이배티님이 추천하신 넷플릭스 리버보다가 떠오른 영국 수사 드라마 공통점들 [33] woxn3 2019.11.04 1079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