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교라는 진통제

2019.11.09 10:11

어제부터익명 조회 수:641

친구 하나가 최근에 부동산 관련 사기를 당한 걸 알게 되었어요.

피해 금액은 2억 정도.

갭투자 관련한 깡통 전세 사건이었는데 법적인 소송과 형사 입건이 오고가고 한 거 같지만 

결과적으로 보상금은 한푼도 얻어내지 못했어요.


이야기를 처음 들었을 때 2억이라는 돈의 가치보다 그 돈을 마련하기 위해 

이 친구가 소진해야했던 인생의 시간을 생각했어요.

그리 풍족한 집안도 아니고 현재 벌이도 충분하지 않아요. 

게다가 피해 금액의 상당 부분은 역시 은행 대출 받아서 마련한 거였고요.

어림잡아도 그 사람 인생의 10년 정도는 소진하고 집착해야 

비로소 2억 정도를 마련할 수 있을 것만 같았어요.


사건의 전말을 들은 저는 금액의 얼마라도 받아낼 구석이 없을까 싶어서

이것저것 부동산 관련 법률 사례 등을 찾아보고 그 친구에게 연락했어요.

그런데 그는 이미 이 사건에 대해 더는 신경쓰고 싶어하지 않더군요. 

사실 처음 만나서 이야기를 들을 때조차도 돈을 잃었다는 사실에 대해 크게 괘념치 않는 모습이었습니다.   


이 친구는 매우 독실한 기독교 신앙을 갖고 있어요.
그가 이번에 겪은 시련조차도 인간의 좁은 인식에서는 이해할 수 없는
하나님의 다른 거시적인 의미가 있다고 믿고 있었습니다. 


잠깐 혼란스러웠지만 다시 생각해보니 이것도 나쁘지 않겠다는 기분이 들었어요.

종교는 인민의 아편이다는 마르크스까지 가지 않더라도 

이렇게라도 종교에 의지해 지금의 통증을 견뎌낼 수 있다면 그것만으로도 충분하다고요. 


엊그제 친구는 같은 평수의 집을 구하기 위해 추가 대출을 받았고 

이번에는 등기부등본을 꼼꼼하게 살펴볼 예정이라고 합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16776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28049
10036 서울 (강남) 아이들 vs. 지방 아이들 [14] Joseph 2019.11.08 1365
10035 요즘 본 TV프로그램과 구입한 블루레이 [5] 예정수 2019.11.08 393
10034 Marie Laforêt 1939-2019 R.I.P. [2] 조성용 2019.11.08 242
10033 가게에서 만난 사람들 [2] 예정수 2019.11.08 451
10032 심심하면 우주의 생명체와 거대필터에 대한 페르미 역설 읽어보세요 가끔영화 2019.11.08 329
10031 [비하인드 뉴스] EBS 영업 비밀에도..펭수 '신원 확인' [4] 보들이 2019.11.08 907
10030 커피와 TV 단막극 <뷰티풀 슬로우 라이프> 보들이 2019.11.08 298
10029 [KBS1 한국영화100년더클래식] 바람 불어 좋은 날 [3] underground 2019.11.08 380
10028 [아이유주의] 이름에게 [1] 칼리토 2019.11.09 480
10027 82년생 김지영 이야기가 없네요?! [30] 노리 2019.11.09 1560
10026 이런저런 일기...(불금마무리, 연말모임) [2] 안유미 2019.11.09 330
10025 이런저런 잡담들 [1] 메피스토 2019.11.09 270
10024 전 크리스토프가 너무 싫어요. [5] 동글이배 2019.11.09 952
» 종교라는 진통제 [3] 어제부터익명 2019.11.09 641
10022 [넷플릭스바낭] 빌어먹을 세상따위 시즌 1, 2를 보았습니다 [12] 로이배티 2019.11.09 751
10021 잘못 이해한 질문 [2] 가끔영화 2019.11.09 392
10020 전수조사는 선의의 피해자 발생의 우려가 있어 [2] 휴먼명조 2019.11.09 707
10019 '프렌드 존' 재밌게 봤습니다 [2] 마가렛트 2019.11.09 317
10018 [바낭] (이시국에!!!) 일본 애니메이션(작화)의 전성시대 [19] 로이배티 2019.11.10 768
10017 아이즈원 팬 계신가요 [1] 메피스토 2019.11.10 620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