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목 그대로입니다. 저개발 국가들 예를 들면 인도나 캄보디아 같은 곳으로 여행을 가면 구걸하는 사람들을 자주 마주치게 되고 그들 중 대다수가 어린 아이들이잖아요. 그럴 때 듀게인분들은 어떻게 대처하시는지 궁금해요.
구걸도 비즈니스라고 해서 저는 가능한 아무 것도 주지 않으려 하는데요. 아이들 역시 나름대로 필사적이라 돈을 줄 때까지 귀찮게 굴기도 하고 때로는 불쾌하게 시비를 걸어오는 경우도 있고요. 또 제 쪽에서도 매번 마음이 많이 불편하더라고요.

돈 대신에 볼펜 같은 걸 사가서 나눠준다는 얘기도 들었는데 워낙 다들 볼펜을 나눠줘서 쓸데없는 볼펜만 많아졌다고도 하더라고요. 볼펜 주는 건 소위 선진국 여행자들의 자기만족이라고요.
어느 블로그에선 현지 가이드 왈 아이들이 깨끗한 물을 구하기 어렵기 때문에 생수를 나눠주면 좋다고도 했다고 하는데 과연 정말일까요?
항생제나 소화제 소독약 같은 게 도움이 되지 않을까 싶기도 한데 약효나 복용방법을 모르고 쓰면 안될텐데 싶기도 하고요.
가까운 시일 내에 어딜 갈 예정이 잡힌 건 아닌데 오랜 고민 중 하나라 의견 구해봅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986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7082
3621 콜드 워를 보고(스포) [1] 연등 2019.02.08 534
3620 암스테르담 출장 후기 [6] 어디로갈까 2019.02.08 1248
3619 동성애 전환치료를 한 상담심리사가 영구 자격정지 되었다고 합니다. [7] woxn3 2019.02.08 1754
3618 이런저런 잡담...(새 장난감, 헌 장난감, 번개) [1] 안유미 2019.02.08 504
3617 20대에겐 20대의 눈높이로 [4] 흙파먹어요 2019.02.08 1312
3616 미술교사 임용시험 합격했어요 [25] 낭랑 2019.02.08 2123
3615 Albert Finney 1936-2019 R.I.P. [5] 조성용 2019.02.08 502
3614 요상한 사촌동생 [11] Sonny 2019.02.09 1924
3613 드라마 우와한 녀 그리고 손석희 [4] Bigcat 2019.02.09 2924
3612 Rufmord /중상모략에 대한 소묘 [5] 어디로갈까 2019.02.10 696
3611 요즘 본 영화들에 대한 짧은 잡담.... [3] 조성용 2019.02.10 984
3610 하이쿠 대잔치 [3] 어디로갈까 2019.02.10 754
3609 평범한 그로테스크 썰 [3] 흙파먹어요 2019.02.10 719
3608 수육은 목살 삽겹살 중 어떤게 더 날까요 [6] 가끔영화 2019.02.10 775
3607 스카이캐슬 오나라 배우가 연일 화재네요. [6] Bigcat 2019.02.11 3320
3606 이런저런 일기...(징크스, 정답) [1] 안유미 2019.02.11 435
3605 2019 BAFTA Award Winners [1] 조성용 2019.02.11 464
3604 아이폰, 아이패드 바탕화면 앱 정리 tip + 아이패드 프로 소감 soboo 2019.02.11 1852
3603 데뷔와 그래미 : ITZY - 달라달라, 차일디시 감비노 - This Is America [6] 연등 2019.02.11 823
3602 아니 이게 그동안 수입금지품목이었다고라고라???!!!! [2] 귀장 2019.02.11 1710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