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마존 프라임에서 에메랄드 시티를 보았습니다.

10편이길래 방심했죠.


제목대로 오즈의 마법사를 현대화 시킨 드라마입니다.

오즈의 마법사에 대해서는 잘 모르지만 (39년작 영화와 위키드 뮤지컬, 그리고 어릴때 본 애니메이션, 1권인 오즈의 마법사를 책으로 보긴 했다 정도..)

오즈마 공주나 호박머리 잭 등이 나오는걸 봐서 (저는 못본) 초반 몇권의 요소와 이야기들을 섞은 것 같았습니다.


독특한 이미지와 분위기가 마음에 들어서 시작했습니다. IMDB 평점도 7점대로 낮지 않았고요. 알고보니 총감독이 타셈 싱 이더군요.

타셈 싱 감독이 감독한 작품을 본적은 없지만 하여튼 '유명하다' 라는 것은 알죠... (....)


그런데....

스토리가 단순한 '현대화' 정도가 아니라 꼬이고 꼬았습니다.

예전에 주이 드 샤넬이랑 알란 커밍 나왔던 'Tin Man' 보다 더 꼬았어요.

하긴, Tin Man 은 3부작이었고, 이건 10편짜리니... 

제가 오즈 시리즈 후속권에 대한 지식이 없어서 꼬았다고 느끼는 건지도 모르겠습니다.


스토리는 꼬여있고, 10부작이다보니 질질 늘어진다는 생각도 들고...

그런데, 오즈는 얼마나 좁은 세상이길래 북쪽 마녀의 성에 있던 도로시가 순식간에 에메랄드 시티에 돌아와있지? 할 정도로 휙휙 진행될때도 있습니다.


대충.. 도로시는 성인 여성으로 간호사고... 어릴때 입양되었는데, 자신의 친모가 같은 동네로 이사왔어요. 친모를 보러 갈까 말까 고민하던 나날을 보내다가 토네이도에 휩쓸려 오즈의 나라로 갑니다.. 그와중에 동쪽 마녀를 죽이게 되고...  오즈에서는 '하늘을 찢고 내려온 자는 '불멸의 괴수'이다 라는 예언이 나오면서 도로시의 앞날이 험난해 집니다.'


하여튼 뭐... 이걸 어떻게 끝내려고 하지? 하면서 10부작을 다 봤는데...

야이!!!!!

클리프 행어로 끝내네요.

그리고 2시즌 안나옴.

어제 밤에 10부 끝나는 순간 어????!!!!  하게 되더군요.

이렇게 끝났는데 평점이 7점대라고???


배우들도 좋고, 분위기도 좋은데 스토리가 조금 루즈하다.. 정도였는데, 이건 도저히 남에게 추천 못하겠습니다. 1~2시간짜리도 아니고 10편짜리잖아요..

타셈 싱을 좋아하시거나(이미 보셨겠지만)

오즈의 마법사 팬이시거나..

독특한 이미지와 분위기가 맘에 드시는 분

한번 도전해 보시고..


볼게 많은 분들에게는 굳이 시간 쪼개서 보라는 말씀은 못드리겠습니다.

넷플이나 아마존에 워낙 볼게 많다보니 IMDB 평점 보고 고르게 되는데..

이번에는 속았습니다

미국놈들... 하...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22295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30649
10314 공기청정기 비닐, 바보인증;;;; [11] 산호초2010 2020.02.14 1323
10313 뒤늦게 신문기자..를 보고(약스) [1] 라인하르트012 2020.02.15 502
10312 빌리 아일리시가 부릅니다 No Time To Die 예정수 2020.02.15 466
10311 이런저런 잡담;마사지, 아이돌 등등 [1] 메피스토 2020.02.15 512
10310 주차 문제로 신경 쓰입니다 [5] Kenny Dalglish 2020.02.16 815
10309 해치지 않아 를 뒤늦게 봤어요 (내용 언급 약간) [1] 티미리 2020.02.16 585
10308 일본 크루즈에 코로나 감염자가 70명 더 늘었네요 [4] 크림카라멜 2020.02.16 975
10307 인셉션 짧은 잡담 [6] mindystclaire 2020.02.16 722
10306 최근의 동물권 이슈들(소젖 반대 시위, 리아미라클) [7] 김실밥 2020.02.16 796
10305 [바낭] 스위치 링 피트 어드벤쳐 1주차 [1] skelington 2020.02.16 327
10304 당신이 쓰는 글이 곧 당신이다 <맨헌트:유나바머> [9] 스누피커피 2020.02.16 922
10303 “기생충 오스카 4관왕은 노대통령 덕” [10] ssoboo 2020.02.17 1659
10302 구닥다리 태블릿과 이어폰이 휴대폰 두배의 음향으로 가끔영화 2020.02.17 375
10301 레이디스 코드가 계약 만료 후 해체되었네요 [4] 모르나가 2020.02.17 841
10300 1917 친구랑 같이 보러가도 될까요? [6] 산호초2010 2020.02.17 675
10299 CJ CGV주식을 정리했습니다. [8] S.S.S. 2020.02.17 1283
10298 [영화바낭] '주전장'을 봤어요 [6] 로이배티 2020.02.17 704
10297 (바낭) 골프 치시는 분 계시나요? [17] chu-um 2020.02.17 661
10296 아이즈원, 피에스타 MV [4] 메피스토 2020.02.17 458
10295 [듀9] 소설 제목을 찾습니다 [1] 부기우기 2020.02.17 6654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