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한때는 우리나라 드라마는 죄다 디테일이 떨어져라고 궁시렁대며 미국의 전문직 드라마를 너무 좋아라하며 숭상한 적이 있었는데

 

2. JTBC와 넷플릭스에서 틀어주는 보좌관에 빠져서 헤어나오지 못하고 있습니다. 한국드라마답게 말도 안되는 설정도 있긴 하지만 기본적으로 이 드라마 주인공 및 조연들은 다 자기 일을 열심히 하거든요..악당도 선역도..

 

3. 저는 이번 드라마에서 가장 인상적인 건 신민아 배우 캐릭터의 변신이었어요..솔직히 오늘 보기 전까지는 이러다 흐지부지되는 거 아닌가했는데..밟으면 꿈틀하는 살아있는 성격을 제대로 보여주더군요..그것도 남친 도움이 아닌 자기 머리를 써서..

 

4. 처음엔 보이스3에 먼저 빠졌는데..보이스3는 너무 한쪽이 먼치킨이라 딱히 재미가 없어졌어요..주연과 조연 캐릭 하나하나까지 성실히 챙겨진 드라마를 만나는 게 쉽지 않다는 거 다시금 느낍니다..보좌관은 지나가는역 하나하나 다 스토리가 조금씩 있고 꼭 거기서 일하는 사람처럼 생겨버렸어요..

 

5. 보이스3를 보고 드는 생각인데..이왕 화려한 사체를 만들었으면 보여줘야하는데 온통 블러처리라..저럴 거면 과하게 살인묘사하기보다는 재일교포 출신이라는 캐릭터들의 디테일에 신경을 좀 더 썼으면 하는 생각이...재일교포출신이라는 배우나 일본사람 캐릭으로 나오는 배우나 한국말은 엄청 유창하고 일본어는 발음이 괴상해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4868
1710 친한동생이 홍석천 마이 첼시에서 화상을 입고 고의적으로 보상을 못받는 중입니다 [4] 하라리 2019.07.07 1512
1709 이제 저만 불편하지 않다는 것 [1] 세멜레 2019.07.07 655
1708 [KBS1 글로벌다큐멘터리] 시대의 아이콘 8부작 underground 2019.07.07 685
1707 PC함이 블라블라 [30] Sonny 2019.07.07 1868
1706 아 모기 때문에 미치겠다 [14] 가끔영화 2019.07.07 748
1705 오늘의 일본 잡지 ROCK SHOW(1) (스압) [4] 파워오브스누피커피 2019.07.08 413
1704 [내용추가] 홍석천 마이 첼시에서 화상을 입고 고의적으로 보상을 못 받는 중입니다 [5] 하라리 2019.07.08 1538
1703 스파이더맨 : 파 프롬 홈 skelington 2019.07.08 428
1702 개인적으로 현 정권을 지지하고 있는 이유. [1] 귀장 2019.07.08 778
1701 [근조] 주앙 지우베르투 [3] 영화처럼 2019.07.08 322
1700 오늘 핸드폰 피싱 사기에 걸릴 뻔했어요. [10] underground 2019.07.08 1140
1699 디즈니 신작 뮬란 예고편 [2] 연등 2019.07.08 414
1698 PC함이 피로할 틈도 없이, 김성준 [27] Sonny 2019.07.08 1726
1697 60일 지정생존자를 보고.. [6] 라인하르트012 2019.07.08 937
1696 잡담 - 일본자동차 타면 매국노로 간주한다 [1] 연등 2019.07.09 673
1695 [넷플릭스바낭] 기묘한 이야기 시즌3을 다 봤습니다 (스포일러 없음) [6] 로이배티 2019.07.09 709
1694 왜 쥘 베른 80일간의 세계일주 주인공은 영국인이고 그 하인이 프랑스인일까요". [19] 일희일비 2019.07.09 1019
1693 601, 602 - 내게 무해한 사람 중 [1] Sonny 2019.07.09 464
1692 [넷플릭스바낭] '스포일러 가득' 버전 기묘한 이야기3 잡담 [8] 로이배티 2019.07.09 621
1691 이런저런 일기...(처지) [2] 안유미 2019.07.09 517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