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ttps://dvdprime.com/g2/bbs/board.php?bo_table=comm&wr_id=20303427&page=4




-----------------------------------------------------------------------------------------------




과거 칠푼이, 지곤조기 시절 겁나게 후장빨리다가 현정권들어서 계속 빅엿만 쑤셔박히다보니

이제야 진정한 쪽발이 '곤조'가 나오는군요. 참 내 나이 40전에 쪽발이들이 이렇게나

부들부들하는 꼬라지를 보게 될 줄은 몰랐습니다.


이런 여세를 몰아서 차기 혹은 차차기 정권즈음에는 토착왜구들도 어느 정도 박멸이 되길 기대해봅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3947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10649
2637 삼분 어묵 [17] 은밀한 생 2020.01.13 892
2636 요즘 본 영화들에 대한 짧은 잡담... [7] 조성용 2020.01.13 836
2635 윤석열 대단하네요. [10] 졸려 2020.01.13 1458
2634 2020 오스카'로컬'영화상 후보작 발표중이네요. [7] 룽게 2020.01.13 684
2633 If 2020's Oscar-nominated movie posters told the truth [2] 조성용 2020.01.14 331
2632 라이즈 오브 스카이워커 보았습니다 [24] 노리 2020.01.14 642
2631 누구나 ‘소울 푸드’ 하나씩은 있죠 [12] ssoboo 2020.01.14 943
2630 검찰 인사보복에 대해 비난할 수 있죠 [1] 도야지 2020.01.14 337
2629 타오르는 여인의 초상(스포약간), 우리는 황혼의 세상에 산다 [1] 예정수 2020.01.14 393
2628 [넷플릭스바낭] 19세기 미쿡 배경 스릴러 '에일리어니스트'를 봤습니다 [7] 로이배티 2020.01.14 720
2627 2020 오스카 후보작 링크와 명단 올려요. [10] 산호초2010 2020.01.14 580
2626 조롱과 독설과 험한말 [24] 왜냐하면 2020.01.14 857
2625 [바낭] 글을 길게 못 쓰겠다 [3] 예정수 2020.01.14 274
2624 [바낭] 고마우신 분들 [1] 칼리토 2020.01.14 316
2623 드론 이야기 - 속편? [4] ssoboo 2020.01.14 275
2622 [바낭] 주둥이로 먹고 산다는 사람들이 주둥이 함부로 놀리다 박살나는거 보면 [10] 귀장 2020.01.14 687
2621 [바낭] 남코에 로열티 좀 줬을 것같은 파워태권도 [3] skelington 2020.01.14 338
2620 신체노출을 바라보는 리액션 [1] 예정수 2020.01.14 419
2619 사람은 고쳐쓰는게 아니다란 말 뒤에 알맞는 말을 붙여주세요 [6] 가끔영화 2020.01.14 523
2618 우리는 언제쯤 기자 회견에서 대통령이 토론을 하는 모습을 볼 수 있을까요? [35] Joseph 2020.01.14 1245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