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 마치고 집에 오는데 큰 길 사거리에 저런 현수막이 붙어있는거에요. 뭐지? 싶어서 봤다가 어이가 없어서 사진까지 찍어봤어요. 그리고 트위터에서 모 분이 올리신 글에도 같은 문구가 있더라고요(...;;)

‘일본자동차 타면 매국노로 간주한다’

그렇군요. 일본차를 탔을 뿐인데 상대를 매국노라는 모욕적 표현으로 모멸감을 주는 현수막을, 사람들이 활보하는 거리에 붙여놓는 이런 민망한 모습이 제가 어린시절 꿈꾸던 21세기 대한민국이란 말입니까...(OMG) 이런 국가주의, 민족주의(그놈의 북조선 때문에 이젠 먹히지도 않는) 나 하나의 생각을 공동체에 대한 원칙으로 규정하는 사고를 언제쯤 버리게 될까요?

그냥 세상에 대한 한탄을 할 거면 남들 보는 자리에서 할 게 아니라 너 구독한 사람만 하는 트위터에서 하면 될 일 인지도 모르죠. 누가 마음에 안들면 작살내 줄테니까 말이죠. 아 이건 PC함을 떠나 생각 자체가 무례하고 굉장히 언어적 폭력이라고 밖에 생각이 안 되네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4950
1734 친한동생이 홍석천 마이 첼시에서 화상을 입고 고의적으로 보상을 못받는 중입니다 [4] 하라리 2019.07.07 1513
1733 이제 저만 불편하지 않다는 것 [1] 세멜레 2019.07.07 655
1732 [KBS1 글로벌다큐멘터리] 시대의 아이콘 8부작 underground 2019.07.07 685
1731 PC함이 블라블라 [30] Sonny 2019.07.07 1870
1730 아 모기 때문에 미치겠다 [14] 가끔영화 2019.07.07 748
1729 오늘의 일본 잡지 ROCK SHOW(1) (스압) [4] 파워오브스누피커피 2019.07.08 413
1728 [내용추가] 홍석천 마이 첼시에서 화상을 입고 고의적으로 보상을 못 받는 중입니다 [5] 하라리 2019.07.08 1538
1727 스파이더맨 : 파 프롬 홈 skelington 2019.07.08 428
1726 개인적으로 현 정권을 지지하고 있는 이유. [1] 귀장 2019.07.08 778
1725 [근조] 주앙 지우베르투 [3] 영화처럼 2019.07.08 322
1724 오늘 핸드폰 피싱 사기에 걸릴 뻔했어요. [10] underground 2019.07.08 1141
1723 디즈니 신작 뮬란 예고편 [2] 연등 2019.07.08 414
1722 PC함이 피로할 틈도 없이, 김성준 [27] Sonny 2019.07.08 1726
1721 60일 지정생존자를 보고.. [6] 라인하르트012 2019.07.08 937
» 잡담 - 일본자동차 타면 매국노로 간주한다 [1] 연등 2019.07.09 673
1719 [넷플릭스바낭] 기묘한 이야기 시즌3을 다 봤습니다 (스포일러 없음) [6] 로이배티 2019.07.09 710
1718 왜 쥘 베른 80일간의 세계일주 주인공은 영국인이고 그 하인이 프랑스인일까요". [19] 일희일비 2019.07.09 1019
1717 601, 602 - 내게 무해한 사람 중 [1] Sonny 2019.07.09 464
1716 [넷플릭스바낭] '스포일러 가득' 버전 기묘한 이야기3 잡담 [8] 로이배티 2019.07.09 622
1715 이런저런 일기...(처지) [2] 안유미 2019.07.09 517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