옆나라 일본도 그렇고 싱가포르도 그렇고 다 방역 시스템이 만만치 않은 나라들인데 

한국만 20명대에서 막고 있던게 사실 믿겨지지가 않았었어요.

방역 일선에서 많은 분들의 헌신적인 노력이 있었던건 누구보다 잘 압니다만

그럼에도 불구하고 너무 잘 막았던거에요.  솔직히 너무 이상했고 현실감이 안나 불안했어요. 

코로나19와 관련 정보를 한 달 넘게 추적하며 보아온 데이타에 따르면 코로나19의 근원지인 중국과

일본보다 지리적으로 더 가깝고 인적 교류도 활발한 한국에서 이 정도 확진자 밖에 안나온다고?


그런데 감염원이 오리무중인 확진자가 나오기 시작하자 마자 대구를 중심으로  폭발적인 지역감염이 터지고 나니 되려 왠지  마음이 놓이더군요.

뭐 그냥 비전문가의 막연한 느낌적 느낌일 뿐이었는데 


요 인터뷰를 보니 그 느낌의 근거가 이거였다 싶어 소개합니다.


한 줄로 정리하면 : 졸라 대감염이될 가능성이 높지만 쫄지 말고 그냥 감기 조심 하듯이 살면 된다.

두 줄로 줄이면 : 방역 당국은 할 만큼 했고 그 사이 번 시간과 축적된 데이터 및 시스템으로 이제 의료적 대응하면 된다.

세 줄로 줄이면 : 수만* 수십만** 감염까지 대비해야 하며 의료시설과 의료진의 분리와 보호에 신경 써야 한다 안그러면 우한처럼 된다 끝.

* 31번 환자가 접촉한 사람의 수가 점점 불어 나고 있는데 수천명에 이를지도 모른다고 합니다.

** 단 한 사람의 접촉자 수가 그렇다면 신천지의 공격적인 포교방식을 고려 했을때.... 무엇을 상상해도....


https://www.nocutnews.co.kr/news/5293316

명지병원 이사장 "초기대응으로 2주 벌어…대구 봉쇄는 비과학적"

확진자 20여명 완치…임상경험·데이터 확보
봉쇄단계에서 완화단계…치료전략 바꿔야
중·경증 환자 구분…중증 환자 우선 치료해야
경증 환자는 자가면역으로 이겨낼 수 있어

가뜩이나 부족한 인력으로 방역 인력 갈아 넣으며 철통 방어하는게 안타까웠는데 차라리 잘 된거 같다는 생각도 조금 듭니다.

왠지 다 잡은 것처럼 느슨해지는게 더 불안했거든요.  

닷새째 확진 환자가 안나오던 그 와중에도  질본 정은경 본부장이 기자들에게 

언제든 대규모 감염이 일어날 수도 있다는걸 전제하고 준비하고 방역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하는걸 보며 너무 믿음직 스러웠어요.  


절망도 희망도 다 필요 없고 각자 지금 할 수 있는것을 하자 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신규 가입 인증 및 암호 변경 확인 이메일 발송 불능 [6] 엔시블 2022.08.15 387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18453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29563
9323 식약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차단 마스크 'KF94·99' 사용해야" [36] underground 2020.02.22 2211
9322 역시 건강이 최고인 듯 합니다 예정수 2020.02.22 443
9321 씨름의 희열 마지막회 생방 시작합니다. (9:15~) [31] 가라 2020.02.22 448
9320 1917 잡담 [1] mindystclaire 2020.02.22 488
9319 오스카 여러가지 (상 카테고리, 탈 local, 인종차별에 예민해진 미국인, 엘렌 드제너러스 논란 등) [11] tomof 2020.02.22 1027
9318 코로나 바이러스의 변이 [7] 어제부터익명 2020.02.23 1135
9317 지금 시드니 공항인데 [8] ssoboo 2020.02.23 1427
9316 1917 좋내요(스포일러) [2] 메피스토 2020.02.23 452
9315 안철수의 거짓말 또는 건망증 [18] 좋은사람 2020.02.23 1063
9314 닮은 꼴 영화 <아름다운 비행>, <아름다운 여행> [4] 부기우기 2020.02.23 686
9313 행사들도 줄줄이 취소 연기 [2] 갓파쿠 2020.02.23 582
9312 [코로나19] 에 정치 묻히면 다 망합니다 [21] ssoboo 2020.02.23 1519
9311 안철수 : 이해찬, 황교안 공개토론하자 [21] 가라 2020.02.23 671
9310 SNS를 하다보면 [10] 갓파쿠 2020.02.24 541
9309 일상 2. [10] 잔인한오후 2020.02.24 543
9308 요즘 읽고 있는 책 [3] 크림카라멜 2020.02.24 468
9307 코로나 19와 눈먼 자들의 도시 [5] 어디로갈까 2020.02.24 858
9306 1917 질문 있습니다 (스포 포함) [3] 飛頂上 2020.02.24 320
9305 코로나19의 주말 [1] 어제부터익명 2020.02.24 607
9304 ??? : 본인 완벽 방역 성공하고 "대한민국은 코로나 청정국가다" 선언하는 상상함 [9] eltee 2020.02.24 829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