운명을 믿어요...?

2020.11.07 11:24

예상수 조회 수:340

20대에는 행운이나 인연을 운명적으로 해석하는 경우가 많았는데요. 30대에선 아무리 애써도 그게 안좋은 쪽으로 결과가 나타나니, 불행도 운명의 일부로 받아들여야 하고, 뭐라고 단언하기 어렵게 되었습니다.


그냥 궁금합니다. 연애나 결혼의 문제가 아니라요, 포레스트 검프에서 검프 어머니가 "나는 네 엄마가 될 운명이었던거야" 하는 대사를 남기죠. 그러고보면 아이들의 부모가 될 운명도 있을 거고, 노인이 되어 자신이 이렇게 살다가 죽을 날도 알 듯한 운명도 있을 거 같습니다(저희 조부님이 그러셨거든요.) 여러분은 만약 운명이란 게 있다고 생각하시나요? 그게 선택이 가능한 Destiny적인 걸까요. 아니면 거역할 수 없는 숙명과도 같은 Fate일까요. 아니면 어떤 경우는 불행한 결말을 빚는 Doom같은 것일까요. 그 셋이 혼재하는 것일까요? 저는 커리어를 떠나 결혼만큼은 제가 원하는 사람하고 하고 싶다는 생각이 있었지만 그것마저 안된다면 그것도 결국 제 운명일거란 생각이 요즘 듭니다. 말하자면 인생이 원하는 방향과 무관하게 흘러갈 수 있어도 끝내 받아들여야 한다는 거...왠지 예전만큼 허영에 빠지지 않고 침울하지 않게 받아들이고 있어요. 그게 숙명적인 걸지도 모르니까요. 


그러나...완전히 운명에 패배하기 전까진, 더 발버둥쳐보고 싶네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2020년 게시판 영화상 투표 [19] DJUNA 2020.12.13 2131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6462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14601
1578 [아마존프라임바낭] 드디어 다 봤습니다!! 엑스파일 바이바이 [10] 로이배티 2020.11.08 509
1577 Fernando Solanas 1936 — 2020 R.I.P. 조성용 2020.11.08 187
1576 옷구경 하세요 [2] 가끔영화 2020.11.08 498
1575 이런저런 주식잡담...(주식과 카지노) [2] 안유미 2020.11.08 568
1574 부동산 잡담 [9] 모스리 2020.11.09 1062
1573 아침에 한 사전놀이 [9] 어디로갈까 2020.11.09 636
1572 조제들 [3] 사팍 2020.11.09 536
1571 (스포) <삼진그룹 영어토익반> 보고 왔습니다 [2] Sonny 2020.11.09 877
1570 테이텀 오닐 [6] daviddain 2020.11.09 516
1569 가사에 2020이 들어가는 팝송 제목이 뭘까요? [7] 산호초2010 2020.11.09 505
1568 짦고 소중한 시간들. [11] 잔인한오후 2020.11.09 814
1567 [아마존프라임바낭] 소노 시온의 '도쿄 뱀파이어 호텔'을 봤습니다 [11] 로이배티 2020.11.09 746
1566 감정의 평준화 & 정서의 규격화 [14] Koudelka 2020.11.10 850
1565 최초의 여성화가 코린토스의 코라 [6] Bigcat 2020.11.10 509
1564 초보자가 읽기 좋은 심리학 책 추천 부탁드립니다. [5] 스위트블랙 2020.11.10 564
1563 이탈리아 르네상스의 여성 조각가 [4] Bigcat 2020.11.10 382
1562 페니 드레드풀 [6] daviddain 2020.11.10 538
1561 조진웅씨가 한성별곡 몇 편에 출연했는지 혹시 아시나요? [7] 산호초2010 2020.11.11 498
1560 스타벅스 쿠폰 나눔 - 종료 [4] 프랜시스 2020.11.11 186
1559 종양일보 여론조사에서 윤석열이 통털어 후보 1위라고 [7] 가끔영화 2020.11.11 872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