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 사회에 만연한 성희롱

2011.04.20 22:48

amenic 조회 수:4283

아까 회식 자리에서였습니다.

 

회식 분위기가 무르익어가니까 씨니어들끼리는 자연스럽게 화제가 골프로 이어지더군요.

 

골프 이야기 하는것까진 좋았는데 모 부장이 농담이랍시고 이런 이야기를 하더군요.

 

지난주에 필드에 나갔는데 캐디 아가씨가 "몇번 드릴까요?"라고 묻기에

 

"응 한번만 줘"라고 했다는겁니다.

 

와아하고 순간 회식하는 장내엔 웃음이 터져 나왔지만 전 불편하더군요.

 

캐디 아가씨가 당시에 얼마나 불쾌했을까요? (내색은 안 했겠지만 말이죠)

 

돈을 주고 잠시 고용한 캐디라 할지라도 이런 성희롱을 감내해야 할 의무는 없거든요.

 

그러고보니 우리가 알게 모르게 이런 사회적 약자에게 성희롱적 발언을 하는게

 

많이 있을거란 생각이 듭니다.

 

예전보다 많이 개선되긴 했으나 아직까지도 우리 사회에선 성희롱에 대해서 좀 관대하지 않은가 그런 생각도 하게되고요.

 

농담갖고 뭘 그러냐 뭐 이런 분위기 말이죠.

 

업무 특성상 특히 접객을 담당하는 직종에서 이런 일이 많이 발생할거예요.

 

전 특히 이렇게 저항할 수 없는 상황에 있는 이들에 대한 희롱이 제일 악질적이라 생각해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22295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30641
11352 설국열차 본 느낌 [3] 귀찮카카포 2013.07.24 4219
11351 보수쪽에서 나꼼수 팟캐스트 중단을 애플사에 정식으로 요청한다고... [4] 라곱순 2011.11.06 4220
11350 [아이돌] 카메라 마사지의 힘을 느껴 보아요 - 인피니트 She's back 일본판 MV [9] 로이배티 2012.07.27 4220
11349 영상자료원에서 일베충(추정)과 남영동 봤습니다. [17] 그리스인죠스바 2013.01.24 4220
11348 남편 사소한 집안일 매달릴수록 부부관계 줄어든다 [24] 닌스토롬 2013.01.31 4220
11347 [듀9] 대체 롯데 자이언츠 경기 예매는 어떻게 하는 거죠. 짜증이 나서 미치겠네요. [9] 01410 2013.04.19 4220
11346 섬망에 대해, 퇴원후 집에서 회복하는것이 좋을까요? [12] 익명할께요 2015.03.29 4220
11345 박재범 피쳐링 B.O.B Nothin` On You (자동재생) [18] the end 2010.06.15 4221
11344 [인생은 아름다워] 52회 할 시간입니다 [11] Jekyll 2010.10.02 4221
11343 DCInside 김유식 인터뷰.. [7] Spitz 2010.10.18 4221
11342 오늘 위대한탄생 인상깊었던 장면들.. [3] juni 2011.03.05 4221
11341 수정-배은망덕 [16] 오키미키 2011.06.08 4221
11340 오래 키우던 개가 죽었어요 [24] 레사 2011.07.28 4221
11339 여러 가지... [21] DJUNA 2012.09.06 4221
11338 맞춤법 지적이 언어폭력이라는 걸 깨달아야합니다 [63] mily 2013.09.09 4221
11337 일밤 1부 아빠 어다가 시청률 9.9% 기록 [10] 감동 2013.01.28 4221
11336 못생긴 놈.jpg [7] 자본주의의돼지 2013.01.29 4221
11335 언제 나이 들었다고 느끼시나요? [42] 벼랑에서 살다 2014.03.22 4221
11334 [듀나in] 마이크로포서드 질문. (파나 GF1 vs G2) [7] 익명의사 2010.07.25 4222
11333 경동시장 홍릉각에 가서 중국 코스 요리를 먹고 싶어요 [21] 감참외 2010.08.23 4222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