얼마 전에 01410님이 올려주신 글이랑 학교 게시판에서 본 글을 보고 계속 군침이 뚝뚝 흘러요 ㅠ

 

하지만 그곳의 코스 요리는 최소 7-8명은 되어야 마련해 주신다고 하더라구요.

한 사람당 2-3만원씩 내고 먹나봐요. (음식 사진 http://blog.naver.com/psfee/110088040133)

 

하지만 제 주변에서 아무리 모아봐도 7-8명이 안 될 거 같아요. 시간 맞추기도 까다롭고 말이죠. ㅠ_ㅠ

 

링크해둔 포스트에서 본 새우, 새우, 새우.. 새우 요리들이 머릿 속에 맴맴 돌아서

'돈을 모아서 25만원을 내고 둘이 가서 먹으면 어떨까?!'까지 생각해봤지만 그건 아무래도 음식 낭비이겠죠. 하아

 

 

그러고보니 듀게에 맛집 탐방 소모임은 없죠? 있다가 없어졌다는 이야기를 얼핏 들은 것 같기도 하네요.

 

 

+ 01410님이 올려주시는 맛집 소개 글과 학교 게시판에 올라오는 맛집 소개 글이 몇 번 겹쳤어요. 같은 가게를 비슷한 시기에 며칠 간격으로 보면 안 가보곤 못 배기겠던걸요.

  내용을 보면 전혀 다르니까 우연일 것 같은데 신기하더라구욤 ㅎ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26527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33561
11988 드라마 도깨비의 반전 [10] Bigcat 2017.01.09 4156
11987 컨닝하는 걸 봐주는 건 어떤 이유에서죠? [15] 나미 2010.06.13 4157
11986 11년1월1일이니까, 2일이올때까지 반말하자.(수정: 그냥 계속 반말이다.) [393] bytheway 2011.01.01 4157
11985 [듀9] 몰랐던 사실을 접하고... 체크카드나 신용카드냐 그것이 문제로다. [13] 재클린 2011.02.16 4157
11984 경찰이 이런 일도 해야 하나 [32] 푸네스 2011.12.10 4157
11983 [19] 여기가 듀나의 영화낙서판인가요? [8] 마추피추돌돌 2011.05.03 4157
11982 란마 1/2의 핫포사이(팔보채) 할배의 실사판이 있군요. [8] 자본주의의돼지 2012.07.06 4157
11981 핫요가에 대해서... [19] 자본주의의돼지 2012.08.19 4157
11980 한강에서 조깅하는 게 저는 안 좋더라구요 [7] 보람이 2013.05.04 4157
11979 (바낭) 피자헛이 미스터피자에 전화 건 사연 [10] 사람 2010.08.04 4158
11978 듀게에 '꿈은 이루어진다' 보신분 없으시죠?; 달빛처럼 2010.06.05 4158
11977 제 기준에선 전혀 의외의 인물이... [2] 메피스토 2010.07.06 4158
11976 후쿠시마 일본인 입국자 방사성 물질 검출 [29] metal 2011.03.17 4158
11975 [바낭] 이번에 나온 현대중공업 광고 보셨나요? 어이가 없네요 [14] no way 2011.07.21 4158
11974 ㅂㄱㅎ의 무식이 하늘을 찔러 취임전부터 망신살이 뻗히는군요 [11] soboo 2013.02.01 4158
11973 이상호 기자 트윗 보셨나요? + 2보 [24] 작은가방 2012.12.18 4158
11972 1박 2일 여배우 특집 [7] 감동 2011.05.22 4159
11971 MBC스페셜 '도시의 개'(고양이 사진 재중)/카레여왕/취업파티 [23] Paul. 2010.10.24 4159
11970 토요일 꾸역꾸역 일하러 가기 전 올리는 고양이 사진이랑 뉴욕 빌딩숲 사진. [6] loving_rabbit 2010.11.21 4159
11969 [우행길] 44. 나를 사랑하기 part.2 - 상처받은 내면아이 치유, 면박꾼 물리치기 [11] being 2011.09.16 4159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