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xt Step

2020.04.17 14:55

예정수 조회 수:229

부모님 집에서 독립을 위해 방을 치우고 있습니다. 그리고 주변을 돌아보고 반성 좀 했습니다. 지난 날의 과오와 집착과 멍청한 짓을 언제쯤 안 하게 될련지는 모르겠으나 옛날보다 나아진 것도 사실이라 그나마 다행인데... 저에게 남겨진 로스타임이 그렇게 많게 느껴지진 않네요.

종합하자면 너무 늦게 깨달았다! 뭐 그런 상황인데... 열정도 의욕도 생기지 않아서 실업급여만 받아도 괜찮은 거 아냐? 이대로 목표나 꿈은 이뤄지지 않아도 괜찮지 않아? 뭐 그렇습니다. 그런데 또 막상 현실에 만족하고 그냥 게을러지자니 그건 싫은데... 이러지도 못하고 저러지도 못하는 상황입니다.

간혹 미국 유명인들의 대학 졸업 축사를 봅니다. 좋아하는 감독이기도 하지만 크리스토퍼 놀란이 프린스턴 대학에서 한 축사를 떠올려 봅니다. 우리는 현실을 꿈의 가난한 사촌처럼 생각하는 것 같다, 하지만 현실을 쫓으라고요.

그래서인가 예전에 꿈꿨던 대의적인 걸 볼 여유는 점점 없네요. 그냥 먹고사니즘이나 잘 하는 게 더 중요한 건지도 모르죠.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4730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11756
652 [바낭] 덕질의 나날_미니카 수집 [5] 칼리토 2020.09.15 263
651 mplex에서 캣피플 [8] daviddain 2020.08.25 263
650 김삿갓 같은 허당 유저가 많을까 고리타분함을 즐기려는 유저가 많을까 [2] 가끔영화 2020.06.03 263
649 [벼룩] 중고 OST 팝니다 (재공지) 조성용 2018.03.08 263
648 [음악방송] 영화음악 1:30까지 나갑니다. [5] ZORN 2015.03.16 263
647 6개월 지연된 2020 토니 시상식 후보 발표 tomof 2020.10.26 262
646 겨자님>Invisible women/mplex 괴물 [1] daviddain 2020.10.24 262
645 엑스박스 시리즈엑스 예약구매에 실패하고있습니다 [5] Lunagazer 2020.09.24 262
644 이런 저런 정치 뉴스(20200922) [4] 왜냐하면 2020.09.22 262
643 Kirk Douglas 1916-2020 R.I.P. [4] 조성용 2020.02.06 262
642 오늘의 엽서 (스압) [2] 파워오브스누피커피 2019.04.17 262
641 Bill Gold 1921-2018 R.I.P. [2] 조성용 2018.05.21 262
640 Saeed Jaffrey 1929-2015 R.I.P. [1] 조성용 2015.11.18 262
639 아이즈원, Beware MV 메피스토 2020.10.07 261
638 피곤한 하루, 산책, 이야기 구상 [1] 안유미 2020.09.08 261
637 중드 장야 시즌1 감상+일상 잡담 칼리토 2020.08.24 261
636 [영화바낭] 그렇게 유명한 줄 몰랐던 호러 영화, '심령의 공포(=The Entity)를 봤습니다 [2] 로이배티 2020.11.25 261
635 오늘의 편지 봉투 [4] 파워오브스누피커피 2019.08.30 261
634 이 시대의 감성 발라더 Liam Gallagher의 7월 발표곡 듣고 가세요<Once> 파워오브스누피커피 2019.08.18 261
633 추석에 어울리는(?) 공명GongMyoung의 곡 하나 [2] Journey 2017.10.02 261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