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스티스 리그 "스나이더 컷"에 관한 소식입니다. 


이전에는 HBO Max에서 4부작 미니 시리즈로 공개한다고 알려졌는데, 잭 스나이더가 4시간짜리 영화 한편으로 공개할 것이라고 발표 했습니다.

원더우먼 1984의 HBO 흥행이 꽤 괜찮았던 모양이에요.


스나이더 본인도 작품을 만들기에는 1시간씩 끊어서 방송하는 드라마를 만드는 것보다 4시간 짜리 영화로 긴 호흡을 끌고 가는 것이 낫겠죠.  


다만 문제가 되는 것은 DC에는 이제 미래가 없다는 것입니다. 케빈 파이기를 중심으로 해서 톱니바퀴같은 체계를 가지고 움직이는 마블과는 달리, DC는 점점 더 파편화 되어가고 따로 놀고 있는 상황입니다.  

TV 드라마 완다 비전이 풀리기 시작하면서 엑스맨들이 자연스레 합류를 하고, 스파이더맨이 가세하는 마블은 아이언맨의 빈자리를 메울 기세로 달려가는 반면에 

DC는 서로 세계관도 안맞고 각자의 캐릭터들이 연계없이 따로따로 놀고 있는 상황이죠. 사이보그 캐릭터는 해고됬고, 저스티스 리그 본편은 망했으며, 스나이더 컷은 잘 되어도 후속작이 없다고 하니 미래가 안보입니다. 


때문에 이 사태를 수습하기 위해서 꺼낸 카드가 바로 플래시 단독 영화인데, 플래시 포인트라고 해서 플래시가 과거를 바꿈으로써 미래가 완전히 리셋이 되는 내용을 담을 것으로 예정이 되어 있다고 합니다. 

예전에 엑스맨 "데이즈 오브 퓨처 패스트"에서 썼던 방법이기도 합니다. 물론 그렇게 새로 시작한 엑스맨 시리즈도 3편에서 완전히 망가져 버렸지만.. 이건 다른 문제이고

"데이즈 오브 퓨처 패스트" 자체는 잘 만들어진 영화 였고, 이전의 망작들을 깔끔하게 정리해버린 좋은 시범 케이스가 되었으니까요. 


이 플래시 단독 영화에서는 역대 배트맨, 그러니까 팀버튼 버전의 마이클 키튼과 TV 드라마 버전의 플래시도 출연 예정이라고 하는데, 루머라는 이야기도 있고, 확정된 바는 없습니다. 

그리고 이런 설정들도 마블의 스파이더맨3에서 평행 우주가 나온다고 하고 역대 스파이더맨 3명이 한자리에 모인다고 발표가 나면서 화제성도 떨어지게 되어버렸죠. 


결국 DC에는 마땅한 사령탑이 없다는 것이 가장 큰 문제다라는 것으로 귀결이 되는데, 

매번 시사회때마다 극찬을 했다는 워너 임원진부터 교체 해버리지 않는 이상 희망이 없을 것 같네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2020년 게시판 영화상 투표 [19] DJUNA 2020.12.13 1638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6102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14069
1440 기승전 헛수고, 자기 잘못 인정하기 [2] 예상수 2020.10.21 337
1439 히트맨 영업 reasonable 2020.09.10 337
1438 막춤을 따라 가는 의식의 흐름 [4] 여름 2020.09.01 337
1437 로저 페더러 호주오픈 100승 달성! 영화처럼 2020.01.24 337
1436 흥선대원군에 대한 책 중에 추천해주실만한 책이 있으신가요? [7] 산호초2010 2020.05.13 337
1435 이런저런 잡담...(시설vs서비스) [5] 안유미 2019.09.27 337
1434 2017 Film Independent Spirit Awards Winners 조성용 2017.02.26 337
1433 Bill Nunn 1953-2016 R.I.P. [2] 조성용 2016.09.25 337
1432 하이쿠 [1] catgotmy 2016.06.26 337
1431 2016년 새해복 많이 받으세요~ [3] 다펑다펑 2015.12.31 337
1430 소울_영혼의 시작과 끝 [3] 사팍 2021.01.26 337
1429 레디오어낫...또다른 유어넥스트인줄 알았던 영화(스포) [1] 안유미 2020.05.12 337
1428 듀나 게시판 데이터 유출(노출?) 경고가 뜨네요 (해결) ssoboo 2020.09.19 336
1427 충사팬들과 집사님들을 동시에 만족 [6] 칼리토 2020.09.16 336
1426 일상잡담들 [2] 메피스토 2020.06.10 336
1425 미래민주당 창준위가 이미 있네요? [3] 가라 2020.02.26 336
1424 이런저런 일기...(지겨움과 지방) [1] 안유미 2020.01.29 336
1423 [KBS1한국영화100년 더클래식] 길소뜸 [8] underground 2019.11.15 336
1422 모기 퇴치기 광고 가끔영화 2019.05.30 336
1421 Lewis Gilbert 1920-2018 R.I.P. [2] 조성용 2018.02.28 336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