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부당거래, 2010

2012.04.13 23:04

ColeenRoo 조회 수:2242


제목에서부터 심하게 '냄새'가 나는 영화 <부당거래>. 사회의 부조리함을 꼬리에 꼬리를 물고 늘어지는 먹이사슬로 표현했다. 감상 후 알 수 없는 찜찜함에 사로잡히기는 했지만, 그래도 이런 영화가 국내에도 있다는 사실이 너무도 반가웠다. 앞으로 이런 영화는 더욱 더 늘어났으면 좋겠다는...


무엇보다도 주연배우들의 연기를 논하지 않을 수 없다. 류승범, 황정민, 유해진. 이름만 들어도 든든하지 않은가. 어시장에서 팔딱팔딱 튀어오르는 신선한 물고기와도 같은 이들의 연기는 누가 더 뛰어나다 할 거 없이 정말 제대로였다. 덕분에 몰입감은 높아질 때로 높아져서, 내가 마치 저들인양 손에 땀을 쥐고 볼 수 있었다.


구구절절이 설명이 아깝다. 이 영화는 꼭 봐야된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회원 리뷰엔 사진이 필요합니다. [32] DJUNA 2010.06.28 81339
357 [영화] 그래버스 Grabbers <부천영화제> [18] Q 2012.07.23 5860
356 [영화] 다크 나이트 라이즈 the dark knight rises [15] [2] lonegunman 2012.07.21 10063
355 [영화] '다크나이트 라이즈' - New Begins [4] [11] DaishiRomance 2012.07.16 5875
354 [영화] 시애틀의 잠못 이루는 밤 [3] [24] 감동 2012.06.27 5219
353 [영화] 파주 (2009) [2] [1] violinne 2012.06.25 3605
352 [영화] 유령작가, The Ghost Writer (2010) [8] [215] violinne 2012.06.22 6417
351 [영화] 프로메테우스 PROMETHEUS (2012) [4] [21] Ylice 2012.06.20 7154
350 [영화] 미녀 삼총사, Charlie's Angels, 2000 [3] [202] ColeenRoo 2012.06.19 5447
349 [영화] 숏버스 Shortbus, 2006 [1] ColeenRoo 2012.06.17 4310
348 [영화] 굿바이 키스 Arrivederci amore, ciao <유로크라임/암흑가의 영화들 컬렉션> [3] [16] Q 2012.06.16 4609
347 [영화] 고백, Confessions, 告白 (2010) [2] [1] violinne 2012.06.13 5257
346 [영화] 스노우 화이트 앤 더 헌츠맨/ 백설공주와 사냥꾼 (스포일러 없음) [6] [215] Q 2012.06.12 11787
345 [영화] 멜랑콜리아 (2011) [6] [1] violinne 2012.06.05 4332
344 [영화] 디스트릭트 9 District 9, 2009 [21] ColeenRoo 2012.06.04 3734
343 [드라마] 패션왕 [2] 감동 2012.05.22 3594
342 [영화] 데인저러스 메소드 Dangerous Method (데이비드 크로넨버그 감독) [6] [26] Q 2012.05.12 13135
341 [영화] 코리아 [1] clancy 2012.05.05 3214
340 [영화] 번지 점프를 하다, 2000 [1] [1] ColeenRoo 2012.04.14 2884
339 [영화] 그대를 사랑합니다, 2010 [2] ColeenRoo 2012.04.14 2245
338 [영화] 백야행 - 하얀 어둠 속을 걷다, 2009 [1] ColeenRoo 2012.04.14 2897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