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뉴비입니다. 여기로 흘러온 게기는 나무위키(리그베다 시절에)에서 위키질하다가. 

오 잉? 듀나라는 작가가 이 사이트를 운영하네.라는 생각을 한 후, 한 1~2년이 지나서 왔네요.

그리고, 2~3주가 지나서, 첫 글을 씁니다.

일단, 보면서 느낀 것은 영화보다 소설이 더 자세하고, 차이가 약간 있습니다. 일단 설명을 하자면, 감자를 재배할 때, 영화에는 멸균된 대변과 화성의 토양을 섞은 다음, 거기에 감자를 심습니다. 하지만 소설에서는 지구에 흙과 똥과 화성의 토양을 섞어서, 박테리아를 배양을 하지요. 그리고, 모스 부호도 배우지 않지만, 책에서는 모스 부호를 배우고,(이는 로버 개조 중, 패스파인더에 고압 전류가 흐른 후에 써먹지요.) 바이코딘 가루에 감자를 찍어 먹는 장면이 있는 데, 소설에서는 그러지 않고 카페인 캡슐을 물에 넣어서 화성 커피를 만듭니다. 이외에도 더 있지만, 설명하기 귀찮으니 넘어가고, 양 쪽에 대한 저의 의견은 고전이 될 수도 있겠구나라는 생각을 하였지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회원 리뷰엔 사진이 필요합니다. [32] DJUNA 2010.06.28 77974
611 [영화] 포레스트검프 감동 2015.12.25 663
610 [영화]러브레터 감동 2015.12.25 409
609 [영화]스타워즈 에피소드7 깨어난 포스 [2] 감동 2015.12.24 764
608 [영화] 스타 워즈 깨어난 포스 Star Wars: The Force Awakens (디테일에 관한 약도의 스포일러 있습니다) [2] Q 2015.12.21 2504
607 [영화] 대니쉬 걸 The Danish Girl (에드 레드메인, 알리시아 비칸더 주연) [1] Q 2015.12.20 2029
606 스타워즈 에피소드7: 깨어난 포스(스포 있음) 사팍 2015.12.18 677
» <마션>을 보았습니다. 스포일러 있음 노란네모 2015.11.28 827
604 [영화] 스펙터 Spectre [1] Q 2015.11.10 2449
603 [영화] 크림슨 피크 Crimson Peak [3] Q 2015.10.31 2802
602 [영화] 스타크래쉬 Starcrash [1] Q 2015.10.19 1779
601 [책] 바른 마음: 나의 옳음과 그들의 옳음은 왜 다른가 [1] underground 2015.10.13 1269
600 [도서] 엔더스 튜즈데이 2015.10.07 1002
599 [영화] 퀘이터매스의 실험 The Quatermass Xperiment Q 2015.09.29 1496
598 [영화 & 책] 셰임, 중독의 심리학 [1] underground 2015.09.21 1423
597 [도서] 나는 예술가로 살기로 했다. [1] 칼리토 2015.09.09 1900
596 [영화] 무서운집 [3] menaceT 2015.08.20 2188
595 [영화]무도회의 수첩[스포일러!] [2] ally 2015.08.13 1612
594 [시집] 나는 왜 네 생각만 하고 살았나 [1] underground 2015.08.11 1549
593 [영화] 환상동화 Horsehead <부천영화제> <유로호러-지알로 콜렉션> [6] Q 2015.07.28 1949
592 [영화] 나를 찾아봐 We Are Still Here <부천영화제> Q 2015.07.25 2026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