죄 많은 소녀 (2017)

2018.09.10 11:04

DJUNA 조회 수:2904


경민이 실종되었습니다. 아무래도 자살한 것 같아요. 마지막까지 함께 있었던 같은 반 친구 영희가 가해자로 지목됩니다. 직접 죽이지는 않았겠지만 아이를 죽음으로 몰아간 거 같아요. 그리고 경민의 엄마는 딸이 어쩌다가 그렇게 되었는지 진실을 알아야 합니다. 수사가 진행되는 동안 학교는 술렁이고, 분노한 아이들은 영희를 공격합니다.

김의석의 [죄 많은 소녀]를 보러가기 전에 전 각오를 단단히 했습니다. 최근에 나온 한국 고등학교 배경의 영화가 밝은 내용일 가능성은 전무하죠. 줄거리만 봐도 감독이 영화를 극단적으로 몰아갈 각오를 한 것 같습니다. 요새 한국 영화계로 진출하는 신인들은 어떻게든 '쎈' 영화를 만들려고 기를 쓰니까요. 예고편만 봐도 억울한 분노의 기운이 느껴졌습니다.

그런데 의외로 견딜만 했습니다. 제가 생각한 것과는 영화가 좀 달랐어요. [한공주]를 생각했는데, 많은 사람들은 [파수꾼]과 비교했고, 전 보고나니 [여고괴담 두 번째 이야기]가 가장 먼저 생각났어요. 뒤의 두 영화가 레퍼런스로 사용되었을 가능성도 있어요. 감독의 말에 따르면 이야기는 자신의 실제 학교 경험에서 나왔다고 합니다만.

영화가 견딜만 했던 건 집단의 묘사 때문이었습니다. 앞에서 이야기한 [살아남은 아이]가 고통스러운 이유 중 하나는 이야기가 공감가는 주인공과 냉담하고 이기적이고 얄팍한 집단과의 대결의 형식을 취하고 있기 때문입니다. 하지만 [죄 많은 소녀]의 세계는 그보다 복잡해요. 어느 누구도 무죄는 아니지만 역시 어느 누구도 완전히 유죄는 아닙니다. 경민은 알 수 없는 이유로 사라졌고 사람들은 모두 각자의 방식으로 그 이유를 찾으려 합니다. 모두가 죄의식을 짊어지고 있고 분노하고 있고 겁먹었으며 억울합니다. 이들이 소용돌이치며 관계를 맺고 이야기를 만들어가는 묘사가 정말 좋아요. 이들은 종종 끔찍하고 바보스러운 일을 저지르긴 하지만 그 상태에 늘 머물지는 않습니다. 그 때문에 이들이 집단적인 폭력을 위해 뭉쳐도 그 상태는 곧 붕괴됩니다. 각각의 개인이 이루는 결이 그 안정된 상태를 허용하지 않기 때문이죠.

주인공 영희도 한공주는 아닙니다. 영화가 집단을 얄팍하게 만들지 않는 것처럼, 영희에게도 완벽한 감정이입을 허용하지는 않아요. 영희는 결백한 사람도 아니고 관객에게 마음을 열지도 않습니다. 충동적이고 불안하고 종종 불쾌하기도 하죠. 결코 결백한 개인과 잔인한 집단의 대결로 흘러가지는 않아요. 영희와 실종된 경민, 그리고 이들과 삼각관계를 이루는 한솔과의 관계도 이 큰 소용돌이 안에서 자연스러운 일부를 이룹니다.

누군가를 차갑게 비난하는 영화는 아닙니다. 그보다는 끝까지 이해할 수 없는 비극적인 사건을 겪은 사람들이 불완전하고 폭력적인 방식으로 이에 서툴게 대처하는 과정의 묘사에 가깝습니다. 그리고 여기에는 아직도 그 때 자신과 주변 사람들에게 무슨 일이 일어났는지 이해하지 못하는 감독의 개인적인 감정도 섞여 있는 것 같습니다.

과시적인 폭력성과 자극이 큰 비중을 차지하고 있는 영화지만 의외로 종종 아름답기도 합니다. 그 때문에 [여고괴담: 두 번째 이야기] 생각이 더 났던 것인지도. 90년대 북유럽의 우울한 음악을 주로 듣던 여자애가 모양 잡을 수 없는 관계 속에서 뜬금없이 가볍게 사라지면서 남은 사람들을 지옥에 빠트리는 이야기니까요. 여전히 고통스럽지만 이 가볍게 치기어린 아름다움이 어디로 가는 건 아니죠. (18/09/10)

★★★☆

기타등등
후반부 담임 선생에게 일어난 일의 묘사는 좀 신경쓰였습니다. 지금 전국 여러 여자중학교와 고등학교에서 일어나고 있는 미투 해시태그를 보고 있는 지금은 더욱 그렇고요. 그런 일이 일어날 수도 있고 그 내용이 영화와 심하게 튀는 것도 아니며 당시엔 당연하다고 생각했을 수도 있습니다만. 그래도 요샌 이런 것들이 결코 가볍게 다루어질 이야기가 아니라는 생각만 듭니다.


감독: 김의석, 배우: 전여빈, 서영화, 고원희, 이태경, 이봄, 전소니, 유재명, 서현우 다른 제목: After My Death

IMDb https://www.imdb.com/title/tt7390044/
Naver https://movie.naver.com/movie/bi/mi/basic.nhn?code=168749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