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비안느에 관한 진실 La vérité (2019)

2019.11.21 19:02

DJUNA 조회 수:3033


[파비안느에 관한 진실]을 보고 왔어요. 고레에다 히로카즈가 [어느 가족]으로 칸 영화제에서 황금종려상을 받은 뒤 프랑스에서 찍은 영화입니다. 하지만 각본 자체는 [아무도 모른다] 이후 썼다고 해요. 원래 각본은 일본이 배경이었다는 말인데, 프랑스로 옮기니까 더 그럴싸해진 것 같습니다. 이 영화는 주연배우가 세계적인 명성을 가진 스타였을 때 더 잘 먹히니까요.

파비안느 당주빌이라는 배우가 주인공입니다. 얼마 전에 회고록을 썼고 지금은 SF 영화에 조연으로 출연 중이죠. 이 영화에서는 병을 앓는 주인공이 우주로 나갔다가 7년마다 돌아오는데, 딸은 계속 정상적으로 나이를 먹지만 주인공은 늘 그 나이 그대로예요. 파비안느가 연기하는 역은 나이 든 딸입니다. 촬영이 시작되기 전에 미국에서 시나리오 작가로 일하는 딸 뤼미르가 딸과 남편을 데리고 프랑스에 방문하는데, 파비안느의 비서, 또는 집사인 뤼크가 갑자기 일을 그만두는 바람에 그만 엄마의 비서일을 떠맡게 됩니다.

프랑스로 옮기니까 더 그럴싸해졌다고 했는데, 그래도 놓치는 게 있습니다. 아무래도 고레에다 히로카즈의 일본 영화가 가진 현실의 무게가 떨어지죠. [파비안느에 관한 진실]은 좀 바캉스 같은 영화입니다. 깊은 고민은 접어두고 다른 나라에서 그 나라의 유명한 배우들과 가볍고 추상적인 유희를 즐긴다고 할까.

영화가 다루는 주제는 연기라는 행위입니다. 그걸 카트린 드뇌브라는 대스타를 통해 화려하게 펼쳐보이는 거죠. 그렇다고 드뇌브가 이 영화에서 엄청난 명연기를 하거나 그런 건 아니에요. 그럴 필요도 없고. 대신 영화는 스타성의 허구성, 연기와 대본의 관계, 대스타의 에고를 가진 사람들이 주변사람에게 끼치는 영향 같은 것들에 대해 연구합니다. 그리고 그 중 상당히 재미있는 아이디어들이 나와요. 특히 배우 엄마와 작가 딸의 관계 같은 것들이 그렇죠. 단지 파비안느의 라이벌 사라의 이야기는 조금 더 깊이 다루어졌어도 좋지 않았을까, 하는 아쉬움이 있습니다. 지금은 조금 가볍게 훑고 지나가는 느낌이라. (19/11/21)

★★★

기타등등
뤼디빈 사니에가 딸 역의 배우 중 한 명으로 나옵니다. 오래간만이에요. 요새는 뭐하고 있는지.


감독: Hirokazu Koreeda, 배우: Catherine Deneuve, Juliette Binoche, Ethan Hawke, Clémentine Grenier, Manon Clavel, Alain Libolt, Christian Crahay, Roger Van Hool, Ludivine Sagnier, 다른 제목: The Truth

IMDb https://www.imdb.com/title/tt8323120/
Naver https://movie.naver.com/movie/bi/mi/basic.nhn?code=188060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