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즘은 채시라 하면 얄밉다, 여우같다, 가식적이다 라는 반응이 지배적인데 분명 90년대까지만 해도 채시라의 이미지는

이렇지가 않았습니다. 시청률 보증수표에 작품 선택 잘 하는 드라마계의 슈퍼스타였죠. 스캔들도 없고 연기도 잘 하고

춤도 잘 추고 섹시하고 매력적인 여배우. 신성우와의 파경만 없었으면 그 깨끗한 이미지가 더욱 오래갔을거에요.

97년 당시 신성우와의 파경 때문에 이미지를 많이 구겼죠. 연예계 생활 최대 위기였을거에요.

워낙 시끄러웠으니까요. 그냥 남들처럼 결혼한다는 기자회견이나 하고 최대한 조용히 있었으면 그렇게 일이 커지지 않았을텐데

잡지사에서 마련해준 밀월여행까지 떠나 잡지 화보로 제공했으니 더욱 찐해보였던거죠.

 

오늘 날의 얄밉고 가식적인 채시라 이미지는 악명높은 X파일과 김태욱과의 결혼 때문이 아니었나 싶습니다.

신성우와 파혼한 결정적 이유가 두 사람의 수입 배분에 있어 부모들이 개입했고 여기서 채시라와 신성우가 각자 벌어들이는

수입이 꽤 크게 벌어지면서 돈관리 문제로 시끄러웠고 혼수 문제도 복잡하게 얽히면서 헤어지게 된거죠. 좀 안타까운 경우였어요.

기자회견까지 하고 공개연인 관계를 선포했고 둘 다 나이 찰만큼 찬 상태에서 돈도 잘 벌었는데 한 쪽이 더 많이 번다는 이유로 일이

커져서 결국엔 돈 문제 때문에 헤어진거니까요. 채시라 이미지가 구겨진건 신성우와 파혼했다는 사실보단 신성우와 돈 문제로 파혼했다는

것 때문에 그전처럼 회복이 안 된것 같아요. 거기다 3년 뒤 김태욱과 결혼을 했는데 김태욱도 알만한 부잣집 아들이라 신성우와 비교가 된거죠.

꼭 조건 보고 결혼한것처럼요. 만약 채시라가 신성우를 거치지 않고 곧바로 김태욱과 결혼을 했거나 재벌가 아들과 결혼을 했다면

이렇게 가식적이고 얄미워 보이진 않았을것같아요. 사실 조건 보고 결혼하는게 연예인들만 그런것도 아닌데 채시라는 신성우와 워낙 떠들석하게

일을 벌렸다가 얼마 안 가 김태욱과 결혼을 한거라 상대적으로 비교가 된거죠. 신성우는 아직도 미혼이고.

 

거기다 신성우와 사귈 때는 얼굴에 웃음꽃이 만연했던 채시라가 김태욱과 있을 때는 꼭 연기하고 있는것처럼 보인단 말이죠.

이 부부는 그냥 어색해요.  

신성우와 파혼한 뒤 찍은 영웅신화인가 하는 드라마는 모처럼만에 채시라 출연중 실패했고 실패를 넘어

조기종영 하며 체면을 잔뜩 구깁니다. mbc의 채시라 신화가 무너지는 순간이었죠.

그 뒤 kbs로 넘어가 야망의 전설과 사람의 집, 왕과 비를 찍었지만

시청률과 별개로 전과 같은 명성을 얻을 수 없었죠. 다시 mbc로 돌아와 맹가네 전성시대를 찍었지만 이 역시 실패. 그 뒤 sbs에서 특급 대우 받아가며

여자만세 찍고 최우수상까지 받았지만 다시 kbs로 넘어가 지금까지 10년 가까이 kbs에 충성을 다하고 있습니다.  

명확한 근거는 없지만 좀 얄미워 보인다는 인상도 X파일이 부채질한 것 같아요. 결혼식 축의금 모으는 것도 그렇고 각종 경조 행사도

남편이 하는 웨딩사업과 연관된 곳만 다닌다는것도 그렇고요. 그래서 전 최진실 빈소에 채시라 왔을 때 놀랐어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04168
113150 나를 불쾌하게 만드는 사람 - 장정일 [10] DJUNA 2015.03.12 269161
113149 코난 오브라이언이 좋을 때 읽으면 더 좋아지는 포스팅. [21] lonegunman 2014.07.20 179840
113148 서울대 경제학과 이준구 교수의 글 ㅡ '무상급식은 부자급식이 결코 아니다' [5] smiles 2011.08.22 157047
113147 남자 브라질리언 왁싱 제모 후기 [19] 감자쥬스 2012.07.31 123152
113146 이것은 공무원이었던 어느 남자에 관한 이야기입니다 [11] 책들의풍경 2015.03.12 88873
113145 [듀나인] 남성 마사지사에게 성추행을 당했습니다. [9] 익명7 2011.02.03 88625
113144 골든타임 작가의 이성민 디스. [38] 자본주의의돼지 2012.11.13 71340
113143 [공지] 개편관련 설문조사(1) 에 참여 바랍니다. (종료) [20] 룽게 2014.08.03 71209
113142 [공지] 게시판 문제 신고 게시물 [59] DJUNA 2013.06.05 68601
113141 [공지] 벌점 누적 제도의 문제점과 대안 [45] DJUNA 2014.08.01 62251
113140 [19금] 정사신 예쁜 영화 추천부탁드려요.. [34] 닉네임고민중 2011.06.21 50427
113139 [공지] 자코 반 도마엘 연출 [키스 앤 크라이] 듀나 게시판 회원 20% 할인 (3/6-9, LG아트센터) 동영상 추가. [1] DJUNA 2014.02.12 49094
113138 게시판 오류 리포트는 여기에- 영웅 모나카님을 찬양하라 [43] 룽게 2014.01.26 42795
113137 최초로 본 '야한 소설' [41] 자본주의의돼지 2011.01.21 39718
113136 아프리카 BJ여대생의 19금 방송 [12] catgotmy 2010.11.05 38326
113135 [공지 비슷한 것] 게시판 문제 [109] DJUNA 2012.02.26 37295
113134 염정아가 노출을 안 하는 이유 [15] 감자쥬스 2011.05.29 36378
» 채시라는 언제부터 밉상이 되었을까요? [21] 감자쥬스 2012.03.07 33092
113132 [펌] 바람난 남친에게 효과적으로 복수한 아가씨. [33] 핑킹오브유 2010.11.23 31019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