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말, 연락할 사람들

2020.09.06 03:56

안유미 조회 수:272


 1.우울하네요. 그래도 열심히 살아야죠. 하지만 이제 내게 남은 삶이라곤 내가 잘하는 일을 계속 하는 것밖에 없어요.


 인간은 어느 시기까지는 무언가를 잘하는 사람이 되기 위해 노력하며 살거든요. 그러나 일정 시기가 되어버리면 그때부터는 자신이 잘하게 된 일을 계속 반복하면서 살아가는 것밖에 없죠. 자신이 잘하게 된 것이 없다면...자신이 그나마 잘하게 된 것을요.



 2.다음 주에는 어르신들도 찾아뵙고...그럴 거예요. 신세계 강남점에 들러서 먹을 만한 반찬을 사서 가져가야겠네요. 어른들은 뭘 좋아할까...



 3.헤어진 사람들과 다시 만나고 싶지만 그들은 내가 좆같겠죠. 우울한 일이예요. 그냥 뭐...열심히 살아야죠. 



 4.휴.



 5.어쨌든 인간은 무언가를 하면서 살아가는 시기가 되면 후회를 하게 돼요. 이걸 더 잘 하는 사람이 될 수 있었는데...라고 말이죠.


 그래서 인간은 도박에 미치곤 하는 건지도 모르죠. 아주 긴 시간동안 노력을 쌓아올릴 필요도 없고 일발승부로 운명이 변하는 것을 느낄 수 있으니까요. 그리고 그 후회의 감정도 한 순간에 끓어오르기 때문에 그 후회를 만회하기 위해 악을 쓰고 달려들게 돼요.


 도박으로 (거의)망한 사람을 건너건너 알고 있는데 한번 연락을 해볼까...하는 중이예요. 



 6.그를 만나면 어떻게 해야 할까...일단 만나자마자 요즘 힘들다고 엄살부터 떨어야겠죠. 그러지 않으면 돈을 꿔달란 얘길 분명히 할 거니까요. 요즘 힘들다고 엄살 좀 떨면서 고기나 먹고...소주나 한잔 한 뒤에 얘기나 좀 하다가 헤어졌으면 좋겠네요.


 

 7.인생...인생을 살다 보면 결국 시간이 지나가버리곤 하죠. 오지 않을 것 같은 시간도 와버리고...뭐 그래요. 정신차리고 순간순간 열심히 해두지 않으면 살면서 계속 후회할 것밖에 없거든요.


 다음 주까지는 이런 저런 사람들 좀 만나며 몸도 좀 쉬고...근육통도 다 낫게 만든 뒤에 다다음주부터는 열심히 운동을 해야겠어요. 이야기도 새로 만들고...뭐 그래야죠.



 8.예전에 친하게 지낸 기러기 아빠도 한번 보고 싶네요. 손흥민이 챔스 결승에 나갔을 때...정도 마지막으로 보고 못본 것 같아요. 마침 내일이 일요일이니 내일 오후쯤에 연락해봐야겠네요. 괜히 일찍 연락하면 그것때문에 주말 잠이 깰 수도 있겠죠.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4250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11112
114338 김수지 작가의 '상수리나무 아래' [5] 겨자 2020.10.02 446
114337 난장인 화투판을 치우며 [8] 어디로갈까 2020.10.02 630
114336 [넷플릭스] 사자, 어 이거 재밌잖아요!! [5] 노리 2020.10.02 689
114335 연휴 잡담... [1] 안유미 2020.10.02 276
114334 최근에 또 잠이 오질 않아서 [2] 지금만 2020.10.02 315
114333 방탄소년단이 추석에 지미 팰런 쇼에 나왔군요 가끔영화 2020.10.01 316
114332 '찬실이는 복도 많지' - 스포가 많을 것 같은 감상 [6] 왜냐하면 2020.10.01 335
114331 이상한 나라의 <보건교사 안은영> -노스포 [2] ssoboo 2020.10.01 684
114330 어제 그 화제의 '나훈아쑈'를 본 감상. [4] S.S.S. 2020.10.01 1041
114329 테넷 보며 생각난 것 [1] daviddain 2020.10.01 227
114328 뒤늦게 키딩을 보고 [2] 라인하르트012 2020.10.01 197
114327 나훈아, 프레디 머큐리, 퀴어 [4] Sonny 2020.10.01 739
114326 겨자님>도밍고 [4] daviddain 2020.10.01 323
114325 영화 미나리 예고편 [1] 예상수 2020.10.01 246
114324 어제 나훈아 쇼가 화제군요 [1] 예상수 2020.10.01 718
114323 바낭)회사에서 틀어놓는 노동요 말입니다. [6] 하워드휴즈 2020.10.01 433
114322 [넷플릭스] 저도 보았어요, 안은영 그리고 질문! (스포) [7] 노리 2020.10.01 508
114321 테넷 잡담 ㅡ 스포있음 [8] daviddain 2020.09.30 325
114320 사랑니가 아픈 이유는 짝사랑 때문일까 [4] 예상수 2020.09.30 217
114319 어제 상사에게 칭찬받았다던 ppt매뉴얼을 후배가 보더니 [7] 가을+방학 2020.09.30 939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