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인생의 드라마 서울 뚝배기

2019.08.13 16:11

가끔영화 조회 수:1030

내인생의 드라마는 재방송 하는 채널이 붙힌 타이틀 입니다.

30년전이라 배우들이 모두 다 청춘이지만 

최수종 젊을 때 인물이 참 좋군요 다음은 길용우

양동근이 엄마 아이스크림 사왔어? 하는 초딩으로 나오고.

오연수가 종업원으로 나왔나 했는데 오진수네요 서로 상관없는 사람들임.

오래전 드라마엔 흡연 장면이 굉장이 많죠 지금 재방송은 다 블러 처리해서 볼썽사납네요.

경이로운 시청률 40% 지금도 일일드라마가 있나요.


b4090d7352f24041c5ad5d1791545223.jpg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3901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10606
112264 문재인 외교 참사 [4] 도야지 2020.03.06 913
112263 나만 좋아했던 (시청률 낮았던) 예능/교양프로 있으세요? [7] tomof 2020.03.06 584
112262 비자를 건드린 나라가 일본 뿐입니다. 그래서 일본에게만 대응하는 겁니다. [24] 표정연습 2020.03.06 1323
112261 아버지를 아버지라고 부르지 못해서 고민입니다 [5] 정해 2020.03.06 699
112260 바티칸 Holy See에서도 코로나 확진자 발생, 이란 하루새 1,234명 증가 tomof 2020.03.06 466
112259 시드니 지역 감염, 회사 정책, 사재기 [12] 양자고양이 2020.03.06 822
112258 "국가재난 상황에 모든 것을 정파화.. 전문가에게 모욕적" [27] 왜냐하면 2020.03.06 1001
112257 ㅈㅅ일보가 왜 일본에만 화내냐고 했군요. [28] 가라 2020.03.06 1507
112256 톰 행크스가 또 2차 대전 영화에 나오네요 <그레이하운드> [4] 부기우기 2020.03.06 379
112255 허경영 전화를 받았어요. [7] 왜냐하면 2020.03.06 798
112254 오늘의 80년대 스티커와 코로나 시대의 생활 수칙 [5] 스누피커피 2020.03.06 474
112253 망상 - 인구조절용 바이러스 코로나 19 [7] 도야지 2020.03.06 1099
112252 (바낭) 2015년생의 기대수명 142세 [2] 보들이 2020.03.05 944
112251 이란과 코로나19 [3] 어제부터익명 2020.03.05 729
112250 신천지와 120억 [5] 어제부터익명 2020.03.05 823
112249 애플워치 시리즈 5 사용기 [2] 예정수 2020.03.05 401
112248 안철수는 코로나사태가 진정되면 민주당으로 복귀해야 할 것 같네요 [4] 예정수 2020.03.05 969
112247 이런저런 일기...(일, 놀이, 평가) [2] 안유미 2020.03.05 378
112246 게시판 머저리들과 기레기들의 공통점 [6] 도야지 2020.03.05 676
112245 천관율의 시사인 기사, '중국 봉쇄 카드는 애초부터 답이 아니었다' [12] 타락씨 2020.03.05 1228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