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번 배트맨 v 수퍼맨에서 가장 견디기 힘든 부분은 의외로 배트맨의 '그 창'에 관한 부분이었어요.

수퍼맨을 찌르려던 배트맨이 창을 던져 버리고, 로이스 레인이 다시 창을 물속에 던지고, 상황이 바뀌어 창이 다시 필요해진 배트맨이 적을 고담으로 유인하고, 그걸 알아챈 로이스 레인이 물속에 뛰어들었다가 죽을 위기에 처하고, 수퍼맨이 로이스 레인을 구하고 창도 꺼내려다 다시 죽을 위기에 처하고, 로이스 레인이 다시 수퍼맨과 창을 물속에서 꺼내고, 다시 창을 멀리 던져버리고, 정신차린 수퍼맨이 다시 창을 가지고 날아가고...

설렁설렁 대본 쓰던 작가진이 갑자기 창의 행방에 대한 디테일에 꽂혀서 시간을 낭비하는 것 같았어요.

명쾌해야할 오락영화에서 했던 일을 다시 하고, 갔던 길을 되돌아 오는 이런 전개를 보는게 너무 괴로워요.

스파이더맨 3에서 피터를 죽이려던 해리가 머리를 다쳐 착해졌다가 다시 기억을 되찾고 그를 공격했다가 또다시 정신차려 우정을 되찾는거 같은거죠.
다크 나이트 라이즈에서 허리를 다친 배트맨이 은둔을 하다가 복귀했는데 또다시 허리가 부러져 바닥을 기다 또한번 헤어나오는 것도 마찬가지이구요.
매드맥스에서 왔던 길을 다시 돌아가는 퓨리오사 일행을 보는 기분도 비슷합니다.

뭔가 딱 그만큼 시간낭비했다는 생각이 들게 해요.

이렇게 개인적으로 싫어하는 전개나 연출, 있으신가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19072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29991
99467 대상포진 예방주사 원래 붓고 통증이 있나요? [1] 산호초2010 2016.04.27 3061
99466 하이쿠 [6] catgotmy 2016.04.27 599
99465 제가 tvN에서 제일 좋아하는 프로그램이 돌아옵니다. [11] 달빛처럼 2016.04.27 3537
99464 김의성 송강호 [1] 가끔영화 2016.04.27 1460
99463 명화속의 모델들은 화가가 자신을 그릴 때 무슨 생각을 할까요? [8] Bigcat 2016.04.27 4744
99462 여성의류 벼룩 판매합니다. 소이치 2016.04.27 924
99461 이야기 속 이야기 [4] 가끔영화 2016.04.26 790
99460 요즘 본 영화들에 대한 짧은 잡담들... [6] 조성용 2016.04.26 2393
99459 옥시 불매운동 성공할까요? [9] soboo 2016.04.26 2959
99458 으윽 고민되는군요...ㅠ_ㅠ (취미바낭) [3] 샌드맨 2016.04.26 1032
99457 이런저런 잡담...(떡볶이) [5] 여은성 2016.04.26 1695
99456 댓글부대를 읽고 [4] 연성 2016.04.26 1119
99455 기사펌)박 대통령 "지금 역사교과서로는 북한에 의한 통일 밖에" [9] 라인하르트백작 2016.04.26 1885
99454 존 그리샴의 레인메이커 (스포일러 주의) catgotmy 2016.04.26 954
99453 냉전의 해체가 50년대라고 하는 주장이 어디서 나왔죠? [7] 해삼너구리 2016.04.26 834
99452 한솥 도시락 마니아 계시면 답변 부탁 드립니다. [4] 달빛처럼 2016.04.26 2078
99451 센류 [1] catgotmy 2016.04.26 336
99450 복합기 추천해주세요 [2] 카페人 2016.04.26 677
99449 서울역 주변 맛집 추천부탁드립니다. [6] 신길1동장 2016.04.26 2010
99448 듀나인)연축성발성장애에 대해 아시는 분!! [1] 칸쵸양 2016.04.26 103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