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고라는걸 처음 당하는데

2016.04.23 22:48

메피스토 조회 수:3398

* 기분이 매우매우 더럽군요.

아웃소싱 통해 들어갔고 들어온지 한달도 채 되지 않은 시점인지라 4대가 적용안됩니다. 

실업급여와는 하등 상관없다는 얘기겠죠.


회사에선 여차저차한 사정으로 감원을 할 수 밖에 없다고 하는데 한달도 안되서 자를 인력이면 충원은 왜 한건지.

더군다나 저 혼자 해고된게 아니라 아웃소싱끼고 들어온 사람 죄다 컷. 간단하게 말해 정규직만 남겼습니다.


뭐 공장들이야 용역끼면 들어가기 쉬운곳인지라 구직상황자체에 대한 걱정은 그냥저냥이지만. 

그럼에도 어중간하게 해고된 바람에 이번달 급여가 형편없이 나올테죠. 뭉터기로 달마다 빠져나가는 돈이 있으니 짜증이 나는군요.



* 기분을 풀어주기 위해 요즘 애용해주는 아이템;GS편의점의 마요프레첼을 사러 왔습니다만 하필 동네편의점엔 그것'만' 안들어와있습니다. 



* 구입해둔 복권을 스캔해보니 3게임 중 단한개도 안됐습니다. 등수를 떠나서 단 하나의 숫자도 맞추지 못했군요. 이것도 기술이라면 기술인데. 쳇.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26159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33117
100456 카프카의 고독 3부작에 대해서 [12] 무비스타 2013.04.20 3394
100455 뭔가 전형적인 장면, 전형적인 연기 [19] 2012.11.04 3394
100454 프랑스 잡지가 윌리엄 왕자 부인 케이트 노출 사진을 [1] 가끔영화 2012.09.15 3394
100453 [아기사진 조금] 부모자식간 "사랑해", 생활인으로서의 부족함에 대한 불안 [15] 미선나무 2012.08.31 3394
100452 너무 왕성한 성생활 덕에 거세를 당할지도 모르는 피레네의 수곰 [6] kiwibird 2014.06.10 3394
100451 여자 눈썹은 어떻게 그리는건가요? [13] 월도 2012.10.17 3394
100450 헐리우드는 뜬금없이 신인을 블록버스터에 잘쓰는거 같아요 [30] 소전마리자 2012.07.03 3394
100449 다른 나라에서 평이... [5] herbart 2012.05.22 3394
100448 박사 학위에 대한 단상 [17] amenic 2012.04.09 3394
100447 주형철 SK컴즈 대표 "제 정보도 유출됐습니다" [12] 달빛처럼 2011.07.30 3394
100446 학력타파 얘기가 있군요. 중졸, 고졸 정도로 충분한 자리는? [22] 고인돌 2011.07.21 3394
100445 뇌를 봤어요. (비위가 약하신 분은 다소 버겁습니다.) [10] 서생 2011.05.12 3394
100444 서구인들의 입버릇처럼 말하는 쏘리, 땡큐 [8] bulletproof 2011.04.17 3394
100443 피규어 종결자 [12] Johndoe 2011.02.05 3394
100442 대학때 접했던 자신감 넘치던 후배와 싫어하는 스타일. [9] catgotmy 2011.03.06 3394
100441 좀비 TV물과 SF휴거 영화 예고편 [7] 사과식초 2010.08.26 3394
100440 [듀나IN]강남역논현역근처 모임할 만한 술집 맛집 [2] 스미레 2010.08.24 3394
100439 새벽 1시, 불도 없는 초등학교 운동장에서 축구하는 아이들... [7] 자연의아이들 2010.08.22 3394
100438 노안/동안을 결정짓는 요소는 뭘까요. [12] 빠삐용 2011.04.04 3394
100437 노희경 작가가 뽑은 자기 작품 베스트 3 [9] 마당 2012.01.25 3394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