말 그대로입니다.

배는 고픈데 밥해먹기는 귀찮아서 맥주만 냠냠냠 하다 갑자기 떡볶이가 삐렁쳐서 만들었어요.

 

 

보기에는 그저그래도 맛있었어요. 색이 좀 더 빨갰으면 더 먹음직했을텐데요.

 

그럼 다음은 3인분 레시피-

 

1. 멸치+다시마+물 끓인다.

2. 위의 육수에 고추장 크게 2스푼+ 간장 1스푼+꿀 2스푼 넣고 끓인다.

3. 잘게 썬 청양고추 1스푼+ 말린 표고버섯 한 줌+양파1개+칵테일 새우 10마리+ 다진마늘 1스푼+통후추 열번 돌린 양 넣고 끓인다.

4. 불려놓은 가래떡과 오뎅을 넣고 떡에 간이 들어가면 불려놓은 당면을 넣고 뒤적뒤적 하다 불을 끝다.

5. 맥주랑 냠냠냠한다.

6. 같이 사는 사람이 와서 먹을 분량을 남겨놓는다.

 

이제껏 만든 떡볶이 중에 가장 맛있었어요.

근데 표고버섯을 넣었더니 미묘하게 라면의 스멜이...ㅎㅎㅎ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14321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26749
98163 2010년 서울시장 선거 결과와 2011년 보궐선거 결과 비교 (단일화 효과) [8] NDim 2011.10.27 3364
98162 오늘의 야식-태국 카레 [6] 자본주의의돼지 2013.08.08 3364
98161 [바낭] 스파이 명월, 슈퍼스타K & 위대한 탄생 잡담 [7] 로이배티 2011.08.14 3364
98160 "당신만 힘든 것이 아니에요" 라는 말. [4] 질문맨 2011.06.10 3364
98159 제가 정말 좋아했던 여배우 ^^ [3] 감동 2011.05.12 3364
98158 [10.26선거뉴스] 박원순이 부적절한 발언을 했군요. (진지한내용아님) [13] EEH86 2011.10.16 3364
98157 소설가들은 자전적인 얘기만 써야 하는건가요? [15] 사과식초 2011.02.10 3364
98156 한 주는 언제 시작되나로 생각해 본 한국 문화의 서구화 [31] 걍태공 2010.12.29 3364
98155 [BBC] 인도군이 중국과의 인접한 국경에 36000명 이상을 투입했다네요. [7] nishi 2010.11.24 3364
98154 데이트할 때 짜장면 안 먹나요? [32] 빛나는 2010.11.08 3364
98153 레지던트 이블 4 ㅋㅋ [7] 폴라포 2010.09.19 3364
98152 방금 서울하늘에 반짝이던 것들 뭔가요? [16] 폴라포 2010.09.03 3364
98151 파인드라이브 내비게이션 광고 보셨나요? "오빠" 한 단어로 끝! [1] chobo 2010.08.14 3364
98150 [바낭] 나는 왜 결혼이 하고 싶은 걸까 [3] 가라 2010.08.10 3364
98149 제가 사는 아파트 단지가 난리가 났구먼요 [1] 메피스토 2010.07.13 3364
98148 어느정도의 연봉인상이라면 얼굴을 좀 붉히면서 이직을 해도 남는 장사 일까요? [11] 헐렁 2015.03.31 3363
98147 오늘에서야 알게 된 음식정보 [5] 메피스토 2013.03.01 3363
98146 SNL에 이효리 나오네요. [1] 달빛처럼 2013.05.05 3363
98145 여러 가지... [12] DJUNA 2012.12.02 3363
98144 어제 다방 분위기 홍대 카페를 찾던 사람의 카페 잡담 [8] 방은따숩고 2013.03.04 3363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