적정기술 공기청정기 '아워플래닛에어'를 소개합니다.



Ⅰ. 들어가며


요즘 미세먼지가 극심한 날은 심지어 실내까지 침투하여 건강을 해친다고 하여 실내 공기청정기를 알아보던 중 

'적정기술 공기청정기'란 것을 발견하여 소개하고자 합니다.



Ⅱ. '적정기술'의 개념


우선 '적정기술'이란, 가장 최상의 기술은 아니더라도, 그 기술이 사용되는 사회의 경제적ㆍ환경적 조건에 비추어 가장 적은 비용으로도 그 기술을 향유할 수 있도록 하여 

사회의 가장 소외된 사람이라도 기술의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하는 것을 이념으로 하는 기술을 말합니다. 

그 예로, 아프리카 등 깨끗한 식수가 없어 고생하는 수많은 사람들에게 가장 적은 비용으로 정수기를 공급할 수 있도록 만든 '모래 미생물 정수기' 등을 들 수 있습니다. 

http://blog.naver.com/sk_sesang/220181560109



Ⅲ. 적정기술 공기청정기 '아워플래닛에어'


그리고 '적정기술 공기청정기'란, '카드보드아트칼리지'의 김광일 대표라는 분이 개발한 것으로, 

미세먼지로 인한 건강침해가 극심한 요즘 "가난할수록 더 많은 미세먼지를 마시게 된다"는 생각에서 출발하여

(부유한 계층은 값비싼 공기청정시설을 통해 그 피해를 적게 입는 것에 비해

판자촌, 반지하 등 낙후된 주거시설에 사는 사람들일수록 더 많은 미세먼지를 마시게 되는 상황에 놓입니다)

가장 적은 비용으로도 공기청정기를 사용할 수 있도록 '아워플래닛에어'라는 적정기술 공기청정기를 개발하였다고 합니다.

①http://www.thefirstmedia.net/ko/?p=4925 ②http://box1play.blogspot.kr/2014/03/90.html 참조


이 제품은 비록 조립식이지만, 매우 저렴한 가격과 또 값비싼 공기청정기에 거의 못지 않는 성능을 자랑한다고 합니다.

값비싼 공기청정기는 100~200만원, 기존의 가장 저렴한 공기청정기도 20만원 가량 하는 것에 비해, 

이 공기청정기는 미세먼지를 제거하는 헤파필터까지 포함하여 약 54,000원 정도에 구입할 수 있고 유지비도 1년에 만원 정도밖에 들지 않습니다.

또 값비싼 공기청정기들과 성능에서도 거의 차이가 나지 않는다고 합니다.


판매는 다음 두 곳에서 하고 있구요 

http://cardboardartcollege.com/%EC%83%81%ED%92%88/our-planet-air-s-new/ 

②http://www.11st.co.kr/product/SellerProductDetail.tmall?method=getSellerProductDetail&xfrom=search^prd&prdNo=1136396913&trTypeCd=21&trCtgrNo=585021&lCtgrNo=127658&mCtgrNo=128638 


또 이 제품은 단순히 조립식일 뿐 아니라, 만드는 사람의 취향에 따라 다양한 디자인을 시도할 수 있어 

아이가 있는 가정의 체험학습 등으로도 유용하게 사용할 수 있다고 합니다.


다만 다른 공기청정기에 비해 소음이 좀 크다는 문제점이 지적되고 있으나, 

이 문제 역시 어댑터를 교체하는 것에 의해 해결할 수 있다고 합니다. 

방법은 다음 링크 참조 http://cardboardartcollege.com/%EA%B3%B5%EA%B8%B0%EC%B2%AD%EC%A0%95%EA%B8%B0-%EC%86%8C%EC%9D%8C%EC%9D%84-%EC%A4%84%EC%9D%B4%EB%8A%94-%ED%99%95%EC%8B%A4%ED%95%98%EA%B3%A0-%EA%B0%84%EB%8B%A8%ED%95%9C-%EB%B0%A9%EB%B2%95/



Ⅳ. 나가며


요즘 미세먼지로 인한 피해와 불안이 극심해지고,

또 나아가 경제적 환경에 따라 그 피해를 차등적으로 누리게 되는 안타까운 상황에서

이것을 조금이라도 극복할 수 있는 기술ㆍ제품이 개발되어 무척 다행이라고 생각합니다.

이 글을 보시는 여러분께서도 필요하신 분들이 많이 사용하시길 바라고,

또 주변에도 더 많은 분들께 알려주시면 좋겠습니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4212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11072
92462 궁시렁 궁시렁 [9] soboo 2015.04.06 1444
92461 정신과약 복용, 무기력증, 섬유근육통 [6] 산호초2010 2015.04.06 3677
92460 EBS <진화의 신비, 독(毒)> 재미있을 것 같아요. [8] underground 2015.04.06 1376
92459 유희열의 토이 공연중 색드립 논란에 대한 반론기사 [39] soboo 2015.04.06 4987
92458 파울볼 얘기가 없어서 올려봅니다~ [3] 민봉봉 2015.04.06 838
92457 징비록 이순신 떡밥이 드디어 끝났습니다. - 김석훈 확정 [8] 달빛처럼 2015.04.06 2189
92456 네코아츠메 질문 [3] Ms. Cellophane 2015.04.06 1089
92455 24살의 마지막날, 나는 어디에 있는가. [11] 캣파워 2015.04.06 1580
92454 어제 한국에서 보내온 벚꽃사진을 받아보았습니다 (우울+청승 주의) [6] soboo 2015.04.06 1687
92453 분노의 질주7에서 혹시 이거 보신 분 계신가요 (스포 有) [4] 독짓는젊은이 2015.04.06 973
92452 "부동산 한몫" 지도층 벌떼처럼…, 한국의 부자와 부동산 투기 [6] catgotmy 2015.04.06 1422
92451 위플래쉬를 보고 궁금한게 있어요 (아마도 스포일러?) [15] 한나K 2015.04.06 2095
92450 동서문화사의 또다른 괴작 ACE88 전집 [5] 김전일 2015.04.06 2617
92449 도스토예프스키 - "신이 없다면 모든 것이 허용된다." [1] catgotmy 2015.04.06 1529
92448 ABE88 제목이나 좀 볼까요 [5] 김전일 2015.04.06 1282
92447 "급식비 안냈으면 밥먹지마.꺼져라" [8] 바다모래 2015.04.06 2576
92446 (듀나인) 여행지 추천 좀 해주세요. [3] 새벽하늘 2015.04.06 770
92445 안녕하세요 [2] 알흠당누 2015.04.06 655
92444 스웨덴 복지에 대한 상상에는 어떤게 있나요? [25] Kaffesaurus 2015.04.05 2936
92443 윤종신씨 음악 참 좋죠? [3] 김창남 2015.04.05 1337
XE Logi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