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터는 좀 구리긴 합니다만(...)


아시다시피(?) 여러 감독들이 참여해서 만드는 옴니버스 형식의 호러 영화입니다.

전편이 크게 흥행하진 못 했는데 (30만 넘어서 성공했다는 기사가 떴던 기억이;) 그래도 나름대로 짭짤했던 건지 속편도 나오네요.


암튼 중요한 건 캐스팅이,




성준 & 이수혁 -> 화이트 크리스마스

고경표 & 김슬기 -> SNL 코리아

백진희 & 김지원 -> 하이킥 짧은 다리의 역습


이렇게 제 취향... 내지는 그냥 이유 없이 열심히 챙겨봤던; 작품에 나왔던 분들이 즐비한데다가 그냥 예쁜 이세영양까지. <-

평이야 어쨌든 극장 가서 봐야겠다는 생각이 듭니다. 하하;;


아래는 공개된 스틸컷들.





이 분은 요즘 '구가의서'에서 연기 못 한다고 욕 먹고 있죠(...)



사실 연기력은 이 분도 그다지 늘었다는 생각은 들지 않구요.

그래도 결국 김우빈, 곽정욱은 학교로 대략 뜨는 중이고 이 분들도 꾸준히 작품 활동 중이니 '화이트 크리스마스'는 좋은 드라마였던 것입니다. 쿨럭;









감독은 민규동, 정범식, 김휘, 김성호가 맡았습니다. 대략적인 정보는 아래 링크에서.

http://news.maxmovie.com/movie_info/sha_news_view.asp?newsType=&page=&contain=&keyword=&mi_id=MI0098870358



+ 김지원은 1편에도 나오더니 또 나오는군요. 하이킥 이후 나온 작품들이 줄줄이 망하고 있는데 과연 이번엔...;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공지] 게시판 관리 원칙. 엔시블 2019.12.31 16771
공지 [공지] 게시판 규칙, FAQ, 기타등등 DJUNA 2013.01.31 328042
98536 [혹성탈출: 진화의 시작] 대박이로군요 [11] 폴라포 2011.08.09 3367
98535 제가 정말 좋아했던 여배우 ^^ [3] 감동 2011.05.12 3367
98534 세상에 제가 민효린을 챙겨보네요....... [4] 감동 2011.05.06 3367
98533 방금 서울하늘에 반짝이던 것들 뭔가요? [16] 폴라포 2010.09.03 3367
98532 욕실청소 뭘로 하세요? [7] 톰티트토트 2010.07.28 3367
98531 아우슈비츠 강제 수용소에 다녀왔어요. [8] 난데없이낙타를 2012.09.23 3367
98530 인셉션 보고 왔는데, 이럴수가... [3] setzung 2010.07.22 3367
98529 [펌글] 민족의식이 강할 수록 속옷을 입지 않는다고? [33] Bigcat 2017.10.13 3366
98528 사과는 이병헌 감독이 훨씬 더 잘하네요 [12] 닥터슬럼프 2016.08.19 3366
98527 [바낭] 아이돌 음악의 5대 작곡가들 [8] Bluewine 2014.06.21 3366
98526 일산 CGV아이맥스 - 그래비티 [3] 은밀한 생 2013.10.17 3366
98525 집에 들어오자마자 가장 먼저 하는 일은? [20] 아난 2013.09.22 3366
98524 [바낭] 단일화로 첫빠따로 망한 케이스를 생각해봅니다. [11] 데메킨 2012.11.24 3366
98523 [추적자] 강동윤이 몰카찍는걸 알고 있지 않았을까요? [4] zerokul 2012.07.11 3366
98522 점쟁이들. 웃음이 끊이지 않는군요 [18] 나나당당 2012.10.05 3366
98521 여러분은 대선 후 멘붕을 어떻게 극복하고 계신가요? [13] 살리 2013.01.02 3366
98520 괴음료 롯데 네이처티 [10] 나나당당 2012.06.24 3366
98519 2010년 서울시장 선거 결과와 2011년 보궐선거 결과 비교 (단일화 효과) [8] NDim 2011.10.27 3366
98518 스티브 잡스와 U2, 빈자리가 너무 크네요. [11] 무비스타 2011.10.09 3366
98517 [바낭] 제가 좀 꼬였나요. [5] 으으으익명 2011.09.25 3366
XE Login